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나이가 들수록 마음이 너그러워진다던데.. 동의하시나요..?

너그러움 조회수 : 3,778
작성일 : 2020-11-27 20:38:30
우리 아이를 보면 참 착해요
용서를 잘해요
미워할일도 별로 없고.. 아니 없고
그냥 속없이 헤헤 거려요
약간 과장해서 생불이 이런건가 싶기도 하고...

근데 전 아니네요
용서가 잘 안되요
나이가 들수록 마음이 너그러워 진다던데
전 나이가 들수록 마음이 좁아지는 느낌이에요
받은거 꼭 복수해주고 싶고..

다른 분들은 어떠세요..?




IP : 123.254.xxx.126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ㅎㅎ
    '20.11.27 8:38 PM (223.62.xxx.182)

    아이가 몇살이에요??

  • 2.
    '20.11.27 8:39 PM (210.99.xxx.244)

    아이가 학생 특히 고등학생이면 너그러워질수가 없더라구요. 대학가니 너그러워지더라구요 ㅋ

  • 3. 나이가
    '20.11.27 8:39 PM (61.253.xxx.184)

    들수록 더 꽁해지죠
    그래서 꼰대들이 ...

  • 4. 원글이
    '20.11.27 8:39 PM (123.254.xxx.126)

    8살이에요

  • 5. ...
    '20.11.27 8:41 PM (118.176.xxx.118)

    아니요. 저를보면 나이들수록 싫은거를 못참겠어요. 그렇다고 티를 내진않지만요.
    저희 시어머니를 보면 나이들수록 애가 되시는거 같아요. 나만 생각하는.
    결론은 나이들면 그래지는가보다 해요.

  • 6.
    '20.11.27 8:43 PM (220.85.xxx.141)

    노인들을 보세요

  • 7.
    '20.11.27 8:44 PM (49.168.xxx.120)

    자신의 일에는 엄청 분노를 잘하고

    남의 일에는 뭐, 그럴 수도 있지~ 대수롭지 않게 넘어가고

    늙어갈수록 인성 어딘가에 문제가 생기는 듯함....

    나 역시 요즘 엄청 화를 잘 내서,,,,, 늙고 있구나... 이런 생각을 하게 됨

  • 8. ...
    '20.11.27 8:45 PM (118.176.xxx.118)

    음님 저도요.. 싫은거 못참겠어요. 늙어가는거죠?

  • 9. ㅇㅇ
    '20.11.27 8:51 PM (211.206.xxx.129)

    나이가 들수록 마음이 좁아지는거 같아요
    그걸 스스로 느껴서 그러지않으려고 노력하는 사람이
    점점더 성숙한 사람이 되는것 같구요
    그러지 않고 그냥 사는 사람들은 고약하게 늙는거 같아요

  • 10. 오히려
    '20.11.27 8:55 PM (117.111.xxx.43)

    싫은 거 못참는 점 때문에 싫은 사람 안만나는 결단력이 생겨서 좋아요
    삶이 심플해지고. 저한테 집중하고 살수 있어서좋아요
    음악듣고. 책읽고 집 에서 잘 몰고 가끔 친정 부모님 챙기고.
    이런저런일애 얽히지 않고. 제 위주로 심플하게 삽니다

  • 11. 저도
    '20.11.27 9:10 PM (223.39.xxx.129)

    나이먹어서 싫고 좋은게 분명해 지니 쓸데없는 일에 관여을 안하게 되고 얽히지 않고 유유자적하는 삶이 좋아집니다.
    그전에는 왜그렇게 아둥바둥 하며 살았나
    당장 내일 죽어도 한이 없게 쓸데없는데 에너지 낭비하며 살지 않으려구요.

  • 12. .....
    '20.11.27 9:21 PM (175.123.xxx.77)

    본인이 행복하고 자신의 삶에 만족하면 너그러워지고 불행하면 각박해지는 것 같아요.
    나이 들수록 성격이 안 좋아지는 이유는 우선적으로 건강이 안 좋아서 여유가 없어지는 것 같아요.

  • 13. .....
    '20.11.27 9:24 PM (1.225.xxx.75)

    본인이 행복하고 자신의 삶에 만족하면 너그러워지고 불행하면 각박해지는 것 같아요.22222222

  • 14.
    '20.11.27 9:30 PM (106.101.xxx.50)

    사리분별이 분명해진다고 생각해요. 나한테 잘못하는 사람이면 상종 안하고요. 너그러울 필요도 없는거고 스트레스 안받고 사는거죠.

