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강아지 무료분양합니다.

| 조회수 : 3,541 | 추천수 : 0
작성일 : 2020-11-18 17:41:59

엣말에 "개 팔자가 상팔자"라는 말도 있듯이

 

이제 눈을 뜬 강아지를 보면 사실인듯 합니다.

 

자고, 자다가 깨서는 먹고, 세상에 이보다 더 상팔자가 있을까요?

 

앞부터 차례로 수컷, 암컷, 수컷, 암컷, 수컷, 수컷이 3마리 암컷이 2마리입니다.

 

혹시 강아지 키우실 분 있으시면 무료분양하겠습니다.

 

어미 개가 풍산개 새끼로 무척 영리해 쥐를 잘 잡는 개입니다.

 

11월 말경이면 젖을 떼어 키우기에 무리가 없습니다.

해남사는 농부 (jshsalm)

그저 빈하늘을 바라보며 뜬구름같이 살아가는 농부입니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챌시
    '20.11.19 10:18 AM

    우와~~~~..귀요미 쪼꼬미들을 아침부터, 폭탄으로 맞았네요. 맘도 좋으신 농부님이시네요.

    그런데,,고양이까페 가보면, 책임비 라고 해서, 5만원~ 이상 받고,
    일정기간후 몇차례 확인이 된후, 아이들 잘 키우시는 분들
    에게 아이들 사료나 예방접종,중성화 비용으로 쓰도록 다시 돌려주시더라구요.
    한국에서 덩치좋은 개들은 고양이보다 더 위험해서요.
    그런일이 번거로우시겠지만,,아이를 지킬수 있는 어떤 작은 장치가 되던데,,
    주제넘지만, 아는척 이해해주세요. 무료분양은 데려가는 분들 마음자세가 아닌것 같아서요.

    너무너무 이쁘고, 통통하게 건강하게 잘 나았네요..다 안아주고 싶어요.
    마당있는 넓은 집..있으시거나, 산책이 매일 한번이상
    가능하신, 동물 사랑하시는 분들에게 가기를 빌어요. 얘들아,,건강해라~~

  • 2. 야옹냐옹
    '20.11.19 8:31 PM

    아주아주 예전에도 강아지 공짜로 가져가면 안 좋다고 했어요. 단돈 천원이라도 내고 가져가야 마음가짐이 달라서 그런 미신인지 징크스인지가 나온 거 같아요.

  • 3. 가나다라12
    '20.11.20 3:45 PM

    내용은 안보고 글 달아요.
    원글님 제발 아무에게나 분양하지 마세요.
    어떤 주인을 만나냐에 따라 강아지 생이 달라져요.
    제발 좋은 분들에게 분양해 주세요.
    그리고 중성화 수술 해주세요.

  • 4. hoshidsh
    '20.11.20 6:11 PM

    우왕...테디베어님 태양이가 아가였을 때 요랬겠네요.
    이 아가들도 태양이처럼 좋은 주인 만났으면 좋겠어요.

  • 5. 프리지아
    '20.11.23 3:19 PM

    해남사는 농부님네 강아지라 그런가??? 너무 이쁩니다..다 좋은집으로 분양가서 복덩이로 살았으면 좋겠네요....건강해라..애들아....^^

  • 6. 뉴리정
    '20.12.11 11:09 AM

    아 너무귀여운데 눈으로만 ㅠㅠ

  • 7. :)
    '20.12.16 7:02 PM

    아이고 귀여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882 힘찬 출발 도도/道導 2021.09.25 70 0
25881 미니 보자기^^ 2017 6 Juliana7 2021.09.24 239 0
25880 조용해 졌습니다. 1 도도/道導 2021.09.23 303 0
25879 추석 석양으로 가을이 깊어 갑니다. 2 도도/道導 2021.09.22 256 0
25878 한가위 달처럼 (사진교체 게시) 2 도도/道導 2021.09.21 304 0
25877 울릉도 저동항의 아침 4 도도/道導 2021.09.20 363 0
25876 추석이 다가오니 6 도도/道導 2021.09.18 541 0
25875 거실의 사자 1 고고 2021.09.17 723 1
25874 21살 울 춘향이 시력을 잃었습니다. 11 행복하다지금 2021.09.17 961 0
25873 어부 현종님이 생각나는 사진 2 도도/道導 2021.09.17 467 0
25872 에ㅂ랜드 아기호랑이 무궁태범 6 요맘때 2021.09.16 555 0
25871 공간과 시간의 여유 2 도도/道導 2021.09.16 224 0
25870 창문에 비치는 석양으로 2 도도/道導 2021.09.15 300 0
25869 마음이 넓어지고 싶으면 2 도도/道導 2021.09.14 427 0
25868 기대하는 마음 2 도도/道導 2021.09.13 314 0
25867 코로나의 흔적 2 도도/道導 2021.09.10 771 0
25866 궁금하면 4 도도/道導 2021.09.09 401 0
25865 흐리고 비 오는 날에도 4 도도/道導 2021.09.08 466 0
25864 사북 운탄고도의 여름 & 최장수 1400년 두위봉 주목 16 wrtour 2021.09.07 758 1
25863 가을이 찾아옵니다. 4 도도/道導 2021.09.07 480 0
25862 심은 대로 거두는 법칙 2 도도/道導 2021.09.04 667 0
25861 답답해서 1 난난나 2021.09.04 517 0
25860 전에는 안 그랬는데 12 도도/道導 2021.09.03 839 0
25859 그들의 일상은 2 도도/道導 2021.09.02 410 1
25858 바로 보려면 2 도도/道導 2021.08.30 526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