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친구에게 빌려준 돈

ㅜㅜ 조회수 : 4,501
작성일 : 2022-05-19 14:43:18
친구에게 백만원을 작년에 빌려주었는데 아직 못받고 있어요. 친구 가정 형편이 힘들어서 빨리 돌려달라고 말 꺼내기가 쉽지 않네요. 그래도 빌려간 입장에서는 뭐 진행 상황이라도 이야기를 해줘야하지 않나 약간 원망도 되고요. 빨리 달라고 재촉하면 섭섭해하며 친구 사이 영향 미칠거 같고 마냥 기다리자니 제가 넘 답답하고...이러지도 못하고 저러지도 못하고 힘든데 여러분이라면 어떻게 하시겠어요?
IP : 211.219.xxx.108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2.5.19 2:48 PM (223.38.xxx.193)

    그걸 이제 아셨남여
    월사금 내고 배우는거랍니당

  • 2. 지금
    '22.5.19 2:48 PM (211.230.xxx.171)

    내가 그 돈 없어도 되면 잊어요.

  • 3. ㅇㅇㅇ
    '22.5.19 2:51 PM (121.127.xxx.114)

    친구뿐만 아니라
    일가친척들과도..
    돈 없는 사람이 빌려가는거니까요.
    빌려준돈 없어도 내가 타격받지
    않는다면 모를까 그렇지 않다면
    돈거래 않는게..

  • 4. 관계
    '22.5.19 2:51 PM (219.249.xxx.53)

    친구랑 관계를 유지 하고 싶다면
    입꾹....
    백만원 얼른 받고 소원 해 지고 싶다면
    달라고 한다
    친구가 평소 좋은 데
    친구 지금 경제사정이 힘들다면 그 돈 없는 돈 이다 생각한다

  • 5. ..
    '22.5.19 2:51 PM (27.176.xxx.80)

    형편 어려운 친구면 기부했다 생각하세요

  • 6. 저는
    '22.5.19 2:54 PM (211.230.xxx.171)

    맥시멈 300만원까지는 못받을 생각해요
    그래서 어지간히 친하지 않으면 돈거래 안해요
    300은 빌려주고 잊어요.
    두어명이 저에게 돈 빌려가는데 잊고 있다보면 갚더라구요

  • 7. 그냥
    '22.5.19 2:55 PM (14.32.xxx.215)

    없는돈에다 생각하심 편해요 ㅠ

  • 8. 헤이
    '22.5.19 3:28 PM (218.237.xxx.150)

    100만원은 그냥 준 걸로 치세요
    형편도 안 좋다는데

  • 9.
    '22.5.19 3:29 PM (1.241.xxx.30)

    저도 오래된 친구 열심히는 사나 늘 돈을 빌리는 친구가있어요
    근데 보아하니 돈빌리는 사람특징이 돈이 없는게 아니라
    본인들 쓸돈은 우선순위에 두고 남줄 돈은 늘 후순위더라구요
    한마디로 잘라말하면
    남줄돈을 우습게 여기는거죠
    그런친구도 친구라고 우정 유지하려고 했던 내가 어리석어서
    손절하고나니 속시원하니좋아요
    안받고 만다 이런 쓸데없는 생각마시고 돈달라하세요
    다 피같은 돈이에요

  • 10.
    '22.5.19 3:31 PM (1.241.xxx.30)

    그리고 돈관념 없는 사람은 주위에 두는거 아니에요

  • 11. ㅇㅇ
    '22.5.19 3:36 PM (222.100.xxx.212)

    친구가 정말 힘들어서 못갚는거면 그냥 잊을거 같고 자기 쓸꺼는 다 쓰는데 돈을 안갚는거면 갚으라고 말 할거같아요..

  • 12. 저도
    '22.5.19 3:43 PM (116.126.xxx.106)

    친구가 정말 힘들어서 못갚는거면 그냥 잊을거 같고 자기 쓸꺼는 다 쓰는데 돈을 안갚는거면 갚으라고 말 할거같아요.xxx22222

    근데 친구가 성실한 성격이면 지금 내 처지가 이러이러해서 어려운데 조금 참아달라 부탁이라도 하지 않나요?

  • 13. ㅜㅜ
    '22.5.19 3:43 PM (211.219.xxx.108)

    1~2년에 한 번 정도 보고 평소에 통화도 잘 안해서 자기 쓸 돈은 다 쓰는데 안갚는건지 아닌지 상황을 알수가 없어서 좀 애매합니다...

