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리빙데코

손끝이 야무진 이들의 솜씨 자랑방

제 목 : 머신퀼트 '풍경'

| 조회수 : 7,846 | 추천수 : 1
작성일 : 2013-08-06 14:28:50


오래전에 만든거지만 올려봅니다. 
처음이자 마지막(?) 인 머신 퀼트 작품입니다.
이제는 손도 아프고해서 절대로 할 수 없지요...ㅠㅠ
퀼트전용이 아닌 가정용 재봉틀로 하느라 무지 고생했어요. 
이쁘게 봐주세요~

사이즈는 185 * 185 cm

방법은 
도안에 따라 천을 자르고 뒷면에 다리미질로 접착쉬트를 붙인후 바탕천에 인접 부분과 연결해 붙이고 
경계부분을 촘촘한 지그재그로 박아줍니다. (단추구멍 수준)
그리고 다 연결되면 솜을 대고 퀼팅해줍니다.

2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월요일 아침에
    '13.8.6 3:20 PM

    아~~ 정말 멋집니다. 도안을 직접 하신 건가요?

  • playalone
    '13.8.6 4:11 PM

    그럴 능력은 안되구요... 조그마한거 얻어다가 확대복사해서 썼어요. ^^

  • 2. keine
    '13.8.6 5:41 PM

    정말 대단하시네요. 손바느질보다 재봉틀로 하는게 훨씬 힘들 거 같애요.

  • playalone
    '13.8.6 11:47 PM

    손바느질보다 쉬울줄 알고 시작했다가 고생햌지요...^^

  • 3. 니둘러부
    '13.8.6 8:37 PM

    와! 대작이군요. 대단히 멋집니다.

  • playalone
    '13.8.6 11:47 PM

    멋지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4. 칼론
    '13.8.7 1:01 AM

    와와와,,진짜 멋집니다,,대단하세요
    저도 바느질 하는지라,,대단히 좋은 작품을 보며 눈이 호강할때 정말 행복한 기분이 드는데
    지금 참 행복하네요 ^^

  • playalone
    '13.8.7 10:00 AM

    어떤 사람은 제 인내의 시간이 느껴져서 짠하다는데... 님을 잠시나마 행복하게 해 드렸다니 기쁘네요. 감사합니다~

  • 5. 열무김치
    '13.8.7 6:30 AM

    우와~~~
    이 작품은 가보로 내리셔야 합니다.

  • playalone
    '13.8.7 11:26 AM

    가보로!!! 네 감사합니다~

  • 6. 꼭대기
    '13.8.7 8:22 AM

    대작입니다 오랜 시간이 걸렸겠네요. 멋집니다

  • playalone
    '13.8.7 11:26 AM

    한 세달 걸린거 같아요.

  • 7. 코로
    '13.8.7 10:39 AM

    와.. 정말 멋집니다.. 퀼트전용 머쉰도 아니고..

    가보로 물려주세요.. 너무 멋집니다..

  • playalone
    '13.8.7 11:29 AM

    바깥부분 할 때는 그런대로 괜챦은데, 안 쪽 할 때는 재봉틀에 끼워 넣어 지지가 않아서 힘들었어요. 이 쪽 저 쪽 막 돌려야하는데... ㅠㅠ

  • 8. 코스코
    '13.8.8 1:44 PM

    이뻐요 이뻐요 이뻐요~~~ ^^*

  • playalone
    '13.8.8 9:38 PM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 9. 보티첼리블루
    '13.8.8 5:57 PM

    완전 예술이네요. 도안도 너무 멋져요. 기술도 멋지시고
    위대한 유산이네요.멋집니다.

  • playalone
    '13.8.8 9:41 PM

    예술이라고 하기엔 많이 부족하지요... 정말 감사합니다~

  • 10. 세렌디퍼티
    '13.8.9 11:40 AM

    헉..아트퀼트네요..액자에 넣으면 예술작품!
    바느질 한번에도 눈이 @.@해지는 저로써는 정말 부러워요!!!

