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최근 많이 읽은 글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나를 부지런하게만든 바게트

| 조회수 : 7,109 | 추천수 : 5
작성일 : 2020-05-26 15:19:43


본의 아니게 키톡에 빵으로 도배한게 된점 미리 사과 드립니다..하하

근데 이건 제가 만들고도 믿겨지지 않아서 인증겸 자랑겸 글입니다요..ㅎㅎ

제가 무려 바.게,트..를 만들었지 머에요...ㅠㅠ

만들어져 나온 결과물보고 저혼자 감격하고 뿌듯해하고 있어요..ㅋㅋ

유툽에서본 레시피로 어제 반죽해서 냉장고에 넣어두고 잤는데

저빵을 빨리 구워보고 싶어서

아침잠 많은 제가 새벽댓바람부터 일어나 빵을 구워대고 있으니

남편이 깜짝 놀라더라구요..ㅋㅋ

빵굽는 저에게 일차 놀래고

구워져나온 바게트 자태에 이차 놀래고

그맛에 삼차 놀래고..ㅋㅋ

저도 먹어보고 깜짝놀란

갓구워져 나온 그바싹하고 쫄깃한 바게트맛이 나서

제가 하고도 믿기지않은 ㅋ

남편이 판로를 알아보래요

내다 팔자고 ㅋㅋㅋ

이것도 무반죽발효 바게트 레시피인데 무지 쉬우니 한번씩들 도전해 보세요

그나나저 요즘 매일 오븐을 돌려대서 전기세 폭탄맞을까 두려워요..ㅠㅠ

https://youtu.be/ZCNOGxPSDwk

전 이분레시피 참고 했어요

소금만 4그램으로 했구요



구멍 어느정도 뚫였으니 저정도면 얼추 성공한거 맞죠??ㅋ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테디베어
    '20.5.26 3:46 PM

    오오오~ 너무 쉽고 아름다운 바게트입니다.~
    이베트님~진짜 부지런 하시네요^^
    남편분을 3번씩이나 놀라게 하시다니 저도 꼭 만들어 볼께요~
    감사합니다.

  • 이베트
    '20.5.26 4:54 PM

    제글에 늘 칭찬댓글 달아주시는
    테디베어 님께 제가더감사드려요~~^^
    아름다운 바게트라 명명해주시고
    몸둘바를 모르겟다는 ㅎㅎ

  • 2. 초록
    '20.5.26 9:35 PM

    삼차를 넘는 감동이 느껴지는 바게트에요^^
    파는거는 공장?느낌나는데 이건 자연스러운 느낌이나는 빵이랄까?ㅎ
    저는 따라한다고 말씀드릴수없고
    그냥 엄지척만 날려드립니다^___^

  • 3. 이베트
    '20.5.26 11:14 PM

    자연스런느낌나는바게트..라니..
    이런 과찬을 ㅎㅎ
    감사합니다 ~^^

  • 4. 블루벨
    '20.5.27 5:11 AM

    바삭바삭 고소한 맛이 날 것 같은 바게트에요~

  • 이베트
    '20.5.27 11:27 AM

    비쥬얼은 별로여도 맛은 보장해요 ㅋ

  • 5. 깐마늘
    '20.5.27 9:21 AM

    더불어 저도 부지런하게 해주시는 이베트님께 감사드립니다~

  • 이베트
    '20.5.27 12:29 PM

    제가더 감사해요 ~^^

  • 6. 마리나
    '20.5.27 5:51 PM

    유튜브에 들어가봤는데... 만드는법은 알겠는데... 준비물을 못찾겠네요.... 부탁좀 드릴게요..

  • 이베트
    '20.5.27 6:11 PM

    강력분 240그램
    따뜻한물 200그램
    이스트 8그램
    소금 8그램 인데 전 4그램으로 햇어요
    영상밑에 자막누르시면 밑에 상세설명 나와잇어요
    유투브 영상들이 설명을 자막 터치해야볼수잇더라구요

  • 7. fiveguys
    '20.5.28 12:24 AM

    에고 생애 처음 바게뜨 시도하던때가 생각 나네요. 전 엉망에 빵은 돌같이 딱딱.
    그 때 이방법을 알았더라면 좋을 뻔했네요.
    다음 주 쯤 다시 시도해 봐야겠어요.
    좋은 방법 공유해주셔서 감사드려요.
    행복한 빵굽는 생활 되세요!!!!

  • 8. 하예조
    '20.5.29 9:11 AM

    빵이 너무 귀여워요

  • 9. 수니모
    '20.5.29 10:15 PM

    바케트 정말 귀엽네요. 무반죽 빵 급 댕깁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3960 슬기로운 집콕생활, 부작용은 어쩔?! ^^; 15 왕언냐*^^* 2020.09.24 10,435 5
43959 가을의 길목에서 30 수니모 2020.09.23 9,408 4
43958 2020년 추석즈음에... 23 천안댁 2020.09.22 9,429 4
43957 그간 해먹은것들 21 오렌지조아 2020.09.22 8,126 4
43956 밥상 사진 모음 15 빈틈씨 2020.09.21 7,403 3
43955 솔이네 2020년 9월 지낸 이야기 46 솔이엄마 2020.09.20 6,857 5
43954 가을아침과 소고기 케이크 37 해피코코 2020.09.20 6,510 5
43953 가을날 수다 37 고고 2020.09.18 6,473 4
43952 세계의 풍경과 음식2 38 시간여행 2020.09.16 8,059 5
43951 128차 선행봉사) 2020년 9월 '목삼겹 돈가스' 12 행복나눔미소 2020.09.12 4,444 6
43950 또 올리는 127차 후기 ) 2020년 8월 '소고기 해물 샤.. 6 행복나눔미소 2020.09.11 6,456 2
43949 9월-깍두기 23 천안댁 2020.09.09 10,738 5
43948 127차 후기) 2020년 8월 '소고기 해물 샤브샤브와 김치부.. 23 행복나눔미소 2020.09.04 7,958 7
43947 초딩이와 해먹은 한그릇 음식 20 리모모 2020.09.04 13,168 8
43946 레몬 버터로 구운 광어요리 및 새 그릇 장만한 이야기 41 소년공원 2020.09.02 12,364 9
43945 첫번째 키톡올려봐요 요새 최애템 고구마빵 39 아로아로 2020.09.01 8,557 6
43944 다시 일상으로, 김치, 피클, 떡 57 해피코코 2020.09.01 8,960 9
43943 엄마.... 74 백만순이 2020.08.31 10,989 9
43942 집콕의 일상 49 고고 2020.08.28 11,494 7
43941 배추 심었습니다. 45 테디베어 2020.08.26 10,270 6
43940 위염...쌀 케익 ...부록^^ 36 시간여행 2020.08.25 8,833 5
43939 사심가득, 광고글 이에요. 23 챌시 2020.08.24 8,054 3
43938 솔이네 8월 지낸 이야기 (엄마생신&말복) 50 솔이엄마 2020.08.23 10,735 9
43937 오늘이 처서이네요 22 천안댁 2020.08.23 6,960 6
43936 19년 만에 로그인 했어요.(빵 사진 있음) 56 리모모 2020.08.16 13,683 9
43935 빵 도전! 17 까부리 2020.08.10 13,962 5
43934 스페인식 감바스 알 아히요 맛있게 만드는 법(새우 고르는법) 18 로빈쿡 2020.08.10 14,780 7
43933 먹다 시들은 바나나의 변신 31 레미엄마 2020.08.10 10,828 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