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충치치료 여부 의사마다 다른건 왜일까요?

치과 조회수 : 1,277
작성일 : 2021-04-21 17:49:17
아이 교정 중 충치가 생겼는데 곧 장치 땔 예정이다 치료 미루다 2주전 장치떼고 오늘 집앞 치과 다녀왔어요.

교정치과에서 총 4개 치료 필요하고 나머진 약한 충치는 치료까진 필요없다 하셨고요.

동네 치과에선 충치 15개 있고 이중 2개는 인레이 나머진 레진 하자 하시네요.

차이가 너무 나니 좀 이상해서 다른데 가볼까 하는데

괜한 시간 낭비 하는거 아닐까 싶기도 하네요.

충치 정도에 따라 치료가 필요하다 판단하는게 의사쌤마다 다른건가 궁금하네요.
IP : 119.70.xxx.94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1.4.21 5:54 PM (220.79.xxx.164)

    의사마다 진단과 치료계획이 다를 수 있어요.
    충치 정도와 치료의 이유를 좀 자세히 물어보세요.

    짧은 기간에 여러 개 진행된 충치는 가급적 치료하는 편이에요.

    그리고 충치치료하는 일반치과 두어군데 진단을 더 받아보시구요.

  • 2.
    '21.4.21 6:18 PM (122.35.xxx.41)

    충치가 있다고 다 치료 들어가지 않는대요. 치아를 다시 잘 닦고 관리하면 충치가 멈추기도 하고 그렇다네요. 여튼. 결론적으로 과잉진단이었던거죠. 저도 치과원장이 다소 정색하면서 충치치료 할 필요 없다고 해서 당황했었네요.

  • 3. 00
    '21.4.21 6:42 PM (220.74.xxx.14)

    아파트상가치과에서 7~8개 치료해야한다해서 예전 다니던 치과 갔더니 점이 생겼지만 치료할 정도 아니다 양치잘하면서 진행되지않도록하자 했는데 아이가 양치를 못해서인지 결국 더 커져서 치료했어요

  • 4. 정말
    '21.4.21 6:47 PM (223.39.xxx.22)

    치과의사보면 같은 병원에서도 원장님들마다 진단이 너무 달라요
    적게 진단한다고 양심 아니구요
    많은데도 못잡아내는 원장님도 많아요
    사이면 충치 있는데도 모르고..
    그래서 적게 치료하자는데도 무조건 믿으면 안됩니다
    제가 큰치과에서 직원으로 일해봐서 알아요
    더 웃긴건 진짜 치료 엉망으로 했는데 환자분이 원장님 너무 잘하신다고 칭찬하는 경우도 엄청 많다는거예요
    만들어진 입소문도 많구요
    그냥... 좋은 의사 만나는건 운인거같아요

  • 5. ---
    '21.4.21 8:16 PM (121.133.xxx.99)

    제가 건치인데 10년전에 어금니 4개 때워야 한다고 하더라구요..
    사정이 생겨 이사를 하여..이사온 지역에 치과에 오니 2개만 충치이고 다른 2개는 충치가 거의 안본인다고..게다가 충치 2개는 아직 더 써도 된다고..
    그리고,,매년 스케일링 하다가..또 4년후에 다른 지역으로 이사와서..거기서도 같은 진단...
    쭉 있다 결국 첫칫과 진단후 5년후에 2개 때우구요..10년뒤에 2개 때우고 잘 쓰고 있어요.
    첫 치과는...멀쩡한 이도 뽑고 임플란트한다는 소문이 났더군요

  • 6.
    '21.4.21 8:30 PM (121.167.xxx.120)

    결국은 나중에 다 치료하게 돼요
    심한것만 치료해 주고 이건 금이나 치아색으로 하면 하나에 싸면 30만원이고 작은건 긁어내고 위에 살짝 떼우면 6만원 이고요
    그렇게 묵혔다가 13개 이년에 걸쳐 치료했어요 갯수 작게 말하는건 돈되는 치료 갯수예요 그리고 충치가 일이년 사이에 심해지는건 아니어서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3510 초고 아이인데 시터 이모가 뭐해줬냐고 하니 아놔 16:35:45 0
1323509 과자때문에 생리가 끊길 수 있나요 D 16:34:20 27
1323508 예민보스 1 아우 16:31:17 71
1323507 최화정 가방궁금 1 가방정보 부.. 16:29:13 258
1323506 술먹고 토 해놓은 하얀운동화 빨아신어요? 18 궁금 16:27:51 524
1323505 암 수술후 가는 요양병원 1 삼성병원근처.. 16:25:43 207
1323504 말소된 등기부 궁금 16:23:52 55
1323503 치아가 아프면 옆의 치아까지 아프게 느껴지나요? 2 ... 16:23:37 103
1323502 저 이해 좀 시켜주세요 ㅜㅜ 한강사건 11 ... 16:23:30 865
1323501 페미니스트 다 죽인다고 공대생 중 여성만 죽인 사건을 영화로 만.. 3 영화 16:22:42 371
1323500 살 뺄려면 엄청 조금 먹어야되네요 4 ㅇㅇㅇ 16:20:12 651
1323499 지겨우실테지만 저는 중립에 있습니다 8 ..... 16:18:31 555
1323498 질병청 "화이자백신 82만8천회분·AZ백신 30만4천회.. 7 여론 조장 .. 16:15:06 490
1323497 gs사건의 가해자는 메갈입니다 9 ㅇㅇ 16:10:51 338
1323496 가스활명수 사다가 9 가격 16:08:53 445
1323495 가구 리폼 잘하시는 분들 봐주세요 7 봄날 16:05:38 220
1323494 '민감도 3%'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확진자 62명중 60명.. 5 올리브 16:04:36 618
1323493 해외 주식 질문 3 질문 16:02:24 173
1323492 '정인이 재판' 실랑이 영상 공개…"경찰이 깔고 앉아&.. 1 ... 16:01:57 1,051
1323491 해수부장관후보자 '공무원 30년에 재산 2억원' 10 ... 16:01:35 790
1323490 방구석 코난들 보다 열일하고 있는 경찰들 34 ... 16:00:21 962
1323489 굽은 등 어깨 자세교정 앞에 후크달린 브라 6 ㅇㅇㅇ 15:52:55 702
1323488 회사에서 열받아서 미칠 것 같아요 11 진짜 15:50:31 1,564
1323487 경찰 수색및 수사 기사 쏟아지네요. 18 .. 15:48:53 2,340
1323486 실내자전거 운동 괜찮네요 10 .... 15:47:46 8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