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지금 이 순간 행복하십니까?

| 조회수 : 894 | 추천수 : 1
작성일 : 2021-10-28 11:39:23


우리집 죠이가 "지금 이 순간 행복하십니까?" 물어 봅니다.
나는 행복한데 너는 어떠니? 하고 반문했습니다.
모두가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도도/道導 (ggiven)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농민들과 기도하는 사람입니다.제 홈피에 가시면 글과 사진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홈페이지 주소는 saepum.org 입니다.~^^페이스북 https://w..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김태선
    '21.10.28 2:23 PM

    앗!!! 죠이다..죠이...얼마나 듬직하고 의젓한가!!!
    잉글랜드 젠널독 저리가라 아닌가!!!
    가을 햇살과 배경에 더더욱 죠이신사가 두드러져 보이니
    꼬레아젠널독 중 쵝오구나~

  • 도도/道導
    '21.10.29 10:17 AM

    최고의 칭찬에 입꼬리가 올라 갑니다.
    참 맛깔 나는 댓글 감사합니다~ ^^

  • 2. 브람스
    '21.10.29 2:58 AM

    이곳에서 도도님의 글과 사진을 접하는
    모든 분들 행복하실듯 합니다.

    가을 그리고 새로운 계절 풍경도 오랫동안
    보고 싶네요.

  • 도도/道導
    '21.10.29 10:23 AM

    그렇게 생각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네~ 네~ 함께 즐겨주시는 분이 계시니 그리하지요~ ^^
    댓글 감사합니다.

  • 3. 예쁜솔
    '21.10.29 6:51 PM

    죠이의 미소를 보는 순간 행복해졌어요~^^

  • 도도/道導
    '21.10.29 8:07 PM

    감사합니다~
    행복 바리러스가 코로나 보단 훨씬 셀겁니다~ 늘 행복하세요~
    댓글 고맙습니다.

  • 4. 김태선
    '21.10.29 9:28 PM

    핸섬가이 죠이씨^^ 올 겨울 죠이씨 흰 가운을 하루 빌릴 수 있을까요? 12월 강원도 인제 을지부대에 가는 작은 아이 바래다 줄때 하루만 빌려입어용~~

  • 도도/道導
    '21.10.30 7:21 AM

    태선님께서 빌리실 것이 아니라 아드님의 입영에 필요할 것 같습니다.
    추운 겨울 따뜻하게 훈련하라고 기꺼이 빌려 줄듯합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

  • 5. hoshidsh
    '21.10.30 4:21 PM

    아우~~조이 꼭 끌어안고 있으면
    포근포근 세상 행복이 다 내 것 같을 듯!!!

  • 도도/道導
    '21.10.30 6:26 PM

    초 대형견이라 끌어 안고 있으면 정말 포근하고 든든합니다~ ^^
    댓글 고맙습니다

  • 6. 오리
    '21.10.30 5:12 PM

    조이 보는 자체가 힐링이네요. 너무 예뻐요

  • 도도/道導
    '21.10.30 6:27 PM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도 고맙습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933 이 나무의 이름이과 뭔 나무의 이름이 도도/道導 2021.12.01 405 0
25932 하루의 운동량 6 도도/道導 2021.11.30 694 1
25931 날마다 이어지는 일상 2 도도/道導 2021.11.29 529 1
25930 불금의 석양 도도/道導 2021.11.27 345 0
25929 아무도 없지만 2 도도/道導 2021.11.26 760 0
25928 겨울 준비 도도/道導 2021.11.25 433 0
25927 딜쿠샤에 간 홍도와 홍단이^^ 4 Juliana7 2021.11.24 746 0
25926 청소 2 도도/道導 2021.11.24 504 0
25925 마루야~~환영해 !! 챌시도 이참에 기념 방문~ 10 챌시 2021.11.23 744 1
25924 드디어 겨울 도도/道導 2021.11.23 288 0
25923 오랜만에 사족보행족 신입이가... 17 까만봄 2021.11.22 1,114 2
25922 내가 나를 볼 수 있는 기회 도도/道導 2021.11.22 256 0
25921 회룡포 구름과하늘 2021.11.22 218 0
25920 인생에 겨울이 오기전에 도도/道導 2021.11.21 321 1
25919 어제와 오늘이 다릅니다. 4 도도/道導 2021.11.19 537 1
25918 허리를 튼튼하게 만드는 등산 비법 핏짜 2021.11.18 599 1
25917 헤어짐은 당연한 겁니다. 2 도도/道導 2021.11.18 475 1
25916 패션을 아는 단풍 4 도도/道導 2021.11.17 545 1
25915 미련을 두지 않습니다. 2 도도/道導 2021.11.16 515 1
25914 가을을 품은 열매 도도/道導 2021.11.15 339 1
25913 가을 바람을 몸으로 느끼는 사람들 6 도도/道導 2021.11.13 556 1
25912 내장사 가는 길 4 도도/道導 2021.11.12 701 1
25911 때로는 아래를 볼 필요가 2 도도/道導 2021.11.11 493 1
25910 한옥 그림 4 Juliana7 2021.11.10 722 0
25909 비 오는 날의 가을은 6 도도/道導 2021.11.10 562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