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인생의 진리는 고대에 다 연구되었을것 같은데요?

| 조회수 : 1,113
작성일 : 2020-08-06 15:41:06

기술이 미친듯이 발전하지만 그외의 삶은 몇천년 전이나 지금이나 비슷할것 같아요 인간성이 발전하는건 아니잖아요

고대 이집트 유적을 보면 그때 옷과 장신구가 지금보다 더 화려하고 예술적이고 로마시대 군인들과 귀족들의 옷을 봐도 지금보다 더 화려하고 멋있어요

예술작품들도 건축들도 시간이 지났다 해도 그 기술적인 측면은 발전될지 몰라도 그 예술적 감각은 몇천년전이나 지금이나 비슷한것 같거든요

그런걸 보면 몇천년전에도 사람은 똑같은 걸로 고민하고 고뇌했을것 같은데

인간관계, 처세, 행복으로 가는길 등 이미 다 철학자들이나 현인들이 연구했을테고 그럼 현대인들은 그대로 살면 되는건데
왜 우리는 아직까지 인간관계에 어려움을 느끼고 행복하지 못하고 열등감과 자존감 사이에서 싸우고 어릴적 트라우마로 고생하고
성공하지 못하고 좌절했을때 어떻게 일어나야하는지 모르고

왜 아직 감정에 휩쌓여 어렵고 좌절하며 남과 비교하며 사는걸까요?

사는 방법을 아직 모르겠어요. 누가 알려줬으면 좋겠는데 그런 인생의 진리를 알고 계시나요? 그런 책이 혹시 있을까요?
IP : 58.148.xxx.5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이기적인
    '20.8.6 3:52 PM (222.102.xxx.237)

    이기적인 유전자 강추합니다
    철학은 그저 말장난일뿐

  • 2. ㄹㄹ
    '20.8.6 4:52 PM (218.237.xxx.254)

    인간이 불완전한 존재이기 때문이겠죠...

  • 3. 인생의 진리로
    '20.8.6 4:52 PM (211.193.xxx.134)

    가는 길을 알려드릴게요
    정말 농담아님

    그런책은 없습니다
    그런 책이 있다면 님도 알고 저도 알겠죠

    그럼 가보죠 인생의 진리로

    새로운 폰을 사면
    잘 이용하고 싶은 마음이 생기겠죠
    그런데 마음만으로 아무것도 안됩니다
    그럼 뭘해야 될까요?
    설명서를 읽어야죠
    한 번 보다 두 번이 좋고
    만지면서 작동하면서
    하면 더 좋겠죠

    사람은 태어 나서 시간이 지나 생각이 생길 때 보면
    이 지구에 산다는 인생도
    새로운 폰 같이 전에 가보지 않은 새로운 것이라는 걸 알게됩니다

    새폰은 설명서라도 있는데

    인생은 설명서가 없어
    많은 사람들은 살면서도 한 번씩
    내가 정말 잘 살고 있는가 생각해 봅니다

    얼굴 화장이 잘되었는지는 거울이라도 보면 되는데
    인생이 잘가고 있는가

    확인이 쉬운것은 아니죠

    방법이 없을까요?

    한마디로
    독서와 사색에 있습니다
    독서는 어떤책?
    인생이 폰보다는 더무 복잡해 설명서 한권이 아니라
    그많은 책속에 조금씩 조금씩 있습니다
    그래서 문사철을 공부해 님이 조금씩 배워가면

    시험 공부하면 할수록 점점100점에 가까워 지듯이
    인생의 진리에 가까워 집니다

    의사도 학교 졸업한 때보다
    별별 환자를 많이 보았을 때
    실력이 많이 달라져있겠죠

    문사철속에 숨에 있는 많은 인생의 진리의 조각조각을
    모으는 것이 쉬운 일이 아니기에
    인생을 멋있게 사는 사람 보기가 쉽지 않은 것입니다

    시간이 많았으면 글을 좀 멋있게 쓸 수 있을 것같은데
    시간이 없어 이렇게 되었네요
    그래도 핵심은 말씀드렸습니다

    제 글쓰기 실력이 너무 형편없어 죄송

    많은 발전이 있으시기를.....

  • 4. 인생의
    '20.8.6 5:23 PM (222.120.xxx.44)

    속도 보다 방향이 중요하다고 하더군요.
    방향만 잘잡으면 자잘한건 다 괜찮다고요.
    남에게 인정 받으려고 너무 애쓰지 말라고도 하고요.

  • 5. 속도보다
    '20.8.6 6:43 PM (211.193.xxx.134)

    방향 잡기가 훨씬 어렵죠

    누군가 지리산 속에서 밤에 길을 잃었다면
    방향을 알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자주 다니는 심마니라면 몰라도

    그 방향을 잡기 위해 즉 이세상을 알기위해
    공부 하는거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4100 성형한거를 상견례전에 말해야해요? 33 2 2020/10/01 5,190
1234099 시고모 가족이 들이닥치는 명절 8 -_- 2020/10/01 3,576
1234098 엄마가 해줬던 만두 해보고싶은데요 11 만두 2020/10/01 1,714
1234097 실수로 찹쌀반죽을 해버렸어요 11 둥둥이아줌마.. 2020/10/01 2,112
1234096 우울증 증세일까요? 10 2020/10/01 3,139
1234095 여대는 이대 숙대빼고 다 비슷한가요 19 ㅇㅇ 2020/10/01 3,613
1234094 인테리어 때문에 사진 엄청 보고있는데 16 ㅇㅇ 2020/10/01 3,303
1234093 유명희요..wto 되면 나중에 반기문 테크 타겠죠? 12 .. 2020/10/01 2,208
1234092 나이들면 얼굴이 오이지상 되잖아요 23 2020/10/01 5,644
1234091 오늘 봉하마을 13 .... 2020/10/01 2,352
1234090 조상들은 현명했네요 8 ㅎㅎ 2020/10/01 3,905
1234089 중학생이 볼만한 넷플릭스 영화 추천 해주세요 8 추천 2020/10/01 1,165
1234088 강아지에게 진드기가 백마리 넘게 붙었는데 어떻게 해야 할까요? 48 .. 2020/10/01 7,692
1234087 상온노출된 백신을 맞으면 무슨일이 .. ? 4 굼금 2020/10/01 2,306
1234086 김래원 로코 최고봉은 뭘까요? 20 .. 2020/10/01 2,346
1234085 추석맞이 펭수 24시간 몰아보기 중입니다. 4 .. 2020/10/01 626
1234084 애들도 돈따라 가네요... 47 ..... 2020/10/01 17,656
1234083 뒤늦게 미스터 션샤인에 빠져서...힘듭니다. 30 1234 2020/10/01 2,914
1234082 향수 2 향수 2020/10/01 988
1234081 국내 20대에서 '중증' 코로나19 환자 발생..'산소치료' 2 .... 2020/10/01 2,788
1234080 (퍼온글)와이프가 명절이 너무 좋대요ㅋㅋ 47 이런일이 2020/10/01 15,262
1234079 집만두 잘 만드시는 분 계세요? 23 .. 2020/10/01 2,682
1234078 어르신들 심리 (요실금 관련) 12 쑥스러 2020/10/01 1,470
1234077 기생충 오늘 티비에 나온다는데.. 13 P 2020/10/01 3,699
1234076 롤렉스시계 살 수가 없어서 36 .. 2020/10/01 5,6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