  • playalone
    '13.8.9 2:27 PM

    ㅋ 액자에는 너무커서 못 넣구요... 저도 지금은 바늘에 실 끼우기도 어려워요. ㅠㅠ

  • 11. 화안
    '13.8.10 7:08 AM

    퀼트는 머쉰과 핸드퀼트가 적절히 혼합해서
    하면 여러가지 장점이 많은 것 같습니다.
    지루하지 않고 깔끔한 부분은 깔끔하고
    손이 가는 부분은 수공예의 느낌도 나고...
    고생하셨을 것 같습니다.
    계속하시면 더 좋은 작품 많이 나올 것 같은 데....^^

  • playalone
    '13.8.13 10:53 AM

    맞아요. 혼합해서 하면 좋은 점이 많죠.
    몸은 거부하고 있지만 마음은 계속하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 12. nayeppo
    '13.8.24 5:36 PM

    와...진짜 대단한 솜씨네요.

  • playalone
    '13.8.25 5:47 PM

    감사합니다~

  • 13. 사탕별
    '13.8.28 2:51 PM

    헉,,,,,입이 다물어 지지 않네요

  • 14. cloudsway
    '13.10.10 1:08 AM

    와...정말 대단하세요 퀼트로 가방이나 손지갑 만들다가 넋이 나갔는데..진념의 퀼트!!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945 유리를 끼운 욕실문 21 낮에나온반달 2013.08.20 17,673 1
2944 노동집약형 벽면 21 낮에나온반달 2013.08.14 12,844 1
2943 솜씨자랑 5 데일리 2013.08.14 7,259 1
2942 깨진 바가지 20 게으른농부 2013.08.12 8,237 10
2941 5년된 에어콘... 3 시온마미 2013.08.10 5,816 0
2940 커트러리 수납할 수저집 만들었어요 6 백만순이 2013.08.09 7,451 3
2939 남자아이방꾸미기^^ 8 happyday 2013.08.08 13,513 1
2938 머신퀼트 '풍경' 26 playalone 2013.08.06 7,846 1
2937 한 여름의 퀼트탑 4 니둘러부 2013.08.04 5,809 0
2936 민소매 원피스 7 아기별 2013.08.03 7,217 0
2935 린넨 두마로 만든것들~ 32 백만순이 2013.07.30 12,680 5
2934 이뿐 아미네코 성공 32 열무김치 2013.07.30 8,774 4
2933 나의 아지트 12 아직은 2013.07.27 9,964 3
2932 주방 선반 제작! 3 찰새 2013.07.19 9,130 0
2931 코코맡매장에서 아이쇼핑 실컷하고 왔어요.. 5 채리맘 2013.07.18 7,487 0
2930 친동생같은 시누 집들이... 16 빨간자동차2 2013.07.18 14,008 0
2929 어제 오늘 코바늘로 뜬 쿠션이예요~ 8 레몽 2013.07.17 6,905 1
2928 일 중독 고독 냥이 24 열무김치 2013.07.17 6,581 5
2927 우리 냥이 폐인 모드 24 열무김치 2013.07.17 6,114 6
2926 인견이불 5 자연 2013.07.16 7,322 0
2925 여름이불 어디꺼가 좋아요? 사고 싶은게 있었는데.. 임자a 2013.07.11 3,849 0
2924 선물로 줄 파우치 두 개 5 니둘러부 2013.07.07 6,239 1
2923 시원한 여름의 베들레헴스타 퀼트 8 니둘러부 2013.07.06 6,389 1
2922 우아한 레이스 러너 6 으뜸지기 2013.07.02 7,522 1
2921 눈꽃아사면 여름바지 만들기 13 안젤라 2013.06.29 10,002 1
2920 장마와 무더위를 대비하여~ 7 백만순이 2013.06.28 5,420 2
2919 여름맞이 소품 몇 가지 28 소금빛 2013.06.25 12,803 2
2918 식탁과 의자 조합좀 봐주세요 4 작은나무 2013.06.24 8,197 0
2917 특이한 코바늘 뜨기에요. 7 얼리버드 2013.06.21 9,127 0
2916 유아용 썬보넷 16 안젤라 2013.06.20 4,958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