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오늘 일직인데 유기견 강쥐입니다

| 조회수 : 1,224 | 추천수 : 0
작성일 : 2023-10-01 14:25:14













오늘 신고된 아기인데 너무 귀여워서요. 얼렁 주인분이 찾으러 왔으면 좋겠네요. 아기인지 뭐든 물어뜯어요.  제 무시다리는 안구테러이니 이뿐 강쥐만 보세요.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관대한고양이
    '23.10.1 6:06 PM

    윽 귀여워!!!!
    치명적이네요!!

  • 2. smartball
    '23.10.1 6:18 PM

    눈이 저렇게 이쁘다니

  • 3. 김태선
    '23.10.1 8:17 PM

    하루종일 제 발에 입질하고 사람을 너무 잘 따르고해서 안타까웠는데 저녁 7시에 유기견센터로 간다고 하네요. 지역 당근에도 올렸는데 주인이 퇴근때까지 안 나타나 안타까웠고 계속 눈에 밟혀요. 주댕이 부근 미용되었고 냄새도 별로 없어 주인분이 있을거같은데 칲이 없습니다. 오후내내 구청장 광장에서 틈틈이 뛰어놀아줬네요. 애기라 에너지가 넘쳐서요. 얼렁 가족품으로 가길 오늘 밤 기도할거같아요.

  • 4. 밀크캬라멜
    '23.10.1 9:00 PM

    보호소가서 입양공고내 입양암되면 안락사래요.ㅠ ㅠ
    눈이 너무 예쁜 아이네요.

  • 5. mi3557
    '23.10.2 4:54 AM

    길에서 구조한 강아지 보호소에 보냈다가
    주인이 나타나지 않아
    입양하려고 마음의 결정을 내리는데
    시간이 오래 걸려서...
    입양공고 끝나는 날 갔더니
    아침에 다른 분이 입양해 갔다는 얘기를 듣고 한동안 힘들었었어요
    지켜주지 못하고 보호소를 보낸 후회
    늦게 데리러 가서 놓친 후회

    원글님도 힘드실듯 하네요

  • 6. 김태선
    '23.10.2 9:05 PM

    저는 공순이라 메뉴얼대로 하지만 제발 강쥐 키우시면 칲 드등록하십시요. 생명입니다. 끝까지 책임 못 질거면 함부로 키우지마세요.

  • 도도/道導
    '23.10.3 9:15 AM

    저도 태선님의 말씀에 전적 동조합니다.
    그간 길렀던 견공 가족들이 마지막 남은 녀석까지 폐사해서
    이젠 견사까지 철거를 어제 모두 마쳤습니다.
    은퇴 후 결정되는 환경에 따라 생각해 볼 예정입니다.

  • 7. 도도/道導
    '23.10.3 9:13 AM - 삭제된댓글

    저도 태선님의 말씀에 전적 동조합니다.
    그간 길렀던 견공 가족들이 마지막 남은 녀석까지 폐사해서
    이젠 견사까지 철거를 어제 모두 마쳤습니다.
    은퇴 후 결정되는 환경에 따라 생각해 볼 예정입니다.

  • 8. 챌시
    '23.10.4 1:30 PM

    너무 이쁜 아가네요. .. 제발 좋은 분 만나서 꽃길만 걷기를....
    태선님,후속 소식 알려주세요.

  • 9. 김태선
    '23.10.4 8:25 PM

    도도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복 많이 받으십시요.

  • 10. 뮤즈82
    '23.10.5 4:05 PM

    흐아~
    눈빛이 왜저리 맑고 이쁜가요~
    성격도 엄청 순할듯..아니다~똥꼬발랄 할듯~~ㅋㅋ
    언능 주인이 나타나길 바랍니다.
    지금쯤 유기견 센터로 갔을듯 하지만 부디 좋은 주인 만났기를 기도 합니다.

  • 11. 아큐
    '23.10.31 6:53 PM

    이 강아지 어떻게 되었는지 한번씩 생각납니다.
    주인 찾아갔나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489 안야 힌드마치 가방 4 민달팽이 2024.02.02 1,228 0
22488 개프리씨 미용하구 왔어요 9 쑤야 2024.02.02 976 2
22487 오늘 꼬질이 탈출하는 개프리씨 4 쑤야 2024.02.02 830 1
22486 큰 실수는 2 도도/道導 2024.02.02 523 0
22485 울집 고양이, 고기냥 7 루센트 2024.02.02 1,349 2
22484 순둥순둥 내 고양이 2 25 미카미카 2024.02.01 1,593 2
22483 개프리씨가 행복한거.. 맞겠죠? 8 쑤야 2024.02.01 832 1
22482 크리스마스 트리와 고양이 18 Rrrrr 2024.02.01 1,929 2
22481 이 싱크태 하부장 좀 봐주세요 8 레드향 2024.02.01 1,746 0
22480 앉고 싶은 자리 2 도도/道導 2024.02.01 511 0
22479 호기심 많은 올리에요. 10 강아지똥 2024.01.31 1,049 1
22478 산책하는 개프리씨 7 쑤야 2024.01.31 686 2
22477 무창포에서 만난 석양 2 도도/道導 2024.01.31 371 0
22476 잠자는 집안의 개프리씨 10 쑤야 2024.01.29 1,014 0
22475 소쿠리냥, 또는, 바구니 냥 입니다 5 챌시 2024.01.29 1,171 1
22474 열매 없는 나무에는 2 도도/道導 2024.01.29 345 0
22473 올리에요. 12 강아지똥 2024.01.29 982 1
22472 황금 열쇠로 2 도도/道導 2024.01.28 377 0
22471 뻘글-냥이키우시는 82님들... 4 날개 2024.01.28 951 1
22470 앜ㅋㅋ 개프리씨 6 쑤야 2024.01.27 714 0
22469 홀로 아리랑 2 도도/道導 2024.01.27 376 1
22468 한옥과 고목 4 Juliana7 2024.01.26 507 1
22467 다리를 놓는 자 4 도도/道導 2024.01.26 407 0
22466 새로 산 집에 있는 이것 뭔지 모르겠어요 8 테나르 2024.01.25 2,933 0
22465 신사역 피부과에서 입은 화상 사진( 예민한분 패스하세요) 4 포오기마알자 2024.01.24 2,566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