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간단한 운동이라고 무시할 게 못되네요

... | 조회수 : 5,396
작성일 : 2020-05-29 20:46:54
제가 평소에 하는 운동이라고는
일주일에 두세번 산책 한시간 반 정도
매일 잠자기 전에 스트레칭 5-10분
그외 걷는거 좋아해서 좀 자주 걸어다니고 했는데
최근 한 달 동안 만사가 귀찮아져서
이걸 안했거든요
저는 평생 살 안찌는 체질인줄 알았는데
3키로가 쪘네요...
뱃살 엉덩이살 출렁거림이 느껴져서 걷기가 힘들어요
먹는건 밥 한끼 야채주스&계란 한끼 총 두끼 먹는데...
IP : 116.93.xxx.189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맞아요
    '20.5.29 8:49 PM (218.233.xxx.193)

    꼭 헬스장 가서 하는 것만이 운동이
    아니라
    일상에서 움직이는 모든 활동이
    운동입니다.
    많이 움직여야 확실히 살이
    안쪄요

  • 2. ..
    '20.5.29 8:53 PM (125.178.xxx.90)

    그 정도 운동 안했다고 한달에 삼키로 찌다니
    무섭네요
    먹는것도 적은데
    살 찌는게 제일 무서워요 ㅜ

  • 3. 그쵸
    '20.5.29 8:55 PM (220.79.xxx.102)

    살빼려는게 목적이 아니라 더 찌지않고 유지하려고 운동하고있어요. 생활속에서 많이 움직이려고 노력해요..

  • 4. ㅎㅎ
    '20.5.29 8:57 PM (1.241.xxx.96)

    저도 운동이라고는 집옆에 있는 하천 걷기1시간 하는게
    전부인데 코로나땜에 한 두달을 쉬었더니 3~4kg이
    깜짝 놀라서 오늘부터 열심히 걷기에 돌입했슴다

  • 5. ㅜㅜ
    '20.5.29 9:01 PM (114.203.xxx.61)

    저야말로
    발을 교대로 접지르고 부러지고
    코로나로 일자리ㅜ없어지고
    게다가 발까지ㅜ칩거에 소파순이
    원래 하루만보씩걷다 그걸못하니
    체지방이 입에담지도못하게 늘고
    근육도.ㅜ빠지고
    이주째 식단조절과 운동 매일 땀나게하고
    매일만보 하고있어요
    2주됐는데 2키로 정도 감량중입니다
    딴거없어요
    바지만 입게해줘~~!!;;

  • 6. 나잇살
    '20.5.29 9:13 PM (112.167.xxx.92)

    에이 한달이 뭐에요 한 이틀 떡 빵 먹어봐요 꼴랑 이틀인데 배가 부푸는게 실시간으로 바로 반응하는걸 눈으로 보이더구만ㄷㄷ 나잇살이 이런거에요

    기초대사가 제대로 작동을 못하는게 느껴질정돈데 몸이 안하는게 아니라 못하는걸 느껴요 나이 한살한살 먹는게 몸의 홀몬 기능이 떨어짐인지

    뭐 대단한걸 퍼먹는 것도 아니고 떡 빵 서너조각 집어먹었을 뿐인데 어이없이 배가 꿀렁~꿀렁~ 어후 정말 아놔 기가 막혀서ㄷㄷ

    그나마 홈트하고 있어 꿀렁거리는 배 치면서 나가니 다시 돌아오죠 이거 홈트 전혀 안했으면 뱃때지되는거 금방이겠어요

  • 7. ㅎㅎ
    '20.5.29 9:37 PM (218.233.xxx.193)

    집이 4층 코로나이후 엘베대신 계단이용합니다
    다리근육도 붙는 거 같고
    몸무게 유지에도 도움되네요

  • 8. 운동 저장
    '20.5.30 11:23 AM (173.66.xxx.196)

    간단 운동이 효과 있는지 정말 몰랐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6169 인바디 체중계 따로 하나 사려고 검색중이었는데요. ㅇㅇ 04:14:29 26
1186168 펌 집단강간범과는 화해하는겁니다 1 04:01:12 75
1186167 베스트 갔다가 고소 협박에 사라진 안희정 김지은 문자 8 ... 03:40:26 606
1186166 박시장님, 옥탑방에서 한 달 사실 때 그 사진 같대요 2 그리운날 03:35:47 477
1186165 제 결혼비용이 2억 더 많은데도, 남친이 저를 구제하는 건가요?.. 7 연상녀 03:34:19 463
1186164 동네가 떠나갈듯이 개들이 울부짖는데 학대하는 것 같아요 민원좀넣.. 3 ㄴㅇㄷ 03:19:26 239
1186163 이 와중에 82CSI 노래좀 찾아주세요. 6 02:46:24 207
1186162 손씨 큰 일 하셨구만 4 .. 02:43:34 1,014
1186161 기더기의 오보 2가지 팩트정리 4 역시 기더기.. 02:39:17 314
1186160 와~~~기사다운 기사 23 굿모닝충청 02:29:48 1,032
1186159 고소인 신상 밝혀서 2차가해 유도하는 거라면 철두철미하네요 2 ㅇㅇ 02:19:53 451
1186158 소주한잔 먹은 느낌 약은 없나요? 3 02:02:38 494
1186157 머리 자를까 말까 고민될 때(긴생머리) 5 나느 02:00:24 481
1186156 맨날 미통당 멱살잡는다고 ㅈㄹ들하시죠? 28 ㄴㅇ 01:58:19 580
1186155 집에 tv없는 분 ? 5 ㅇoo 01:51:45 458
1186154 어린차잎이 돌돌 동그랗게 말아져있다가 펴지는 차 4 ... 01:49:10 510
1186153 차고 넘친다는 증거? 대부분 무죄! 4 기레기들 01:48:11 655
1186152 미국 보이스 카웃 파산 1 유리지 01:48:11 839
1186151 주거니 받거니에 걸려들지 맙시다! 4 ..... 01:47:26 341
1186150 제가 약을 중복으로 먹었는데요 6 .. 01:41:19 431
1186149 박원순 기부한 용산 청화아파트 57평 22억 13 ... 01:39:02 2,044
1186148 엄청난 천둥번개 6 와우 01:36:22 869
1186147 소형 가전 발뮤다가 일본 거였어요 7 몰랐네요 01:25:43 925
1186146 시장님 유족분들 슬프시켔지만 9 ... 01:21:52 1,232
1186145 사람에 대해서 햇갈릴때에는 5 ... 01:20:15 8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