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김용수 할머니 패딩. 마지막 편에 들어보세요.

중앙일보 오보 | 조회수 : 2,470
작성일 : 2020-05-30 23:12:12
http://www.youtube.com/watch?v=CE6YTlV1xN0

정의연에서 할머니들에게 겨울옷 패딩을 전달한 동영상과 택배 영수증도 있다고 합니다.
IP : 172.74.xxx.143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건 검찰에서
    '20.5.30 11:14 PM (14.34.xxx.99)

    안가져갔나봐요 보여준다는거보니.
    회계자료는 검찰이 가져가서 못보여준다 검찰한ㅌ 물어봐라 하더니.

  • 2. 이용수
    '20.5.30 11:15 PM (125.178.xxx.135)

    할머니세요.^^

  • 3. ..
    '20.5.30 11:18 PM (121.129.xxx.187)

    이미 돈 받은 적없다고 부인하다가 1억 보낸 영수증 나오면서 이ㅡ할머니 말의 신뢰는 깨짐.

    정의연이 정신대를 위해 위안부를 이용했다는데서 의도의 순수성도 사라짐.

  • 4. 점점
    '20.5.30 11:25 PM (222.97.xxx.28)

    첨부터 이용수할머니
    2017년 1억 받았다고 말함


    어디서 아니라고 약을파는지
    사악한 것들

  • 5. 팩트체크
    '20.5.30 11:31 PM (121.129.xxx.187)

    논란이 일자 정의기억연대는 모금한 돈은 회계감사를 통해 검증받고 공시 절차를 통해 공개되고 있다며 이 할머니에 대한 지원 내역을 공개했습니다.


    1992년과 1993년, 이 할머니 지장이 찍힌 생활지원금 영수증과 3년 전 이 할머니 등 일본의 출연금을 거부한 할머니 8명에게 1억 원씩 지급한 사실과 송금내역도 밝혔습니다

  • 6. ???
    '20.5.30 11:35 PM (121.129.xxx.187)

    이 할머니는 전날 대구 남구의 한 찻집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위안부 피해자를 위한) 성금이 피해자 할머니를 위해 쓰인 적이 없다”며 다음주부터 수요 집회에 참석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 7. ....
    '20.5.30 11:37 PM (175.123.xxx.77)

    님이나 이용수 할머니를 김용수 할머니로 오보하지 마시길.

  • 8. ....
    '20.5.30 11:37 PM (175.123.xxx.77)

    위안부 할머니 성금은 다 윤미향 집 사고 딸 피아노 시키는 데 들어가지 않았나요?

  • 9. 00
    '20.5.30 11:38 PM (148.252.xxx.173)

    증거 다 있다니깐요.
    92년 93년 200만원 준거 다 까잖아요.
    시민들이 모아준 돈 나눠준 1억도 까잖아요.
    패딩택배도 까잖아요.
    저 세개만 증거가 있어요.
    패딩얘기는 봉침목사가 주장해서 82에서도 비웃는 사람이 대부분.


    윤미향은

    아파트 팔아서 경매대금 냈다고 했지만 , 아파트는 일년 뒤에 팔림.
    오후에 적금깨고 친지들에게 빌렸다.
    자기 아파트 대금내는 것도 헷갈리는 사람 누구??

    김복동할머니 장학금으로 대학에 등록금 냈다고
    본인이 페이스북에 쓰고
    오늘에서야 용돈 받은거였다고???

  • 10. ....
    '20.5.30 11:41 PM (175.123.xxx.77)

    요번에 조중동이 예외적으로 일 잘했나 보네. 오죽하면 가짜 뉴스라고 물어 뜯을 게 패딩 보냈냐 아니냐 하나 밖에 없어.
    곽예남 할머니는 받았다는 사진이 있으니 받으신 것 같고 이용수 할머니는 못 받았다는데 그 건 어쩌우?
    윤미향은 장학금-국가 보상금-김복동 할머니 장학금-김복동 할머니 용돈으로 말 바뀌고 국가 지원금도 13억 받은 걸 5억 받은 걸로 뻥치는데 조중동의 패딩 뉴스는 애교네요.

  • 11. 175
    '20.5.30 11:44 PM (121.129.xxx.187)

    걍 자라. 여기 . 수준 떨어진다.

  • 12. 하하
    '20.5.30 11:44 PM (77.161.xxx.212)

    "김용수"할머니에 웃고 갑니다. 정말 애쓰는게 눈물 납니다.

  • 13. 175.123
    '20.5.30 11:53 PM (223.33.xxx.88)

    말하는거 한가지도 사실이 없네
    이용수할머니한테 패딩보낸 내역 이름확인됐구요
    윤미향이 김복동할머니 장학금이라고 말한거
    김복동할머니가 윤미향딸을 위해 직접 건네주신돈이라고
    2012년에 이미 상세하게 말했는데 기레기가
    지멋대로 쓴거구요
    국가지원금 뻥친게 아니라 기재방법이 달랐던거예요
    입만열면 거짓말인 인간들편답네요

  • 14. 진짜
    '20.5.31 12:01 AM (80.41.xxx.110)

    거짓뉴스라고 드러나도 똑같은 글 또 가지고 와서 분란을 일으키는 사람들 이제 그만하세요.

    시간이 가고 이제 어느 정도 윤곽이 드러나고 있고 이쪽 말 듣고 저쪽말도 들어보고 보편타당한 상식으로 결론을 내보면 토착왜구들 총출동해서 거짓말하고 가짜뉴스 뿌리는 이유와 정치적 목적들이 다 드러나고 있어요.

