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순부두 열라면

| 조회수 : 9,677 | 추천수 : 1
작성일 : 2022-04-07 12:33:28
키톡은 제게 올려다볼 수 없는 나무 같은 존재..
삼수해서 올해 대학 간 아이가 고3일 때 도시락 글 올린 후....
아이는 재종학원 급식으로, 저는 대충 빵 나부랭이 등으로 연명하고 살다가..
라면이 주제로 올라온 것을 보고 오잉??
라면 정도면 저도 키톡에 글 쓸 수 있겠거니 하고 감히 한 번 올려봅니다.

가칭 순두부 열라면입니다.

일단 "열"이 들어가는 이름의 라면을 하나 준비하고, 
순두부 하나를 기본으로 준비합니다.
냉장고 안에 굴러다니는 채소나 버섯, 아주 드물게 햄이나 로스 구이 등의 부재료를 넣어도 좋습니다.
면을 제외한 재료를 넣고 끓입니다.
(빈 냄비에 파와 고추기름을 먼저 넣어서 볶은 후에 위의 과정을 하면 더 맛있습니다)  

팔팔 끓을 때 면을 넣고 면을 익히면 다음과 같이 됩니다.

간은 뜨거운 물로 적절히 조절하시고..여기에 달걀을 넣어서 반숙 정도로 익히셔도 됩니다.

라면 하나만 먹기에 영양 균형이 걱정될 때 사용하는 간단한 방법입니다.
순두부만 떠 먹어도 맛있습니다.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별헤는밤
    '22.4.7 12:46 PM

    오오 이거 땡기네요
    라면만으로는 뭔가 아쉬울때가 있거든요
    라면 반개에 이런저런 부재료로 추가해봐야겠어요^^
    감사!

  • hoshidsh
    '22.4.7 4:31 PM

    라면 반 개는 반칙입니다…
    부재료는 부재료일 뿐!!

  • 2. 테디베어
    '22.4.7 1:12 PM

    오~~ 이것은 요즘 인싸들이 드신다는 순두부열라면!!
    라면을 진정한 요리로 이끌어주시는 hoshidsh님!!
    순두부라면 꼭 해먹어 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hoshidsh
    '22.4.7 4:33 PM

    진정한 요리라고는 도저히 부를 수 없다고…제 양심이 외치네요~
    테디 님, 맛있게 드세요^^

  • 3. 18층여자
    '22.4.7 2:12 PM

    저 먹어봤어요~
    저희집 청소년 부려먹었어요.
    요즘 음식이니까 요즘 사람이 해조라!

    라면의 다양한 변주 재미있어요.

    느타리버섯 넣으셨나봐요.
    간이 쏙 배서 맛있겟네요.

  • hoshidsh
    '22.4.7 4:35 PM

    재미있게 봐 주셔서 감사해요
    느타리 버섯이든 뭐든 넣고 팔팔 끓이다가 면 투하….라면 발명하신 분은 상 줘야 해요

  • 4. 제시
    '22.4.7 7:24 PM

    고추기름과 순두부 사러 갑니다. 맛도 연상되고 난이도도 도전해 볼 만 합니다

  • hoshidsh
    '22.4.8 10:03 PM

    제시 님 맛있게 드셨어요?? 만들기도 쉽고..해장국으로도 좋아요

  • 5. 긍정의힘
    '22.4.8 5:20 PM

    라면-탄수화물 죄책감(?)을 덜기 위한 훌륭한 레시피군요!

  • hoshidsh
    '22.4.8 10:05 PM

    저희 딸도 무척 좋아해요^^ 가끔은 엄마도 좀 쉬어 가야죠..

  • 6. 루덴스
    '22.4.8 6:55 PM

    라면 반개는 반칙이져~~~~
    팽이버섯 넣어도 좋아요~

  • hoshidsh
    '22.4.8 10:06 PM

    팽이버섯 접수합니다~~!!

