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제가 천재를 낳았나봅니다

천재엄마 | 조회수 : 13,561
작성일 : 2020-06-02 20:51:58
중딩첫째가..

4살 늦둥이동생한테..손가락 브이!를 가르쳐주고있어요.

가위바위보랑..

손이 두껍고ㅜ손가락이 짧아서인지

생각처럼 안되서...엄지로 약지손가락 눌러주고있었는데

갑자기..

왼손을 주먹쥐더니..

오른손으로.. 주먹쥔 왼손의 중지검지를 펴네요



오옷..딸과둘이..천재라고 호들갑떨었네요.

저런생각을 어찌했냐며 ㅋㅋㅋㅋ
IP : 182.218.xxx.45
2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ㅋㅋㅋ
    '20.6.2 8:53 PM (220.79.xxx.102)

    상상만해도 귀여워요. 어릴때 많이 누리세요 ㅎㅎ

  • 2. 큐티
    '20.6.2 8:54 PM (121.184.xxx.131)

    너무 귀엽고 사랑스런 네살아기네요,
    정말 어쩜 그런 기발한 생각을 다 했을까요,
    오늘 그렇게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셨네요^^

  • 3. 천재맞지요
    '20.6.2 8:55 PM (182.218.xxx.45)

    또래아기들은 브이..잘해요.

    늦긴하지만..저런 기발한 생각을 하다니...

    천재인거같아요ㅋㅋㅋ

  • 4. 딴얘긴데
    '20.6.2 8:58 PM (110.70.xxx.207)

    첫째가 중딩인데 늦둥이가 4살 요?
    뭔들 안 이쁘겠어요~ ㅎ

  • 5.
    '20.6.2 9:01 PM (175.197.xxx.81)

    어머어머 천재 맞네요!~창의력이 4살인데 뛰어나요

  • 6. ...
    '20.6.2 9:04 PM (221.155.xxx.191)

    궁즉통이네요
    자기 나름대로 되는 방법을 찾아냈나봐요.
    너무 귀여워요 ㅋㅋㅋㅋㅋ

    즈희 조카는 아기 때 주먹이 자기 뜻대로 입으로 곧바로 안 들어가니까
    일단 얼굴 아무데나 주먹으로 지른 뒤 거기서부터 입까지 슬금슬금 문대며 이동시키더라고요 ㅎㅎㅎ

  • 7. 천재엄마
    '20.6.2 9:06 PM (182.218.xxx.45)

    네 너무 예뻐요.ㅎㅎㅎ

    11살터울로낳았는데..진짜 제인생의 비타민.보약이에요

    세돌지났는데 말도조금느리고, 아직 기저귀차고있지만

    천재맞습니다ㅋ

  • 8. 쓸개코
    '20.6.2 9:11 PM (211.184.xxx.42)

    아유 예뻐~ 동영상으로 남기면 더 좋았겠어요.

  • 9. 천재엄마
    '20.6.2 9:17 PM (182.218.xxx.45)

    창의력! 가끔 이런생각을 하다니..하고 놀랄때가 있어요.

    말만 느린..똑똑이ㅎㅎ

  • 10. 앗..
    '20.6.2 9:18 PM (182.218.xxx.45)

    저희첫째가.. 이유식먹을때 국수를..그렇게먹었어요ㅋㅋ

    손에 국수를 잡아서..광대뼈부터 슬금슬금이동ㅎㅎㅎ

  • 11. 늦둥이
    '20.6.2 9:28 PM (49.172.xxx.166)

    혹시 막내는 몇살에 낳으셨나요?^^

  • 12. ㅇㅇ
    '20.6.2 9:31 PM (124.49.xxx.158)

    귀여워요~

  • 13. 사자엄미
    '20.6.2 9:32 PM (182.218.xxx.45)

    11살터울이라 늦둥이에요.