  • 15. ....
    '20.5.31 12:21 AM (125.186.xxx.159)

    처음 의혹불거졌을때 미적미적거리고 본인도 21대국회 시작바로전날 까지 얼굴도 안비치고있었으면서........그러면 미통당과 기레기들이 달려들거란걸 모르고 있었을까요?
    오히려 민주당에서 이문제늘 정치적쟁점으로 만들려한것 아닌가 싶기도 해요.

  • 16. 61.102
    '20.5.31 12:29 AM (223.33.xxx.88)

    김복동장학금이라고 한건 할머니가 딸 대학입학할때
    주신돈에 붙힌 이름이라고요
    할머니가 주신돈에 장학금이라고 말한것도 죄가 되나?

  • 17. ...
    '20.5.31 12:33 AM (182.212.xxx.18)

    미국유학 : 전액장학금 -> 아빠 보상금(2년 후에 받은)
    주택 매매 : 집 판 돈으로 -> 친인척에게 빌린 돈으로(살던 집은 1년 후에 팔았음)
    딸 대학 등록금 : 장학금 -> 용돈(본인손으로 sns에 장학금이라 썼지만 이제와서 용돈으로 바꿔 말하면 용돈이 됨)
    안성 쉼터 : 교통이 편리해서 구입 -> 교통이 불편해서 문은 못열어줌

    해명이 이런 수준인데 믿어져요?
    쉴더들 진짜 대단하네
    가히 종교적 믿음이랄수밖에

  • 18. 뭐래
    '20.5.31 12:44 AM (223.33.xxx.88)

    독해안되는거야 일부러 그러는거야
    기레기가 자기딸한테 장학금빼돌린거같은 뉘앙스로
    글을 써서 문제자나요
    어휴 진짜 말을 말아야지

  • 19. 어차피
    '20.5.31 12:45 AM (121.135.xxx.151)

    해명해도 들은척도 안해요

  • 20. 아휴
    '20.5.31 9:02 AM (183.98.xxx.110)

    딸이 나비기금으로 70만원정도 기부했다는 것도 엄마통장으로 들어가고
    윤미향 본인도 70만원쯤 나비기금에 기부했다는 것도 본인통장으로 들어가고...
    수억씩 받았다는 지원금들이나 학생들이 한푼두푼 모아 목돈 만들어 보냈다는 기부금들도
    기록에 남아있지도 않고...
    이게 도대체 뭡니까.

    보잘것 없이 작은 규모인 제가 소속됐던 한 협동조합에서도
    한 직원이 매달 몇십만원 운영비를 자기 개인 통장으로 받은다음
    공사가 구별되지 않게 불분명하게 비용 처리를 해 온 것이 발견되어서
    그 사람 그 날로 짤렸어요.

    하물며 위안부 할머니들께서 고통스러운 과거 증언하시며 활동하신 건데
    그런 할머니들 돕자고 지원받거나 모금한 돈을 가지고 무슨 짓을 한거냐구요.
    용서가 안되고 쉴드 불가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4777 남편의 두얼굴 11 ..... 2020/07/11 4,218
1184776 남편에게 너무 배신감느껴져요.. 5 ... 2020/07/11 2,951
1184775 그래도 정의당 존재 인정하던 울 아들 9 빡쳐서 2020/07/11 1,592
1184774 오랜만에 동창회나 써클(동아리)에 다시 나가는 문제(무플절망) 4 음.. 2020/07/11 853
1184773 젊고 기저질환 없으면 안심?..코로나19가 남긴 후유증 1 뉴스 2020/07/11 1,299
1184772 엄마에게 말하고 나면 마음이 불편해져요 6 00 2020/07/11 1,290
1184771 니 딸이나 당하라고 한 일베충 18 망발폭언 2020/07/11 1,010
1184770 "내가 30년간 봐온 박시장은 그럴 분이 아니다&quo.. 20 나도동감 2020/07/11 4,903
1184769 이 원피스 어떤가요? 사진 있어요. 23 ..... 2020/07/11 3,848
1184768 온라인 분향소 45만명이 참여하셨네요 18 찰나 2020/07/11 1,376
1184767 보톡스맞으면 술마시면 안되나요 보톡스 2020/07/11 439
1184766 이런 정수기 아줌마 본사에 교체?요청하나요?? dldh 2020/07/11 688
1184765 사망으로 공소권 없음 아닌 진실규명해주세요 18 그냥 2020/07/11 1,369
1184764 셀프염색을 했는데 색이 거의 안들었네요.. 10 82쿡쿡 2020/07/11 1,264
1184763 임신 질문드려요 1 둘째 2020/07/11 498
1184762 저는요 11 청정82 2020/07/11 713
1184761 시누가 하는말이 정상인가요? 22 jj 2020/07/11 4,352
1184760 눈에 보이는 길냥이들을 다 챙길수 없어서 안타깝고 짠합니다 13 ㅇㅇ 2020/07/11 643
1184759 임플란트 인공치아를 금으로 하면 좋을까요? 5 궁금이 2020/07/11 674
1184758 부끄러운줄 모르는 사람들이 많네요 13 ㄱㄴㄷ 2020/07/11 2,275
1184757 미술 입문 책 추천해주세요. 3 중년의 삶 2020/07/11 699
1184756 지난 달 신문에 "나경원 서울시장?......".. 20 ... 2020/07/11 3,092
1184755 밑에 광고뜨는 쇼핑몰옷 사보신분 있나요? 10 2020/07/11 1,100
1184754 외로워라.. 1 이크 2020/07/11 818
1184753 데이터 무제한 2 데이터차단 2020/07/11 8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