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이것은 청포도인가 샤인머스켓인가

| 조회수 : 1,854 | 추천수 : 0
작성일 : 2019-10-17 18:43:28



제가 샤인머스켓을 첨 사봤어요.

생협서 주문했는데....

무지 맛은 있는데요.

청포도랑 다른점이 하나도 없는거예요.

샤인머스켓은
껍질이 분리 안되고 망고맛이 난다, 천상의 향이다

이렇게 들었는데,

근데 이건 달기도 달고 맛은 있는데.....

그냥...... 단 청포도인 거예요.
씨도 한두개씩 다 들어 있고요.

지금 전 배달이 잘못 되어 청포도가 왔단 의심이 강하게 들어요.

가끔 배달실수가 있어서 주문한게 빠지고 안오거나

수량이 잘못 되어 오거나 하거든요.

맛은 아주 좋아요.

아주 맛있는 청포도....

제가 지금 샤인머스켓을 먹고 있는게 맞나요?

좀 봐주세요.





오디헵뽕 (manimmanim)

오래전에 누군가가 지나가는 말로 오드리헵번 닮았다고 했습니다. 푸하하.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오디헵뽕
    '19.10.17 6:49 PM

    아, 원래 샤인머스켓이 청포도 종류란건 알고 있어요.
    그래도 진짜 청포도랑 샤인머스켓은 다르지 않겠어요?
    얜 정말 뭘까요?

  • 2. anabim
    '19.10.17 8:22 PM

    같은데요.샤인머스켓은 약간 하트 같은 모양이지 않나요?

  • 3. 바다사랑
    '19.10.17 11:38 PM

    샤인머스켓 맞아요
    청포도는 껍질이 얇야요
    그리고 과육도 작고

  • 4. 미소나라
    '19.10.18 12:28 AM

    저거슨 청포도의 탈을 쓴 샤인 머스캣이란 말인가요??!!

    저렇게 송이 사이가 먼 샤인 머스캣은 본적이 없고(알알이 딱딱 붙어있죠) 더구나 씨가 있다니...

    아무래도 좀....

  • 오디헵뽕
    '19.10.18 12:32 AM

    네, 씨 있어요. 한 알에 두세개씩이요. 씩씩.... 억울해.... 아무래도 청포도 같죠? 값도 훨 비싼데 잘못 왔나봐요.

  • 5. BLUE
    '19.10.18 5:19 AM

    맛있게 드셨으면 샤인머스켓이 맞을겁니다
    제가 몇번 샤인머스켓 사 먹다가
    좀 저렴한 가격인 청포도가 있어서
    비교해 보고 싶어 사 먹은 적이 있어요
    맛이 완전히 달라요
    껍질도 질겨서 먹을 수 없구요
    씨도 많이 있구요
    비싸도 샤인머스켓 사 먹고 싶어졌어요

  • 6. 복남이네
    '19.10.18 9:58 AM

    샤인머스켓
    모양이 서너가지로 보이던데요
    길쭉한 모양.둥근모양 사진모양 또 다른모양
    여튼 전 이렇게 봤어요
    처음엔 맛봤을땐 신세계였죠
    몇번 먹다가 청포도를 사서 먹어 봤더니
    샤인머스켓은 싱거우면서 아주 달고
    맛있는 청포도는 그에 비해 덜 싱겁고 단맛이 살짝 덜한,,
    근데 제입맛엔 청포도여서
    비싸고 싱겁고 달디단 샤인머스켓 안사고 청포도로...

  • 7. 콩콩
    '19.10.18 10:26 AM

    제가 느낀 차이로는 샤인머스캣은 좀 알맹이가 불투명하달까 그런 느낌이 있었어요.

    반면 일반청포도는 샤인머스캣에 비해 상대적으로 껍질이 얇고 투명한 느낌을 주고요.

    사진만으로는 긴가민가하군요.

  • 8. 나무아래
    '19.10.18 4:28 PM

    샤인머스켓은 씨앗이 있는 포도 입니다

    씨앗없는 샤인머스켓은 지베렐린 처리를 해서 씨가 못생기게 하고 씨가 생기지않도록 약제처리를 해서 재배한거예요

    샤인머스켓 재배하는 유기농인증 재배농가는 화학농약 처리를 할 수 없기때문에 씨앗이 있습니다

    화학농약을 사용하는 일반 농가의 샤인머스켓은 지베렐린 처리해서 씨가 없고 그래서 알이 크고 더 좋아보아는거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194 누가 신천지교주 형 장례식에왔을까??? 2020.02.21 692 0
25193 고창읍성의 설경 6 도도/道導 2020.02.20 481 0
25192 눈오는 날 카페에서 24 도도/道導 2020.02.17 4,297 1
25191 "발렌타인데이에 묻힌 그 날의 역사" 1 fabric 2020.02.14 484 1
25190 시) 박서영, 성게 쑥과마눌 2020.02.13 415 1
25189 트릭아트 도도/道導 2020.02.09 452 0
25188 세상이 어두어도 도도/道導 2020.02.07 631 0
25187 아이피저장 알바 글삭제 증거모음 섬세한고구마 2020.02.05 461 0
25186 황태 덕장 2 도도/道導 2020.01.31 937 1
25185 어느 아산시민이 우한 교민들께 10 ripplet 2020.01.31 1,778 7
25184 하얀세상 2 도도/道導 2020.01.23 1,244 0
25183 맥스 7 원원 2020.01.22 1,397 0
25182 맥스야~구름아~~축하해주겠니? 10 김태선 2020.01.22 1,449 0
25181 눈 덮인 주목 2 도도/道導 2020.01.19 848 0
25180 눈 내리는 설천봉 4 도도/道導 2020.01.15 999 0
25179 꽈리라고 합니다. 11 심심한동네 2020.01.13 2,494 2
25178 울 집 늦둥이...4 2 프리지아 2020.01.13 2,514 1
25177 올해의 휘호 2 도도/道導 2020.01.12 615 0
25176 [강릉] 노란 아기고양이 가족이 되어주실 분(회복한 사진 첨부했.. 5 4749 2020.01.09 1,816 0
25175 보령이 10 구름 2020.01.07 1,503 1
25174 유기견 입양기~ 23 Sole0404 2020.01.05 3,454 1
25173 6개월 되어가는 노란 아기고양이 가족이 되어주실 분 8 4749 2020.01.05 1,916 1
25172 (시 리뷰) 한강, 그때 8 쑥과마눌 2020.01.03 977 3
25171 그래도 살아간다 12 수니모 2020.01.02 1,442 1
25170 감자) 새해 인사 드려요 12 온살 2020.01.02 1,431 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