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현금많으신분들이요

세금 | 조회수 : 2,862
작성일 : 2020-07-13 11:36:29
아주 부자이신분들 말구요 그냥 여유 조금 있어서 은행에 예금이나 적금으로 억? 정도는 늘 있다하시는 분들이요
그분들은 이율에 연연해 하지는 않을텐데 늘 그렇게 유지했다가 혹시나 미래에 자녀에게 상속빌미가 돼어 상속세내느니 그냥 집에 보관하겠다하시는 분도 계실까요?
기천만원짜리 적금이 올해부터 2~3년 사이에 차례로 만기되어 돌아오는데 아직은 급히 쓸 용처가 없다보니 이러다 찔끔찔금 쓰면서 상속하면 세금으로 나갈거 같아서요


IP : 118.220.xxx.153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ᆞᆞ
    '20.7.13 11:39 AM (223.39.xxx.241)

    배우자 자식 있으면 10억 까진 다 공제되고 상속세 없어요. 10억 이상 물려줄 때만 신경 쓰심 됩니다

  • 2.
    '20.7.13 11:43 AM (118.220.xxx.153)

    부동산정리하면 10억은 넘어요 그건 그냥 노출되니 어쩔수 없구요

  • 3.
    '20.7.13 11:50 AM (223.33.xxx.97)

    저는 증여세 내봐서 얼마나 세율이 높은지 알지만 엄연히 법이 있는데 세금 낼건 내세요
    상속을 걱정하신다면 10년전까지 다 추적된다는데 예금 만기시 찾은 현금 어디에 썻는지 소명해야되잖아요

  • 4. ...
    '20.7.13 11:50 AM (221.140.xxx.245)

    그래서 금들 사잖아요.

  • 5. ..
    '20.7.13 11:52 AM (223.39.xxx.232)

    부부가 한날 한시에 죽진 않으니 남편 아내 재산 적당히 분배 잘하면 남편10억 아내10억 으로 나눠두고 살면서 자식한테 조금씩 현금으로 주면될듯요

  • 6.
    '20.7.13 12:08 PM (118.220.xxx.153)

    10년전까지만 추적하나요?
    그러면 그나마 다행아겠네요
    유력정치인들 재산없다하면서 자녀들해외로 유학보내고 젊디젊은 아이가 명품족되는거보니 그동안 열심히 일하고 세금내온 제가 인생 잘못 살아온듯 싶어서요
    저는 물론 우리아이는 명품이 뭔지 잘 몰라요
    재산은 좀 있다보니 세금은 많이 냈네요

  • 7. 00
    '20.7.13 12:16 PM (175.119.xxx.134)

    이러니 이재용을 맘껏 욕할수가 없어요 재산이 적으면 적은대로 많으면 많은대로 편법증여를 생각하고 있으니...
    저도 원글님과 같은 생각하고 있답니다 ㅠ

  • 8. 참나
    '20.7.13 12:28 PM (118.42.xxx.171)

    윗님아 절세하려는 것과 탈법해가며 증여하는것을 구분 못하것냐?
    무슨 이재용을 맘껏 욕 못해??

  • 9. ㅁㅁㅁㅁ
    '20.7.13 12:56 PM (119.70.xxx.213)

    상속할게 남을라나 몰겠어요
    은행에 몇억있긴하지만 노후자금으로 다 쓰고 안남을거 같은데요

  • 10. 세금 내느니
    '20.7.13 1:40 PM (202.166.xxx.154)

    지금 부터라도 즐기고 쓰고 사세요. 그거 괜히 현금 가지고 있다 불안해서 밖에나 나가겠어요. 그리고 집안 사람들 손도 탈수 있고.

    납세 의무인데 이재용 탓 할게 없다니 그런 천하의 대도둑한테

    모든 사람이 욕심이 있으니 도둑놈 욕할게 없다
    모든 사람이 미움이 있으니 살인범 욕할게 없다
    모든 남자가 정욕이 있으니 강간범 욕할게 없다 랑 뭐가 다르나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0240 남자애들은 부모의 이성친구에 관대한 편인가요..? .. 20:45:47 15
1200239 서울의 소리 초심 할아버지 경찰이 와서 체포했대요 3 .... 20:36:16 376
1200238 SBS 스포츠 안경현 해설위원 광주 지역 비하 1 ... 20:31:55 252
1200237 악기샘 ..레슨 약속 하는거 스트레스네요 8 ㅇㅇ 20:31:11 340
1200236 급)길냥이 영역문제요ㅠ 8 ... 20:29:09 131
1200235 에스오일 주식 어찌 해야 하나요? 1 여름비 20:25:54 479
1200234 마중나갔더니 남편이 어린아이처럼 좋아해요 ㅋㅋ 11 궁금하다 20:23:46 1,033
1200233 최수종은 어쩜 저리 숨소리까지 부담스럽나요 15 지금나옴 20:22:11 1,242
1200232 늙음은 서글프고 서글픈것 9 .. 20:19:49 890
1200231 데이트할때 이쁘게하고 나가면 남자가 좋아하는거 티나지 않나요? 6 ? 20:17:10 785
1200230 다시태어나고 싶으신가요? 10 네네 20:14:37 413
1200229 B사 왕교자, 수제만둣집만 만두 같이 먹어봤어요. 1 만두 20:13:16 424
1200228 최고의 식사는 어디서?? 기념일 20:11:56 171
1200227 역류성식도염이 잘 안낫네요 10 ㅇㅇ 20:11:28 513
1200226 강남은 지하철 노선이 과도하게 촘촘하네요 12 00 20:09:13 708
1200225 미통당이 무슨 자격 ..... 20:05:47 151
1200224 집밥백선생 레시피에서 매실액 2 라라 20:04:52 515
1200223 정치란 뺴고는 포털 댓글 차단이 너무 심해요 ,,,, 20:04:00 126
1200222 2학기 등교 설문 어떤거 고르셨어요? .. 20:01:55 253
1200221 남자들은 예쁜 여자랑 다닐때 으쓱한 거 다들 느끼고 싶어하나요?.. 9 ... 20:01:36 1,087
1200220 자기 얼굴에 부끄러운(?)기분 드는 사람도 있나요? 2 이브 19:54:02 449
1200219 현직판사 ’부끄러움을 모르는 정권..’ 20 .. 19:51:38 1,180
1200218 노을이지는데... 3 .. 19:51:22 377
1200217 청와대 일부 참모들은 왜 욕을 처드셔야하는가 10 ㅇㅇ 19:50:08 469
1200216 요즘 초파리 있나요? 4 초파리 19:49:47 4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