  • 15. 그럴리가요
    '20.11.27 9:49 PM (85.203.xxx.119)

    어린애들 보세요. 친구랑 심하게 싸워도 다시 놀고 또 싸우고 또 놀고...
    어른들은 그리 싸우면 거리두거나 심하면 손절하죠.

  • 16. ㄴㄴ
    '20.11.27 10:15 PM (124.54.xxx.190)

    나이든다고 저절로 되는거 하나도 없어요
    고쳐야지 나아지죠
    세상일 절대 저절로 안돼요.

  • 17. 아니오
    '20.11.27 10:57 PM (182.219.xxx.35)

    자기 성질 따라가요 어떤 사람은 나이들수록 더 극악 해지더군요.

  • 18. 아큐
    '20.11.27 11:03 PM (175.114.xxx.77)

    경험이 많아지다보니 나도 저럴 수 있구나 싶어서 좀 관대해지는게 있어요
    사람일 모른다 싶고, 다 이유가 있겠지 싶고요.

    그런데, 또 다른 면에는 호불호가 선명해져요
    그래서 영 아니다 싶은 사람은 첨부터 거리를 둬요
    그러니 크게 미워하는 사람은 없어지는게 맞고요. 전 그래요.

  • 19. 솔잎향기
    '20.11.28 12:06 AM (191.97.xxx.143)

    나이들면 매사 힘이 들어서 그런지 누구랑 싸울 기력도 없고 누구의 잘못을 눈감아 줄만큼의 여유도 사라지는 거 같습니다.

  • 20. ...
    '20.11.28 1:37 AM (39.124.xxx.77)

    곳간에서 인심난다고..
    본인 삶이 평온하고 여유로우면 너그러워지고
    삶이 팍팍하면 아무래도 각박해지죠..
    많이 느끼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9374 치과를 가야 하믐데.. 치과 04:17:11 57
1289373 나..베는 친일파 아닌가요? ㅋㅋㅋ 3 그럼아웃 03:32:42 182
1289372 코로나 감염 1억명 돌파 직전이네요 1 ㅇㅇ 03:23:23 188
1289371 길고양이가 제게 배를 보여주고 누웠는데요 3 릴리 03:22:59 481
1289370 코스트코 현대카드 ... 03:20:16 162
1289369 현대판 노예 대학원생 1 .. 03:05:43 599
1289368 호랑이의 모성애 2 링크 02:59:57 399
1289367 (KBS다큐) 라임 옵티머스 사기 - 왜 누가 범죄자인지 관심이.. 2 시사직격KB.. 02:58:36 175
1289366 시니어모델 어떤 걸 배우나요? 궁금 02:54:20 138
1289365 턱밑에 뽀로지가 계속 나요 1 감사 02:51:05 258
1289364 교인님들.. 6 .. 02:44:59 237
1289363 '때'를 놓친 게 인생에선 가장 후회되는 것 같네요. 1 Just i.. 02:44:04 778
1289362 대전은 2주간 진짜 모범 방역였어요 1 ... 02:36:20 406
1289361 대한민국의 악마는 개독이다 8 아오 02:18:06 520
1289360 하루 확진자 3만명인데..英 런던서 300명 모여 파티 1 뉴스 02:11:44 689
1289359 김나영씨 패셔니스타 5 ㄱㄱ 02:09:09 1,442
1289358 된장에 벌레가 있는데.... 5 이런 된장 01:57:00 658
1289357 올해 초1인데 아직 한글 잘 몰라요. 3 .... 01:53:49 367
1289356 아파트 고민.. 서울1채vs서울1세종1 2 ㅎㅎ 01:51:04 507
1289355 신애라 성격이 부럽네요 14 ㅇㅇ 01:45:26 2,543
1289354 생강 버려야 하나요? 4 ..... 01:42:52 522
1289353 안철수와 단일화 하는 국힘당의 미래.....jpg 10 밝다 01:31:43 846
1289352 서상한 대학에 걸린 현수막에 5 ㅇㅇ 01:21:19 1,502
1289351 4살 아이 한글공부.. 16 ㅇㅇ 01:08:28 777
1289350 외국어(일본어)수강료 좀 봐 주세요. 1 .. 01:05:53 3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