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제가 한 음식이 맛있었던 적이 단 한번도 없어요.

| 조회수 : 2,488
작성일 : 2020-09-27 00:09:11
결혼 10년 차.
제가 한 요리들은 다 쓰레기, 개밥..
아이들, 남편 주면서 미안한 마음 들어요.
아이들 둘은 식습관 버렸구요. 애들 밥 안 먹어요.
먹는 재미가 없겠죠. 태어날 때 부터 맛 없는거 먹으니.

남편도 겨우겨우 살려고..떼우려고 먹어요. 그게 보여요.
저도 제 요리 절대 안 먹고 김, 참치 먹어요

가족 모두 제가 해 준 밥 깨작 거리면서
치킨 피자 사온 반찬은 귀신 같이 잘 먹어요.

아래 글이랑 상반되서 글 써봐요.

근데도 돈 아낀다고 집밥 해볼꺼라고
또 82들어와서 요리 보고 앉았네요.

곰손이 아니라 ㄸ 손.. 자존감 떨어져요
IP : 116.121.xxx.131
1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0.9.27 12:12 AM (116.121.xxx.131)

    그렇다고 건강하게 만드냐..
    해도해도 맛이 없으니 연두나 미원 다시다
    조미료 떡칠하니 더 독이겠죠..
    요리도 지능 같아요. 저는 저능아.

  • 2. ...
    '20.9.27 12:14 AM (125.177.xxx.182)

    레시피 책 보고 그대로 쟤서 하세요

  • 3.
    '20.9.27 12:19 AM (116.121.xxx.131)

    칼질도 잘 못 해요. 10년찬데.
    그냥 기본적으로 머리가 없는거 같아요.
    새송이 볶음 하려고 사왔다가 어찌 썰어야하지 하고
    깍두기 썰기해서 볶으는 미련한 사람이 저에요

    레시피 대로 해볼게요..휴..말은 잘 들으니까요..

  • 4.
    '20.9.27 12:58 AM (220.117.xxx.26)

    박준형 아내가 그렇게 레시피
    정량 맞춰서 요리한대요
    다른맛이 나오니까
    근데 원글님은 요리 외 다른 능력 있어보이네요

  • 5.
    '20.9.27 1:20 AM (61.102.xxx.167)

    요리 유튜브나 또는 블로그나 요리책이나 보면서 고대로 따라 하기만 하면 됩니다.
    변형 하려거나 하지 말고
    써는것도 요즘 다 보여주잖아요. 사진 잘 보고 어찌 썰었나? 하고 보시고 고대로 썰면 되죠.
    뭔가 두께나 이런것 까지 사진도 크게 잘 보이는데 왜 그걸 못따라 하시나요??

    그냥 똑같이 무한반복 보고 따라해보세요.
    유튜브도 영상에 휘리릭 자막으로만 설명하는거 말고 말로도 자세히 설명해주는 그런거 찾아서 여러번 보고 해보세요.

    똑같지는 못해도 비슷하게는 나와요.

    그리고 그게 꼭 입에 맞으리란 보장은 없으니 먹어보고 싱거웠으면 다음에는 소금이나 간장 조금 더 넣고
    짜면 조금 덜 넣고 하면서 우리집 입에 맞게 조절 하심 되는거죠.

    성공한거는 메모 해두고 맛이 어땠는지 기억하게 적어 두세요.

  • 6. 휴...
    '20.9.27 1:35 AM (175.197.xxx.136)

    저랑 같네요..
    아무리해도 저두 맛이 이상해요
    저두 타고난 요리저능아같아요

  • 7. ...
    '20.9.27 2:10 AM (59.15.xxx.152)

    쉬운 요리부터 해보세요.
    그게 별거 아니에요.
    요즘은 양념도 잘 나와서
    고등어 갈치조림도 봉지 하나 따넣으면 먹을만 하게 나옵니다.
    백설이나 청정원 불고기 양념도 맛있어요.
    해먹어보고 싱거우면 간장 더넣고
    참기름 한술 정도 더 넣으면 됩니다.

  • 8. 아이고
    '20.9.27 2:15 AM (176.176.xxx.135)

    노력하면 중간은 되니까 이것저것 해보세요.
    직장다니면서 흉내만 내는 수준이었는데 이젠 대학생 아들이 맛있다고 좋아하는 정도까지는 됐어요.
    해외서 살아 한식하기엔 재료도 부족하고 양념도 아쉬웠지만 한식당은 너무 비싸고 맛은 별로고 양식도 해 먹지만 한끼는 꼭 한식을 먹어야 되더라고요. 여튼 해외서 요리 자신감 생겼어요.
    유튜브 백종원 요리비책은 쉽게 요리에 접근하도록 해놓아서 전 요새도 참고하고요. 혹시 전업이시면 요리교실도 다녀보세요.
    귀국하고 복직전에는 서울서 분당까지 마크로비오틱 수업도 들으러 다니고 노력하니까 요리에 감도 생겨요
    물론 그럼에도 손맛 최고인 시댁 형님이나 어머님을 따라갈 순 없죠.
    노력해봅시다!

