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봄이라 새들이 날아오네요.

| 조회수 : 763 | 추천수 : 1
작성일 : 2024-03-04 12:57:23

위에 새는 산솔새


요건 딱새




요건 쇠박새라고 하네요.

구글링하니 다 떠요.

근처에 큰 공원 숲에서 살다 여기까지 날아오는 것 같아요.

몇년전부터 테라스에 땅콩이며 빵가루 곡식들을

한겨울에만 놔줬는데

직박구리를 비롯해서 여러 새들이 번갈아 오네요

그러다 까치란 놈이 오면 아주 난폭해서 부리로 콱콱 많이도 집어 먹네요.

 

작은 새들이 겨울나기 얼마나 힘들었겠나요

눈 바람 피할 곳이나 있었을지 걱정이었네요

따스한 봄이 오니 활동을 많이 하는지 종종 오네요.

 

참새들도 주로 오는데 복슬털이 보시시한 새끼들을 여럿 데려와서

먹을때도 있었어요

거기 맛집이다 항상 먹을거 있다 그렇게 소통하는거 같아 신기합니다.

따스한 봄철 모든 생명들이 행복하면 좋겠습니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예쁜솔
    '24.3.5 7:16 PM

    산새들이 너무 이쁘고 귀엽네요.
    요즘 겨울에 못듣던 새소리가 들리는데
    어떤 친구일까 궁금합니다.

  • Juliana7
    '24.3.5 9:42 PM

    요 작은 새들은 먹이 먹기 바빠서 미처 울지도 못하고 몇점 먹고 날아갑니다.
    직박구리는 시끄럽게 울고요.

  • 2. 챌시
    '24.3.13 11:03 AM

    그러고보니..새들은 늘 이쁜동안으로 살다가는거겠어요.
    나이를 전혀 모를듯. 한결같이 너무 이뻐요. 산솔새, 하얀색 아이라인,,멋지네요.ㅎㅎ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669 행운을 드릴게요. 8 에르바 2024.05.25 353 1
22668 근본을 잃지 않는다 7 도도/道導 2024.05.24 250 0
22667 5월의 꽃들 2 마음 2024.05.23 269 1
22666 무언의 메시지 2 도도/道導 2024.05.23 216 0
22665 입양완료) 너무 예쁜 4주된 아기고양이 2마리 키우실 분 연락주.. 12 fabric 2024.05.22 2,057 0
22664 이제는 싸움이다 4 도도/道導 2024.05.22 295 0
22663 이제는 곳곳에서 2 도도/道導 2024.05.21 314 0
22662 오늘 명동성당 풍경입니다 4 화이트 2024.05.20 659 0
22661 함박 웃음을 지을 수 있는 사람 4 도도/道導 2024.05.19 451 0
22660 [혼여] 장성 황룡강~ 축제 전.. 3 모카22 2024.05.18 387 1
22659 하늘을 향해 4 도도/道導 2024.05.18 265 0
22658 추억의 토리 환묘복 자태 13 챌시 2024.05.17 896 1
22657 내 입에 들어가는 것보다 2 도도/道導 2024.05.17 358 0
22656 환묘복 9 심심한동네 2024.05.16 667 1
22655 완료)민들레 국수 보내고 있는 물품들 이야기 1 유지니맘 2024.05.16 1,250 2
22654 5월의 꽃 4 도도/道導 2024.05.15 378 0
22653 내것이 아닌 것은 6 도도/道導 2024.05.14 427 0
22652 시간이 지나면 알게 된다. 6 도도/道導 2024.05.12 547 0
22651 이쁘지요 3 마음 2024.05.10 969 1
22650 때로는 2 도도/道導 2024.05.10 323 0
22649 암울 할 수가 없습니다. 2 도도/道導 2024.05.09 543 0
22648 견디는 힘은 생명이다. 6 도도/道導 2024.05.08 633 0
22647 노래 때문에 길냥이 다섯 마리가 집냥이가 돼??? 6 양평댁 2024.05.08 1,112 2
22646 겉과 속 4 도도/道導 2024.05.07 391 0
22645 저희집 거실 창문 픙경입니다 5 써니 2024.05.06 1,408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