  • 14. ㅇㅇ
    '22.5.19 3:46 PM (223.38.xxx.223)

    정말 친하고
    친구가 진짜 힘든사정이면 그냥 앙받을 생각해도 될거같은데

    근데 1년지났는데 한푼도 안갚은거면 좀.....
    개념이 없은거같아요
    돈 달라고 얘기하고 돈 받고나서 연끊으세요
    정상적인 사람은 아닌거같네요

  • 15.
    '22.5.19 3:48 PM (1.241.xxx.30)

    원글님 1-2년에 한번 보지도 못하는 친구가 무슨친구에요
    통화도 안한다면서요
    아이고 답답하시네
    오래전에 알고 지냈다고 친구가 아니에요
    그냥 알았던 지인이지
    돈 필요할 때만 맘 약한 사람 골라가며 돈빌리는 확률 백퍼에요
    나에게 귀한 돈이에요 받아도 되고 안받아도 되는 돈이 아니에요
    님을 이용해먹는 사람 그사람 나쁜사람이에요

  • 16. ㅜㅜ
    '22.5.19 3:53 PM (211.219.xxx.108)

    알고 지낸지 30년 가까이 되고 몇년에 한번이라도 어쨌든 계속 만나왔어요. 지인보다는 가깝고 베프보다는 먼 사이같아요. 그리고 이 친구 한명만 만나는게 아니라 친구 여러명이 같이 만나기때문에 돈을 돌려받은 후 이 친구만 손절한다는 것도 현실적으로 쉽지 않아요. 그래서 관계 매끄럽게 유지하면서 돈을 돌려받으려니 고민이 되네요.

  • 17. 그럼
    '22.5.19 4:13 PM (211.110.xxx.60)

    택일하셔야겠네요.

    돈이 먼저냐 모임이 먼저냐...매끄럽게 유지하면서 돈을 못받을듯하네요. 이제까지 갚을 생각도 안하는 사람이 채권자가 말도 안하는데 주겠나요?

  • 18. ㅜㅜ
    '22.5.19 4:24 PM (211.219.xxx.108)

    네, 저 위에 댓글을 지우셨지만 어떤 분이 소액으로 나눠서 돌려달라고 하라고 좋은 아이디어를 주셨어요. 그래서 일단은 두세달 더 기다려보고 여전히 소식 없으면 그때는 분할해서 달라고 꼭 요청하려고요. 어쨌든 여기 댓글들 읽으면서 생각 정리 많이 되었어요. 답글 달아주신 분들 다 넘 감사드려요

  • 19. 미적미적
    '22.5.19 7:37 PM (175.223.xxx.89)

    돈을 달라고 안하는데 알아서 줄사람이면 벌써뭐라 말이라도 했을겁니다

  • 20. ..
    '22.5.19 9:12 PM (223.39.xxx.218)

    친구에게 돈 빌려줄 때는
    못받을 돈이다 생각해라 라는 말들은
    본인들도 실천가능한 걸 얘기한 건지 궁금하네요.
    빌려줬다면 나눠서라도 꼭 받아내야죠.
    사실 그 전에 절대적으로 돈없는 친구는 안 엮이는게.. 나아요.
    사람 돈보고 만나는거 아니다 하지만
    저도 돈 아껴 쓰는 사람이지만. 너무 없는 어려운 사람은 만나도 피곤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70229 역시 김건희 16:22:12 16
1470228 서울에 남도식 오리탕집 있을까요? 1 오리 16:20:48 28
1470227 1달 된 새끼냥이(개냥이) 데려가실 분!! 1 ㄷㄷㄷ 16:19:26 97
1470226 밑바닥부터 시작하느니 죽는게 낫다는 생각들인가봐요 1 완도 16:19:24 115
1470225 당근 나눔받거나 사러 다니시는 분들 진짜 부지런하신거네요 gu 16:16:02 165
1470224 8개월 전에 있던 쇼팽 콩클의 우승자 3 윤찬 16:13:59 359
1470223 시어머니 치매 1 기수 16:13:43 324
1470222 집이 수족관이네요 1 그냥이 16:12:36 521
1470221 올라간 국격에 익숙했는데 날벼락이네요 4 .. 16:12:09 401
1470220 넥슨 김정주 회장은...재산이 16조였군요.. 4 ........ 16:11:14 674
1470219 NATO 만찬장 영부인 단체사진.jpg 28 ㅇㅇ 16:09:38 1,410
1470218 소확행으로 휴양림 2박3일 예약해서 기분 좋네요. 휴가준비 끝.. 1 휴가준비끝 16:09:14 234
1470217 집에서 셀프 매직 하려는데 중화제요.. ... 16:08:29 66
1470216 공주는 화이트지!!! 4 ㅎㅌ 16:05:18 640
1470215 영화 뭐볼까요, 4 ,,, 16:03:33 187
1470214 입새로랑틴트 12호 주로 사용했었는데 비슷한 제품있을까요? 1 ㅇ ㅇㅇ 16:02:58 143
1470213 옆집보다 전기 덜 쓰면 환급? 이게 무슨 소리예요??? 4 포로리 16:01:40 508
1470212 스페인왕비같은 팔뚝 너무 예뻐요. 16 ........ 15:57:02 2,069
1470211 요즘 대학, 중간고사 때 휴강하기도 하나요? 2 강사임다 15:56:07 152
1470210 유산 상속,유류분 여쭙니다. 불리할까요?.. 15:53:45 326
1470209 G7이 북한 규탄성명냈는데 6 강대국 15:52:19 547
1470208 흰장갑끼고 악수한거나 노룩 악수 ㅜㅜ 3 ㅜㅜ 15:50:58 910
1470207 제습기없이 빨래 빨리 말리는법 있나요 ? 7 gmg 15:49:50 787
1470206 남자들은 거절을 무척 힘들어 하나요 4 15:49:32 453
1470205 고양시 행신동 주말 알바 하실분 계실까요? 7 ... 15:48:05 6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