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길동물 안락사 저 조언좀..

..... | 조회수 : 796
작성일 : 2020-05-30 22:51:33
엄마네 동네
거기 동네분이 돌보는 길냥이있어서 전화주셨어요
고양이가 많이아프고
상태가 많이안좋은가봐요
오늘내일하는거같으니
물어보시는데..
저도 잘 모르겠어요 ㅜㅜ

구청에 신고하면 데려갈테지만 결국 낯선데서공포속에 안락사될거고
그러느니 돌보던 분이 동물병원에라도 데려가 안락사 하면
그냥이도 덜무섭지않나싶고요.

제가 유기묘 세마리랑 살지만
안락사는 안해봐서 잘 모르겠어요 ㅜㅜ
병원안락사도 엄청 고통스럽다하는사람들도 있던데..
병원 비용이 얼마인가요.
연세드신 할머니가 안락사비로 지출하실지는 모르겠지만..
아마 할머니가 안내면 저희엄마가 내주시려는 것같기도해요

불편한글이라 조언달리면 지울게요 ㅜㅜ
IP : 211.178.xxx.33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5.30 10:57 PM (125.177.xxx.158)

    보호소보다는 병원에서 안락사하는 것이 훨씬 덜 고통스럽습니다.
    보통 병원에서 안락사할때는 재우고-마취하고- 심장 멈춤 이렇게 되는데요.
    보호소에서는 예전에는 마취 단계가 없었다고 들었어요.
    요즘에는 어떤지 모르겠어요.
    마취가 없으면 억 하고 죽는다고 봐야죠(안락사라기보다 약물 살해)

    저희 강아지한테 안락사를 고민중이라 제가 많이 상담해봤는데
    동물병원에서 하는 경우 고통은 없다고 봐야 맞다고 하더라고요.
    비용은 20만원 정도입니다. 구체적으로는 동물병원에 전화해보시면 될것 같아요.
    요즘은 정말 병원마다 병원비가 넘 천차만별이라서요

    저는 같은 상황이라면 병원 데려가서 안락사 해줄 것 같아요.
    그리고 보호소에서는 고양이들이 2주인가 보호기간있잖아요
    그 전에 그냥 자연사하는 경우가 엄청 많다고 해요. 그만큼 스트레스가 커서요.
    고양이가 예민하다보니

  • 2. ㅁㅁㅁ
    '20.5.30 11:30 PM (49.196.xxx.115)

    병원에서 얼마인지 몇만원 안할건데
    좋은 데 시골 보낸다 하고 병원에 가세요
    편히 갈 거에요, 그냥 잠든댑니다

  • 3. ㅁㅁㅁ
    '20.5.30 11:32 PM (49.196.xxx.115)

    20만원 넘 비싸게 받네요
    그정도는 아니였던 것 같은 데...
    병원 몇군데 전화해서 가격과 무슨 약 쓰는 지 물어보세요
    약인지 주사인지.. 수면제 먼저인지.. 같이 한번에 되는 약인지..

  • 4. 유후
    '20.5.30 11:37 PM (218.236.xxx.54)

    보호소는 공고기간 10일 후에 안락사인데 그 기간동안 뜬장에서 물도 밥도 먹기 힘든 경우가 많아요
    수면마취 후에 안락사 하는 곳으로 알아보셔요
    비용 추가해야 될꺼고
    기다렸다가 아이 사체는 꼭 가져 오셔요
    산채로 팔아넘기는 수의사들 있어요

  • 5. 유후
    '20.5.30 11:39 PM (218.236.xxx.54)

    병원마다 가격이 다를 꺼고 길냥이가 아파서 안락사 시키려 한다고 하면 할인해주는 곳들 있을꺼에요
    네이버에 지역 이름과 동 이름으로 동물병원 검색하셔서 미리 전화 돌려 보세요

  • 6. 아이고
    '20.5.31 12:54 AM (116.41.xxx.141)

    20만원이나하나요 ㅠ
    알면 알수록 넘 슬프네요 동물의 생태계가 ㅠ

  • 7. ...
    '20.5.31 6:50 AM (121.144.xxx.34)