  • 9.
    '20.9.27 4:48 AM (180.69.xxx.140)

    죄송한데 자랄때 엄마가 해주는밥 안먹고자라신거같은 느낌이. ,
    요리안해봐도 어깨너머로 보고 맛보고
    그럼 감이 생기는데요

    쉬운 기본 요리책 한권 고대로 해보면
    감 생기던데요
    전 예전에 나물이네 요리책 쉬워서 그거보고
    기초익혔어요. 그런 기본을 먼저.익히세요

    요리 못할수는있는데
    뭔가 저능아라고 자괴감을 느낄정도면
    알아두면 좋죠
    가족들도 해피해지고. .

    그리고 심플한 요리부터 하세요.
    간단조리식품 이런거

  • 10.
    '20.9.27 5:49 AM (180.69.xxx.140)

    그리고 요리 자신없음
    양념 사셔도되고 반조리 써도되고

    최대한 자연식에 가깝게 먹는법도있어요
    사실그게 건강에 더좋죠
    야채여 샐러드소스만 뿌리거나
    생야채 고추장찍어먹거나
    아님 그냥 야채찜 감자 쪄먹거나
    올리브유에 야채찜 하거나
    조리과정 줄이고 단순하게 먹을수록 건강에 더 좋고.쉬워요.

    요약
    양념혹은 양념들어있는걸 사서 한다
    양념 안해도 되는 혹은 최소화하는 자연식을 한다

  • 11. 나도그생각
    '20.9.27 6:11 AM (121.133.xxx.137)

    친정엄마가 음식솜씨 없으신가봐요
    어릴때부터 눈동냥으로 보고 먹고 자라면
    기본은 하는데

  • 12. 옷도
    '20.9.27 6:56 AM (125.130.xxx.219)

    많이 사입어 본 사람들이 멋도 잘내고 쇼핑에 실패도 안하듯이
    음식도 엄마가 음식을 잘해서 맛난거 먹고 자라거나
    유명 음식점에서 먹어보면 맛이란거에 예민해지고 미각이 발달해요

    요리 잘 하는 사람들은 저 두가지 경우가 대부분인데
    원글님은 '돈 아낀다고 집밥' 여기에 문제가 있어보여요
    미각이 둔한데 많이 해본다고 늘리가 만무하고 따라하는거 비추요

    비싼 밀키트나 프렙푸드 주문해서 뭐뭐가 들었고 양념했는지 연구하고 가족들과 유명 맛집 탐방도 다니며 미각부터 훈련해야해요
    음식에도 돈을 투자 하셔야 요리 재능 키울 수 있어요
    뭐든 공짜로 얻어지는건 없거든요

    와이프가 절세 미인이라도 본인 표현대로 쓰레기 개밥만 만들면ㅠㅠ
    같이 맛있는거 먹으며 하하호호 해야 부부와 아이들도 화목해지잖아요
    살면서 기본이며 최고 행복이 맛있는거 먹는 즐거움인데 그 즐거움이 없이 살다뇨!

  • 13. 초보지만
    '20.9.27 8:04 AM (119.67.xxx.156)

    뭐든 간만 맞추면 된다고 생각하고 해보세요.
    김밥도 밥에 간 짭짤하게 나물류도 맛소금등으로 간맞추고요.
    하물며 볶음밥도 짭짤하게 간 맞추니 맛있어요.
    음식은 간이 좌우한다 생각해요.
    어렵지않아요.

  • 14. 늘어요
    '20.9.27 8:15 AM (118.235.xxx.233)

    음식은 타고나는거 없어요
    그냥 자꾸 하다보면 감도 오고 늘어요
    아무리 똥손이라도 노력하면 중간은 갑니다
    요즘 네이버에 검색만 하면 요리 레시피 자세히 나오잖아요
    그거 따라서 하다가 원글님이 가감해서 양념 더 추가하다
    보면 맛 나옵니다
    MSG 도 좀 넣으시고요
    전 결혼20년차되니 이제 맛좀냅니다
    대학생딸이 밖에 음식은 맛없고 제가 해준게 제일 맛있다고 하는데 저도 10년전에는 그저 그랬어요

  • 15. 어쩔수없음
    '20.9.27 10:48 AM (119.70.xxx.204)

    재능없으면 하기싫죠 레시피보고하는것도 힘들잖아요
    요리하다가 책보다가 ᆢ그래서 때려치고 맨날 컬리 오아시스 쿠팡 이런데서 사다먹어요 더반찬도 괜찮아요

  • 16. 밥숟가락
    '20.9.27 11:07 AM (61.80.xxx.131)

    말고 일단 계량컵.계량스푼사셔서 유명레시피 보고 정확히 해보다 맛있으면 자신감 붙어 늘거에요.
    정확한 계량이 첫번째입니다.

