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가을의 끝

| 조회수 : 386 | 추천수 : 0
작성일 : 2023-11-20 08:18:31

 

가을의 끝에 겨울이 시작됨을 인식하지 못하고

아름답고 화려한 것에 취해

준비하지 않으면 혹독한 겨울을 맞이하게 된다.

벌써 첫눈이 내렸다

 

도도/道導 (ggiven)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농민들과 기도하는 사람입니다. 페이스북에 사진 칼럼으로 소통합니다.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화무
    '23.11.20 2:50 PM

    소리없는 저항이 만들어낸 화려함이네요~
    단풍 구경도 못했는데 겨울이 왔어요
    내년 봄은 미리미리 준비해서 짜잔~ 맞이해볼래용~

  • 도도/道導
    '23.11.21 7:47 AM

    그러게요~ 사람이 바쁜 건지 환경이 정신 없어진 것인지 구분이 안갑니다.
    올해 겨울은 눈이 많이 온다는데
    기대를 해야 하는 건지 걱정해야 하는 건지 모르겠습니다~ ㅋㅋ
    미리 준비된 봄을 기대하겠습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 2. 예쁜솔
    '23.11.20 11:45 PM

    기후 온난화가 예쁜 단풍드는데도 영향을 주나봐요.
    올해 단풍이 아쉽기만한데
    채색이 참 따뜻해요.

  • 도도/道導
    '23.11.21 7:49 AM

    기후의 변화가 무쌍합니다.
    전 세계가 재난을 격고 있는데도 정치하는 자들은 정신을 못차리는 듯합니다.
    아쉬운 단풍이지만 그림의 채색이 마음을 따뜻하게 할 수 있어 즐겁습니다.
    댓글 고맙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547 폭설에 익어가는 것처럼 1 도도/道導 2024.02.25 42 0
22546 저도 대관령 설경 보여드려요^^ 2 왕바우랑 2024.02.25 137 0
22545 한계령 설경 보세요. 8 마샤 2024.02.24 477 0
22544 이유있는 달음질 2 도도/道導 2024.02.24 250 0
22543 탕웨이가 아이유에게 쓴 한글 편지.. 7 샐러드 2024.02.24 9,444 0
22542 아픈사람들 2 도도/道導 2024.02.23 320 0
22541 오늘 공원에서 본 요정들! 3 오늘 2024.02.22 767 0
22540 저의 정원 꽃 입니다 3 세렝게티 2024.02.22 580 0
22539 눈오리 ….(맴찢.. ㅜㅜ) 6 은초롱 2024.02.22 1,124 1
22538 겨울왕국 2 민기맘 2024.02.22 425 0
22537 밤새 눈꽃이 활짝 피었어요 ^^ 5 Olim 2024.02.22 1,009 0
22536 소식 2 도도/道導 2024.02.22 256 0
22535 순리를 막을 순 없다 2 도도/道導 2024.02.21 272 0
22534 블루 컬러 크로셰 레이스 도일리 4 Juliana7 2024.02.20 393 0
22533 사람 사는 세상 2 도도/道導 2024.02.20 237 0
22532 노는게 제일 좋은 개프리씨 2 쑤야 2024.02.20 502 0
22531 보리를 들여다 보다 2 도도/道導 2024.02.19 471 0
22530 아직은 쓸쓸해 보입니다. 2 도도/道導 2024.02.18 433 0
22529 “제 고양이 자랑 좀 할께요.” 라고..자유게시판에 14 유리병 2024.02.18 1,282 0
22528 라벤다 크로셰 6 Juliana7 2024.02.17 715 0
22527 크로셰 화이트 4 Juliana7 2024.02.17 487 0
22526 아부틸론의 봄노래 2 도도/道導 2024.02.17 296 0
22525 이곳에도 2 도도/道導 2024.02.16 306 0
22524 한양도성 따라 인왕산에서 북악산까지 12 wrtour 2024.02.15 651 0
22523 그 길을 간다고 2 도도/道導 2024.02.15 258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