    어느 지역이세요?
    우선 경험도 있고 야옹이 잘 본다는 병원 데려가셔서 냥이 상태부터 알아보세요. 길냥이라고 무조건 안락사 시켜주진 않아요.
    소생의 가망 없고 냥이가 많이 고통스럽다면 보내주는 건데...보기 괴로워도 꼭 옆에서 주사 두 대 놓는지 확인하셔야 돼요. 마취->안락사 이렇게 두 대요.
    처음은 프로포폴 이라는 우유색 주사구요. 우리가 보통 수면 내시경 할 때 맞는 거예요. 이거 맞으면 바로 의식 잃고 잠들어요. 그리고나서 마지막 인사한 다음 심장 멈추게 하는 주사로 사망케 하는 거예요.
    동물 보호소에서 안락사 시킬 때도 이렇게 해야 하는데, 마취 주사가 비싸다고 바로 심정지 주사만 놓는 데도 있대요. 이러면 동물이 의식은 생생한데 심장이 굳어가는 고통을 생생히 느끼면서 죽어간대요.ㅜㅜ 국민 세금으로 보조금 받으면서...쓰레기 같은 것들이죠.
    병원이니 그러진 않겠지만...혹시 모르니까요. 수의사라도 길냥이 차별하고 보호자가 안락사 절차 잘 모른다고 맘대로 할 수도 있거든요.
    금액은...싸진 않을 거예요. 길냥이니까 좀 깎아달라고 얘기해 보세요. 그리고 병원서 대행하는 단체 화장으로 보내주심 될 것 같아요.

  • 8. .....
    '20.5.31 8:13 AM (211.178.xxx.33)

    자세한 조언들 감사해요

  • 9. .....
    '20.6.1 2:00 PM (211.36.xxx.181)

    감사합니다. 왠만하면 병원에서 먹이주던
    할머니와함께있다 잠들다 갔으면해서..
    (너무 불쌍해서요 ㅜㅜ)
    할머니가 비싸다고 싫다하면 엄마가 보태시려고합니다 ㅜㅜ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1921 Sk바이오팜 얼마정도 보시나요? 12 주식 15:51:03 1,356
1181920 결혼이 과연 여자에게만 손해일까요? 24 ... 15:50:27 1,467
1181919 남편 친구가 너무 짜증나요 사람 싫어하는 거 참 지침.. 7 15:50:08 1,052
1181918 스피닝 타시는 분~ 2 ㅇㅇ 15:49:55 276
1181917 한국어를 배울수있는 어학당(?) 좋은곳 소개시켜주세요 4 단풍나무 15:49:15 193
1181916 건보료 내년에도 큰폭 오르나…文케어 확대로 기금 고갈 우려 15 점점 15:47:50 804
1181915 자미두수 보신분 계세요? (사주 싫어하심 패스 부탁드립니다.).. .... 15:47:47 365
1181914 "400억대 손실 막았는데 해고"..한전KPS.. 3 ㅇㅇㅇ 15:47:22 657
1181913 바람폈던 남편과 회복 16 마음 15:47:11 2,143
1181912 임사혜택폐지 소급 10 ㅇㅇ 15:45:03 822
1181911 문주교 신앙인들 부동산글에 왜 여기만 과민반응? 24 알바꺼져 15:43:33 453
1181910 빵 속에 있는 복숭아요 4 제빵 15:41:25 662
1181909 찌개에 돼지고기 핏물제거용 팩을 같이 넣고 끓였어요. 7 뜨아 15:39:54 801
1181908 이번 부동산정책 지지하시는분과 반대하시는분~ 9 15:39:28 301
1181907 삼시세끼 보시나요? 20 .. 15:38:42 2,384
1181906 부동산...우리 아버지가 늘 하신 말씀 15 ... 15:32:47 3,570
1181905 당정청에 임대사업자가 많군요. 5 .. 15:31:22 447
1181904 유튜브에 깨달으신 분도 혹시 계실까요~~? 3 찾아요 15:30:28 631
1181903 부동산 참전하는 기레기들에게.jpg 아방궁 15:28:46 257
1181902 마통 이자율 얼마인가요? 5 때인뜨 15:24:23 583
1181901 동네 아줌마들도 어제 한말 오늘 뒤집으면 부끄러워해요. 13 ㅇㅇㅇ 15:23:02 1,702
1181900 친구 글램핑장 보면 진상은 절대 자기가 진상인 줄을 모르더라고요.. 17 진상 15:22:01 2,497
1181899 삐지면 말 안하는 남편 17 송송 15:21:10 1,219
1181898 교회에서 뭐 갔다주러 오신다는데 뭐 드려야하나요? 11 00 15:20:48 579
1181897 키운정이랑 낳은정은 비교도 안되는거 같지 않나요.. 20 ... 15:20:36 2,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