  • 17. ... .
    '20.9.27 1:04 PM (125.132.xxx.105)

    가장 중요한 건 신선한 식자재, 그 다음엔 간단하고 편한 레시피.
    그리고 조리 시작하면 반드시, 수시로 간을 보고 맛을 확인하는 겁니다.

    요리는 식자재, 간, 그리고 또 중요한 게 하력인데요. 불 조절도 잘 해야 해요.
    잘 모르겠으면 기본적으로 중불이나 약불에서 조리하세요.
    태우지만 않으면 천천히 요리하면서 간 맞출 시간도 생겨서 좋아요.

  • 18. ......
    '20.9.27 2:09 PM (125.136.xxx.121)

    간만 맞게 해보세요. 뭘 넣어도 간이 안맞으면 맛없어요

  • 19. 저도
    '20.9.27 9:00 PM (211.48.xxx.170)

    그랬는데 가정 요리 몇 달 배우고는 그럭저럭 먹고 살아요.
    원글님처럼 결혼 10년 차 때 요리가 너무 안 늘고 힘들어서 배웠거든요.
    요리 교실에서 해보고 먹어보고 우리 집 식단에 포함시킬 만한 건 집에 와서 해보고 우리집 입맛에 맞게 단맛과 짠맛만 조금 조절하구요.
    그 때 기록해둔 레시피 보고 아직도 그대로 만듭니다.
    혼자 못 깨우치는 사람은 돈 내고라도 배워야 하더라구요.
    그래야 식구들도 좋고 나도 편하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3915 카톡프로필 사진과 글 내용 자주 바꾸는 사람들 카톡 08:24:17 33
1243914 미국 사망자가 예년보다 30만명 높답니다 코로나 08:21:00 83
1243913 "인육 맛있다던데" 주시애틀 부영사 '망언' .. 1 뉴스 08:19:52 152
1243912 재판 앞둔 피의자가 10시간을 전직총장과 1 5월8일 1.. 08:18:14 97
1243911 그알 이 ㅇㅎ 지인인지 후기도 있네요 ㅋ 1 ㅇㅇㅇ 08:17:48 354
1243910 배란일전, 생리전 지름신이 너무 심해요. 1 생리전 08:17:35 58
1243909 금태섭 민주당 탈당 페북 글.txt 13 ... 08:14:13 301
1243908 2분기 전계층소득늘고 분배개선이라고하시는데... .. 08:12:35 66
1243907 금태서비 탈당했네요. 5 우왕 08:05:41 397
1243906 자동차보험 자차 가입시 담보설정 기준말인데요 1 다이렉트 자.. 08:04:29 54
1243905 82 CSI님들)) 찾고싶은 일드가 있어요!! 3 ... 07:57:03 155
1243904 정모의 또다른 사기사건 윤석열 07:51:23 351
1243903 초등학생 100미터 한국기록 세운 아이좀 보세요 6 ㅇㅇ 07:49:33 766
1243902 정준호 이하정도 강남으로 이사갔네요 4 ... 07:36:46 2,210
1243901 제 이모에게도 기적이 일어나기를 소망합니다. 37 소망 06:27:34 3,648
1243900 지금 제주인데 시장 아침식사 갈까말까 15 열한시뱅기 06:25:33 2,693
1243899 만보걷기 와 물마시기 그리고 도시락준비가 너무 어려워요 16 건강한 다.. 06:23:30 2,434
1243898 창의적인 대학생은 무슨 일을 해야 할까? 4 ... 05:54:18 716
1243897 부자들이 투기 못하게 만들어 놓은 부동산 정책에 40 @ 05:47:59 2,288
1243896 스웨덴도 참여.."中화웨이·ZTE 기기, 5G 네트워크.. 뉴스 05:33:22 605
1243895 복학왕 - 두더지 마을 13 f 05:12:19 997
1243894 의존적인 성격은 1 대문글보고 04:48:44 834
1243893 한달에 양가에 고정으로 드는 돈이 80인데 9 .... 04:46:09 3,261
1243892 이탈리아도 야간통행금지 1 흠흠 04:12:10 638
1243891 [제보는 MBC] "중소업체 따라 해라"..카.. 뉴스 03:18:53 5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