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충치치료 여부 의사마다 다른건 왜일까요?

치과 조회수 : 1,278
작성일 : 2021-04-21 17:49:17
아이 교정 중 충치가 생겼는데 곧 장치 땔 예정이다 치료 미루다 2주전 장치떼고 오늘 집앞 치과 다녀왔어요.

교정치과에서 총 4개 치료 필요하고 나머진 약한 충치는 치료까진 필요없다 하셨고요.

동네 치과에선 충치 15개 있고 이중 2개는 인레이 나머진 레진 하자 하시네요.

차이가 너무 나니 좀 이상해서 다른데 가볼까 하는데

괜한 시간 낭비 하는거 아닐까 싶기도 하네요.

충치 정도에 따라 치료가 필요하다 판단하는게 의사쌤마다 다른건가 궁금하네요.
IP : 119.70.xxx.94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1.4.21 5:54 PM (220.79.xxx.164)

    의사마다 진단과 치료계획이 다를 수 있어요.
    충치 정도와 치료의 이유를 좀 자세히 물어보세요.

    짧은 기간에 여러 개 진행된 충치는 가급적 치료하는 편이에요.

    그리고 충치치료하는 일반치과 두어군데 진단을 더 받아보시구요.

  • 2.
    '21.4.21 6:18 PM (122.35.xxx.41)

    충치가 있다고 다 치료 들어가지 않는대요. 치아를 다시 잘 닦고 관리하면 충치가 멈추기도 하고 그렇다네요. 여튼. 결론적으로 과잉진단이었던거죠. 저도 치과원장이 다소 정색하면서 충치치료 할 필요 없다고 해서 당황했었네요.

  • 3. 00
    '21.4.21 6:42 PM (220.74.xxx.14)

    아파트상가치과에서 7~8개 치료해야한다해서 예전 다니던 치과 갔더니 점이 생겼지만 치료할 정도 아니다 양치잘하면서 진행되지않도록하자 했는데 아이가 양치를 못해서인지 결국 더 커져서 치료했어요

  • 4. 정말
    '21.4.21 6:47 PM (223.39.xxx.22)

    치과의사보면 같은 병원에서도 원장님들마다 진단이 너무 달라요
    적게 진단한다고 양심 아니구요
    많은데도 못잡아내는 원장님도 많아요
    사이면 충치 있는데도 모르고..
    그래서 적게 치료하자는데도 무조건 믿으면 안됩니다
    제가 큰치과에서 직원으로 일해봐서 알아요
    더 웃긴건 진짜 치료 엉망으로 했는데 환자분이 원장님 너무 잘하신다고 칭찬하는 경우도 엄청 많다는거예요
    만들어진 입소문도 많구요
    그냥... 좋은 의사 만나는건 운인거같아요

  • 5. ---
    '21.4.21 8:16 PM (121.133.xxx.99)

    제가 건치인데 10년전에 어금니 4개 때워야 한다고 하더라구요..
    사정이 생겨 이사를 하여..이사온 지역에 치과에 오니 2개만 충치이고 다른 2개는 충치가 거의 안본인다고..게다가 충치 2개는 아직 더 써도 된다고..
    그리고,,매년 스케일링 하다가..또 4년후에 다른 지역으로 이사와서..거기서도 같은 진단...
    쭉 있다 결국 첫칫과 진단후 5년후에 2개 때우구요..10년뒤에 2개 때우고 잘 쓰고 있어요.
    첫 치과는...멀쩡한 이도 뽑고 임플란트한다는 소문이 났더군요

  • 6.
    '21.4.21 8:30 PM (121.167.xxx.120)

    결국은 나중에 다 치료하게 돼요
    심한것만 치료해 주고 이건 금이나 치아색으로 하면 하나에 싸면 30만원이고 작은건 긁어내고 위에 살짝 떼우면 6만원 이고요
    그렇게 묵혔다가 13개 이년에 걸쳐 치료했어요 갯수 작게 말하는건 돈되는 치료 갯수예요 그리고 충치가 일이년 사이에 심해지는건 아니어서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3291 중학생 기말고사 후 수행평가? 6 중딩 09:20:44 488
1323290 하체근육이 약해서 고민이에요 6 ㅇㅇㅇ 09:18:32 1,485
1323289 검찰, 폭행 혐의 장제원 장용준 '불기소 처분' 23 검레기 09:16:25 1,570
1323288 한 시 방향에서 뭔가를 끄는 사람있다네요 공범가능성 39 펀글 09:05:47 5,936
1323287 GS 논란난거.. 이해가 안가네요 113 11 09:04:42 4,597
1323286 제가 예민한건가요? 22 고3학부모 09:04:41 2,748
1323285 참 이상한 일이에요. 14 .. 09:00:21 3,438
1323284 정민군사건 알바 19 .. 08:56:24 3,114
1323283 눈에 자극적이지 않는 썬크림 추천요 9 썬크림 08:55:24 886
1323282 주린이 어떻하져? 3 barf 08:53:29 1,438
1323281 혹시 유방암에 대해 좀 아시는 분 있으실까요 11 어어 08:50:18 1,671
1323280 정민군 친구들은 A친구에 대해서 32 대단 08:49:03 8,878
1323279 마리네이드 토마토 히트 레시피에 없나요? 3 ... 08:46:29 887
1323278 정민이때문에 잠이 안 와서 19 한강 08:45:17 2,012
1323277 이낙연의원 '" 백신개발위원회 만들자" 4 안전총리 08:45:05 366
1323276 정시할 거면 자율동아리 안하는 게 낫나요? 8 고등 08:36:05 911
1323275 아이피 잘보고 댓글 다세요 44 .. 08:33:43 1,767
1323274 한강 의대생 사건에서 가장 간과되고 있는 점. 41 이펙트 08:30:45 8,507
1323273 요리고수님들 미트소스 상했는지 안상했는지 어떻게 구분하나요? ㅠ.. 4 ㅜ_ㅜ 08:29:22 527
1323272 애 맡기는 입장 45 jiiiii.. 08:25:06 4,039
1323271 인대 늘어나서 손목 깁스 8만원 많이 나온건가요 6 카라멜 08:24:19 880
1323270 코로나 최전선 치켜 세우더니... 정부 또 의료진 임금 18억 .. 31 ㅇㅇ 08:19:58 1,663
1323269 '원폭만큼 치명적인' 미군의 부산항 세균실험 13 !!! 08:17:46 1,009
1323268 남편이 휴일에 왜이렇게 음식에 집착을 하나 생각해보니 3 08:02:03 3,414
1323267 다이어트 하시는분들 아침 뭐드시나요? 18 209 08:00:43 2,9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