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제 목 : 아내 현금카드 훔친 남편, 피해자는 아내가 아닌 현금인출기

| 조회수 : 1,953 | 추천수 : 0
작성일 : 2013-08-06 15:24:55

 

'피해자는 아내가 아닌 현금인출기 관리자'

 

이00씨는 지난해 초 인터넷 채팅을 통해 만난 김00씨와 혼인신고를 마친 부부관계다.남편 이씨는 그러나 아내 김씨의 과거를 의심하고 상습적인 폭력을 하였다. 남자로부터 온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를 보고 아내를 폭행하는가 하면 평소 보관하던 회칼을 아내 목에 들이밀며 협박하기도 했다.

이씨는 아내와 공동명의로 된 부동산을 자신의 소유로 돌리기로 마음먹고, 소유지분 말소 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아내 지갑에서 현금카드를 훔쳐 현금 500만원을 인출했다가 기소되었다.

1심 재판부는 집단·흉기 등 협박, 상해, 폭행, 사문서위조, 절도 등 이씨의 혐의를 모두 인정해 징역 1년을 선고했다.

 

그러나 2심 재판부는 이씨의 다른 혐의는 인정하면서도 현금카드를 훔쳐 현금을 인출한 부분은 친족상도례를 적용해 형을 면제했다.

현행 형법은 직계혈족, 배우자, 동거친족, 동거가족 또는 배우자 간의 절도 및 사기죄는 형을 면제한다는 내용의 친족상도례(親族相盜例)를 규정하고 있다.

 

그렇지만 대법원의 판단은 또 달랐다. 대법원 2부(주심 이상훈 대법관)는 이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북부지법으로 돌려보냈다고 1일 밝혔다.

재판부는 "절취한 현금카드를 사용해 현금을 인출하는 행위는 현금인출기 관리자의 의사에 반해 현금을 자기 지배하에 옮겨놓는 것이 돼 절도죄가 성립한다"면서 "이 경우 피해자는 현금인출기 관리자가 된다"고 전제하였다.

재판부는 "원심은 절도 피해자를 현금인출기 관리자가 아닌 카드명의자인 아내 김씨로 보고 친족상도례를 적용해 형 면제를 선고했다"면서 "원심 판결은 법리를 오해해 판결에 영향을 미친 위법이 있다"고 판시했다.

 
저작자 표시 컨텐츠변경 비영리
                       
 
 
 
| | ▲ 2013.07.23
 
   
 
쇼핑의달인 (hanhwami)

30대 미혼여성이며 이제 신랑감 찾고 있습니다. 직업은 변호사 사무실 근무합니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9263 순천 어느떡집이라던데 콩유과 판매처 알고싶어요. 달이언니 2021.01.18 107 0
    39262 강아지가 뒹그는 이유가 뭔가요? 1 케세이 2021.01.11 387 0
    39261 아이교육 책임 떠 넘기는 남편 2 Dream13 2021.01.10 915 0
    39260 염색후 펌 2 에머랄드 2021.01.08 403 0
    39259 소파선택 도와주세요 1 세잎클로버 2020.12.26 756 0
    39258 3번이나 버려진 웰시코기... 3 xdgasg 2020.11.24 2,764 0
    39257 초2영어 과외선생님 4 샬로미 2020.11.18 1,204 0
    39256 두바이나 유럽에서 중고차를 한국으로 수입 1 pqpq 2020.11.07 1,266 0
    39255 매콤한 크림 파스타? 분홍씨 2020.10.30 1,108 0
    39254 cj대한통운택배를 이용하시면 낭패를 보기 쉽니다. 3 해남사는 농부 2020.10.15 2,457 0
    39253 입문자용으로 전기자전거 어때요? 1 냠냠후 2020.10.15 977 0
    39252 저도 캠핑가서 라면 먹고 싶네요 분홍씨 2020.10.15 1,212 0
    39251 새우젓 다들 어디서 사시나요? 1 잡채밥 2020.10.15 1,578 0
    39250 cj대한통운택배의 횡포를 고발합니다. 해남사는 농부 2020.10.14 1,227 0
    39249 식당 추천해주세요~~~^^ 유캔도 2020.10.07 702 0
    39248 화장품 바꾸니 역시 좋아요 분홍씨 2020.09.29 2,074 0
    39247 촉촉하게 해주는 팩 추천해요 마마미 2020.09.22 932 0
    39246 더 부드러워진 크림까르보불닭 ㅎㅎ 마마미 2020.09.21 872 0
    39245 제사지낼때 제기그릇.. 7 메이 2020.08.31 2,444 0
    39244 독립운동가 후손 후원 했어요. 9 sartre 2020.08.28 1,416 0
    39243 꿀피부만들기 위해 노력중이에요 분홍씨 2020.08.25 2,172 0
    39242 물맛 좋은 정수기 없을까요? 5 시슬리 2020.08.25 1,588 0
    39241 고수님들 알려주세요 된장 항아리 밑바닥 1 몽꽁이 2020.08.23 1,299 0
    39240 오늘은 매운거 확 땡기네요~~ 분홍씨 2020.08.12 1,094 0
    39239 빨래하면 옷에 자꾸 이상한게 묻어요 ㅠㅠ 1 너무슬퍼요 2020.08.02 2,824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