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너의 밝은 웃음이

| 조회수 : 592 | 추천수 : 0
작성일 : 2021-01-12 10:00:10

입 모양으로 상대의 표정이 읽히는데
요즘은 눈으로만 느껴야 하니 좀처럼 감정이 나타나지 않는다
질병과 한파로 모두 얼어버렸지만 그래도 웃으면 마스크 너머로 전해지는 따뜻함이
가슴에 밀려온다
도도/道導 (ggiven)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농민들과 기도하는 사람입니다.제 홈피에 가시면 글과 사진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홈페이지 주소는 saepum.org 입니다.~^^페이스북 https://w..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672 고달픈 길생활 그만했으면..(올블랙냥이) 2 Sole0404 2021.02.22 1,956 0
    25671 화성 개농장에서 죽어가는 개들을 도와주세요. 3 Sole0404 2021.02.22 1,022 0
    25670 오등은 자 아에 조선의 독립국임과 도도/道導 2021.02.22 361 0
    25669 트라우마 2 도도/道導 2021.02.21 583 0
    25668 더 나가지 못하는 이유 2 도도/道導 2021.02.18 918 0
    25667 밤새 눈이 내리고 또 오고있습니다. 2 도도/道導 2021.02.17 1,152 0
    25666 내 이름은 메리에요 9 아큐 2021.02.16 2,511 2
    25665 자신의 장점이 4 도도/道導 2021.02.16 687 0
    25664 우리 우리 설날은 오늘 이래요~♬ 4 도도/道導 2021.02.12 817 0
    25663 흰 소띠 2 도도/道導 2021.02.11 626 0
    25662 챌시 첫 설을 맞아요.. 6 챌시 2021.02.10 1,396 0
    25661 지역 음식 전주 비빔밥 4 도도/道導 2021.02.10 1,076 0
    25660 가야 할 길이라면 2 도도/道導 2021.02.09 509 0
    25659 구분하지 못하면 2 도도/道導 2021.02.08 451 0
    25658 독일 십대들이 부른 90년대 가요 2 주은맘 2021.02.07 1,088 0
    25657 설이 다가오니... 도도/道導 2021.02.05 619 0
    25656 입춘첩 2 도도/道導 2021.02.04 386 0
    25655 이사간 빈집에 홀로남아있는 강아지 입양해주실분 찾아요 7 둥이맘 2021.02.04 1,598 1
    25654 입춘대길 2 도도/道導 2021.02.03 387 0
    25653 제가 돌보는 산(山)냥이들 22 choo~ 2021.02.02 1,660 1
    25652 선한 사람의 당연한 일 4 도도/道導 2021.02.01 844 0
    25651 내 강아지 (사진 복구했어요~^^) 30 아큐 2021.01.30 3,267 4
    25650 한파 4 도도/道導 2021.01.29 550 0
    25649 덕유산 중봉 8 도도/道導 2021.01.28 620 0
    25648 남아 있는 이유 4 도도/道導 2021.01.26 649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