  • 7. 여름좋아
    '22.4.9 10:32 AM

    처음엔 오직 순두부로만 끓이다
    나중 물로 간조절 하란 말씀이죠?ㅎ
    애들 다 큰 후엔
    간단ㆍ일품요리이면서 영양면에서 죄책감 조금 덜한 이런 음식이 좋더라구요^^

  • hoshidsh
    '22.4.9 9:13 PM

    네, 아무래도 처음부터 스프를 넣어서 그런지 끓이다보면 좀 짜지더라고요.
    건강하게 삽시다요~~

  • 8. 진현
    '22.4.9 5:36 PM

    hoshidsh님 엄지 척!!!
    이런 간단+영양 플러스 요리 더 알려 주세요.
    인생 뭐 잇나요? 간단한게 최고예요.^^

  • hoshidsh
    '22.4.9 9:15 PM

    앗,진현 님은 저랑 수준이 다르신 것으로 알고 있사온데….
    간단+영양=잔꾀 요리??

  • 9. 솔이엄마
    '22.4.10 5:31 PM

    순두부와 열라면의 조화는 유투브를 보고 알고 있었는데 못해봤어요.
    저도 한번 해봐야겠어요!!
    (저 나이 들었나봐요...라면이 땡기질 않....)
    그래도 해볼께요~^^
    사진 올려주셔서 감사해요.

  • hoshidsh
    '22.4.10 11:23 PM

    솔이엄마 님과는 거리가 한~참 먼 사진이지요?
    고3 이제 곧 중간고사네요. 파이팅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4175 둘리양 학교 간식 보내기 11 소년공원 2022.05.18 1,816 3
44174 우탕탕탕 시리즈 - 생선눈알 조심하세요. 16 18층여자 2022.05.17 4,004 6
44173 147차 전달및 봉사공지) 2022년 4월 쭈삼볶음과 쑥전 전달.. 5 행복나눔미소 2022.05.14 2,884 3
44172 2022년 봄, 바쁜 나날들 2 42 주니엄마 2022.04.22 23,118 9
44171 봄나물 대소동 38 18층여자 2022.04.22 17,188 4
44170 부활절, 샐러드 21 ilovemath 2022.04.20 17,554 4
44169 미쓰김과 비리아니 (Biryani) 18 Alison 2022.04.17 10,539 4
44168 챌시를 챌시로 밀어내기~고양이사진 주의 ! 30 챌시 2022.04.15 8,580 3
44167 2022년 봄, 바쁜 나날들 37 주니엄마 2022.04.14 9,399 5
44166 쑥국 26 테디베어 2022.04.13 7,443 5
44165 146차 전달) 2022년 3월 (달고기)생선까스 전달 5 행복나눔미소 2022.04.12 5,186 3
44164 고3 아들 아침밥 & 봄 21 솔이엄마 2022.04.10 12,356 6
44163 순부두 열라면 18 hoshidsh 2022.04.07 9,677 1
44162 라면과 이런 면 저런 면. 24 18층여자 2022.04.05 11,038 4
44161 처음으로 어육장 담가봤어요. 16 프리스카 2022.04.04 8,273 2
44160 라면 요리 20 백만순이 2022.04.04 6,266 5
44159 오랫만이에요 (냥이들 사진있어요) 28 ilovemath 2022.04.03 7,088 4
44158 라면은 없고 쌀국수 사진 들고 왔어요. 18 진현 2022.04.02 6,793 2
44157 만두과 28 spris 2022.03.29 11,052 12
44156 여기가 라면 맛집!! 33 테디베어 2022.03.28 11,167 5
44155 12년만에 전하는 이야기들 18 강아지똥 2022.03.28 11,376 4
44154 솔직한 라면 6 챌시 2022.03.28 8,238 3
44153 고3 밥상의 속사정 36 솔이엄마 2022.03.27 10,409 4
44152 밥파라서 라면 사진은 없고~ 11 진현 2022.03.27 6,467 5
44151 2022 라면대전 34 백만순이 2022.03.25 9,727 10
44150 요새 내가 꽂힌 더쿠를 말해 볼까요 38 쑥과마눌 2022.03.24 10,007 20
44149 아무말대잔치방의 아무말러 74 백만순이 2022.03.22 11,269 22
44148 나를 위한 브런치 26 챌시 2022.03.21 12,378 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