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돌아온 녀석이 예쁘다

| 조회수 : 1,358 | 추천수 : 1
작성일 : 2022-11-29 10:33:47




사진기가 고장이 났다. 아직 병원에 갈 나이는 아닌데... 
사람이나 기계나 앞날을 예측할 수 없다.

가까운 곳에 수리 점이 있으면 좋을 텐데 
대전까지 왕복 3시간을 달려가 입원을 시켰다.
오늘은 한 달 동안 수리점에서 고생한 사진기를 퇴원시키는 날이다. 

또 열심히 달려가 품에 안은 기쁨이
겉 모양은 달라진 것이 없는데도 더 예쁘게 단장한 것 같이 보인다.

비가 아침부터 추적추적 내리는데 돌아오는 길이 즐겁다. 
대둔산을 넘어오면서 아직 사람의 손이 닿지 않은 산 감이 눈에 들어온다. 
드디어 퇴원한 사진기가 살아있음을 증명할 기회다

비에 젖은 풍성한 감나무가 기다렸다는 듯이 몸매를 과시한다. 
오늘도 지나치는 시간들이 큰 기쁨으로 사진에 담긴다.

도도의 일기


도도/道導 (ggiven)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농민들과 기도하는 사람입니다.제 홈피에 가시면 글과 사진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홈페이지 주소는 saepum.org 입니다.~^^페이스북 https://w..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챌시
    '22.11.29 3:08 PM

    대전 왔다 가셨다니, 반가워요,
    저에게 돌아가신 아버지가 남기신 보물같이 소중한 있어요.
    50년은 된, 롤라이35 소형 필름 수동카메라, 추억이 있어서 소중한거죠.
    그 앙증맞게 귀여운 정겨운 카메라는 하도 안쓰니, 기능이 떨어져, 이유없이 작동이 안되서
    대전 은행동 카메라점에 수리를 맡긴적이 있네요. 혹시 그곳 다녀가셨나,,궁금하네요.
    카메라 성능 완전 좋아보여요. 대둔산 감도 너무 영롱하게 찍힌걸요?

  • 도도/道導
    '22.11.29 7:39 PM

    좋은 카메라와 함께 좋은 추억까지 갖고계시는 군요~
    저도 수리한 곳이 은행동이네요~ ^^
    카메라는 수리하면 바로 제 성능을 발휘하는데
    사람은 수술해도 후휴증도 있고 정상회복이 어려운 듯합니다.
    제 몫을 하는 카메라가 대견합니다.
    댓글과 관심 감사합니다. ^^

  • 2. 김태선
    '22.11.29 8:20 PM

    햐..색감이 너무 곱습니다.
    도도님 덕분에 검은 감이 있다는거를 처음 알았어요.
    항상 좋은 작품,,감탄을 자아내면서 눈호강 누립니다.

    코로나 앓으셨든 데 건강 잘 챙기시기를 바랍니다.
    그래야 좋은 작품 두고 두고 볼테니까요.

  • 도도/道導
    '22.11.30 8:55 AM

    오랫만에 뵙습니다~
    이제 윔비도 안시마도 지니도 죠이까지 모두 하늘나라로 이사해 버려
    전할 소식이 없는데도 찾아와 주셔서 감사합니다~ ^^

    건강 잘 유지해서 좋은 교제를 이루겠습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 3. 김태선
    '22.11.30 9:12 AM

    윔비는 제카톡 프로필에 계속 있구요.
    즤 구청앞 커피샾 제 카드명도 윔비라 늘 제 곁에 있심더~

  • 도도/道導
    '22.11.30 10:18 AM

    감사합니다~
    이렇게 마음 두시는 분이 계셔서 허전한 마음이 달래 집니다~ ^^
    감사합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805 기다려준 시간이 고맙다 도도/道導 2023.01.28 23 0
25804 어느 시골 식당 주인 주방장의 정서 4 도도/道導 2023.01.27 205 0
25803 심심한 해방이 13 화무 2023.01.25 550 0
25802 봄까치꽃 2 철리향 2023.01.24 290 0
25801 꿀벌의 공간 예술 2 철리향 2023.01.23 311 0
25800 타향이 고향이 되어 2 도도/道導 2023.01.23 211 0
25799 섬진강 에세이.. (계묘년 정월 임실맛집 수궁반점에서) 1 요조마yjm 2023.01.22 382 0
25798 인구도 줄고 덕담도 사라진 시대 6 도도/道導 2023.01.21 446 0
25797 헛것이 보입니다. 14 도도/道導 2023.01.20 796 0
25796 우리집 자해공갈냥이 26 꾸리 2023.01.19 1,165 1
25795 새 일을 시작하는 시간 2 도도/道導 2023.01.19 333 0
25794 매화 2 철리향 2023.01.19 261 0
25793 우리 아깽이들좀 봐주세용~ 14 화무 2023.01.18 958 0
25792 설레는 아침 2 도도/道導 2023.01.12 834 0
25791 냥이 쿨러 또 많들어봤어요..ㅋㅋ 5 유리병 2023.01.12 1,195 1
25790 작은 여유로움이 4 도도/道導 2023.01.09 767 0
25789 이어지는 순간의 결과 2 도도/道導 2023.01.05 797 0
25788 맥스야, 구름아 잘 지내냐? 3 김태선 2023.01.05 1,326 0
25787 나는 복있는 사람이다. 2 도도/道導 2023.01.04 789 0
25786 내 길 2 도도/道導 2023.01.03 487 0
25785 냥이 새 쿨러 만들어봤어요 10 유리병 2023.01.01 1,492 0
25784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6 도도/道導 2023.01.01 602 0
25783 송구영신 8 도도/道導 2022.12.30 668 0
25782 어부가 사는마을 8 어부현종 2022.12.29 936 0
25781 다다익선이라고 최선 일수는 없다. 4 도도/道導 2022.12.27 748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