    대학졸업하고 그다음해에 결혼해서...39살에 둘째낳았어요

  • 14. ..
    '20.6.2 10:29 PM (125.176.xxx.10)

    저희 늦둥이는 5살까지 기저귀 했는데 (정확히 4돌 언저리) 낮이고 밤이고 실수 한번 없이 완벽하게 뗏어요 기저기값은 좀 아깝지만 ㅋㅋ 요에 쉬 냄새니 얼룩 없으니 좋습니다 즐기세요~~

  • 15. victory
    '20.6.2 10:34 PM (115.139.xxx.104)

    오모~
    귀여워라~♡

  • 16. ㅋㅋㅋㅋ
    '20.6.2 11:52 PM (211.206.xxx.180)

    엄마랑 딸이 더 귀여워요 ㅋㅋㅋㅋ

  • 17.
    '20.6.3 12:43 AM (182.211.xxx.69)

    원글님 저희랑 너무 비슷하세요
    저도 대학졸업 다음해에 결혼해서 큰애가 고1이고
    둘째가 3살이요 38살에 둘째 낳았구요
    저희는 위가 아들 아래가 딸인데 원글님네 아기처럼 천재는 아니지만
    여우짓으로 탑찍는거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하네요 ㅋㅋ

  • 18. ----
    '20.6.3 4:48 PM (1.236.xxx.181)

    이거 잘 읽고 따라해봤어요 ㅋ
    머리회전이 빠르네요^^ 귀요미 천재

  • 19. 저도 퍼뜩
    '20.6.3 7:17 PM (118.235.xxx.44)

    이해가 안가서
    왼손 오른손 펴고 따라 해 봤네요

    네살 아기 천재 인정 입니다
    이쁠 때 네요

  • 20. ...
    '20.6.3 7:21 PM (218.156.xxx.164)

    아이고 눈 앞에 보이는 거 같아요.
    너무 귀엽고 천재 맞습니다.
    엄마랑 누나가 천재라고 하면 천재 맞는거에요.

  • 21. .....
    '20.6.3 7:30 PM (112.144.xxx.107)

    누나가 동생 귀여워서 중2병 올 새도 없겠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79957 방금 올라온 aoa 민아 인스타-멤버들이 찾아갔나봅니다 2 ., 08:47:26 757
1179956 막스마라코트 사이즈 조언부탁해요 1 hs 08:46:32 120
1179955 예비 중학생 인데 내신학원이 뭔가요? 5 .. 08:41:09 166
1179954 싸이갬성 모르는 펭수 정말 귀여워요 ㅠㅠ 저역시 08:41:05 169
1179953 개명하신 분들 .. 08:32:29 182
1179952 부인차 대형세단 척척 뽑아주는 남편분들은 보통 어떤 직업인가요?.. 12 ... 08:29:49 1,106
1179951 세탁실 문이 좁을때요 3 궁금 08:29:48 213
1179950 jtbc에서 공수처장 드라마 나오네요. 1 환영 08:22:50 343
1179949 부부관계서 져주는게 이기는걸까요? 9 ㅡㅡ 08:18:37 735
1179948 이스타항공 임금체불 심각하네요 2 지나다 08:17:52 494
1179947 투기꾼들이 열심히 일하는 근로자들을 조롱하는 사회... 4 .... 08:09:53 319
1179946 지금 시댁이예요. (이상황좀 봐주세요) 52 . 08:09:27 2,881
1179945 통바지에 입을 검은색 티 좀 찾아주세요 5 ... 08:01:05 422
1179944 정리글 찾아주세요 ㅠㅠ 07:55:42 190
1179943 폐경쯤이라 참 거울보기싫을정도로못생겨졌는데 1 마른여자 07:47:45 786
1179942 아파트 잔금일에 할일 1 매매처음 07:43:03 410
1179941 고등 1등급 모르는 사람은 원래 그런사람 3 원래 그럼 07:29:43 905
1179940 얼굴 한쪽이 돌아갔어요 9 어머니 07:26:19 1,383
1179939 sky대 출신 백수들 보면 어떤 생각이 드시나요? 15 07:17:08 2,204
1179938 레이더P- 與 법사위원장 "검찰은 독립성 가질 필요 없.. 9 그들이원하는.. 07:07:47 492
1179937 악날하기 그지없고 상종못할 일본 4 ㅇㅇㅇ 07:06:40 699
1179936 문재인씨에게 투표를 하긴 했지만.... 66 ㅇㅇ 06:57:54 1,784
1179935 열린민주당 추경안 반대표 3 ㅇㅇ 06:49:32 709
1179934 놀라운 우리나라 안의 차이나타운 현황 11 우와 06:24:51 2,134
1179933 문프 vs 유승민 21 .... 06:20:58 7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