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전원일기 보배엄마

궁금 | 조회수 : 2,066
작성일 : 2020-10-20 09:55:08
보배엄마 남편이랑은 사이가 안좋은가요
지금보니 복길엄마랑 싸우면서 하는말보니
남편이랑 별거 하는거 같던데요
IP : 121.162.xxx.240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10.20 9:57 AM (125.185.xxx.24)

    남편 서울로 돈 벌러갔어요.
    나중에 바람펴서 헤어진걸로 나올걸요?
    보배는 입양한 아이고요.

  • 2. ..
    '20.10.20 10:01 AM (221.159.xxx.134)

    헐 진짜요? 보배엄마가 바람 나요?

  • 3. ..
    '20.10.20 10:01 AM (116.39.xxx.162)

    남편이 바람...

  • 4. 원글
    '20.10.20 10:02 AM (121.162.xxx.240)

    보배엄마 결혼은 서울서 직장 다닐때
    농촌총각 단체미팅에서 결혼 하던걸로
    봤는데요 바람이 나서 해어지는곤요
    나중에는 읍내에서 노래방하면서
    응삼이랑 러브라인 있던데

  • 5. ..
    '20.10.20 10:03 AM (116.39.xxx.162)

    지금 유선에서 잔원일기 하는데
    큰아들은 농사도 안 지으면서
    둘째한테 이래라저래라 너무 간섭하고
    손찌검까지 하네요.
    미친...

  • 6. ...
    '20.10.20 10:06 AM (220.78.xxx.78)

    그런 사연이 있었군요

  • 7. 전원일기
    '20.10.20 10:09 AM (121.137.xxx.231)

    가끔 보는데 어이없는 일들 많죠
    그냥 그 시절엔 그런 경우도 있어서 그러려니 하고 봐요

  • 8. alerce
    '20.10.20 10:15 AM (181.31.xxx.116)

    전원일기를 오래 방영하면서 출연자들의 입장이나 환경도 변화되었죠. 보배엄마 남편 기홍씨 역을 맡은 분이 목회자가 되었고 그 이후에 출연을 더 하지 않았지요.

  • 9. ㅇㅇ
    '20.10.20 10:34 AM (211.176.xxx.123)

    보배엄마 진짜 얄미웠는데 맨날 복길이네 무시하고

  • 10. ..
    '20.10.20 10:42 AM (58.234.xxx.21)

    보배아빠 연기자 하차로 보배엄마역할이 그리 된걸로 알고있어요.

  • 11.
    '20.10.20 11:53 AM (223.62.xxx.133)

    보배가 입양아 아니걸요 ㆍ 내용이 바뀐건지는 모르나

  • 12. 여우누이
    '20.10.20 1:15 PM (124.50.xxx.119)

    전원일기를 다시보기로 몇번씩보고있는데..
    내용이 뒤죽박죽인게 많아요~ㅎ
    보배는 입양한거고 나중에는 보배가 입양사실알고 살짝 방황하고
    그래요..보배아빠(기홍이)는 죽은걸로 나와서 산소가서 우는장면도 있구요..

  • 13. .....
    '20.10.20 4:32 PM (125.185.xxx.24)

    보배 입양한것 맞아요. 처음부터 그런 내용이었어요.
    복길이 엄마가 순길이 낳기전에 보배엄마랑 다투면서
    애 안낳아봐서 모를거랬던가 암튼 그런 식으로 비꼬아서
    보배엄마 엄청 화냈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3567 벽 보고 잇을 때가 젤 편안하넹요 크하하하 21:52:04 26
1263566 실제 사찰 문건 활용 사례.jpg 1 ... 21:49:57 123
1263565 소파 구매하려는데요 구름 21:49:45 29
1263564 아이 학교 학생중 확진자가 나왔대요 4 전체다 검사.. 21:48:41 264
1263563 반지하 빌라가 3억5천에 매물이 나왔네요 2 ㅇㅇ 21:48:31 245
1263562 자극적인 음식 먹고 엄청 피곤할 수도 있나요? 2 식곤증 21:47:34 68
1263561 누수때문에 글올렸는데 이후 상황을 어찌 처리해야할지요 1 휴우 21:46:52 70
1263560 지금이 진짜 헬조선 같아요 6 ... 21:45:36 275
1263559 판사사찰문건공개. 누구의처제 ㅋ 9 ㄱㄴ 21:42:05 379
1263558 오래 알던 지인을 완전 끊어버렸네요ㅜㅜ 21:41:08 580
1263557 아래층 누수로 인한 보험청구 항목은 어뗳게 해야 하는지? 2 가을소리 21:40:40 90
1263556 만약에 내 세평이나 관련 정보를 누군가 수집해서 나눠 읽는다면?.. 9 만약에 21:37:47 176
1263555 김명수 언제까지 침묵 할텐가???? 1 손자놀이터 21:35:47 228
1263554 저는 남편이 제 가족같지가 않아요 6 .. 21:35:18 834
1263553 사찰아니라고 하는사람들은 그냥 외우세요. 12 . . . 21:35:03 452
1263552 비유가 머리에 쏙쏙 들어와요 3 21:32:15 396
1263551 서운한마음 2 에휴 21:31:40 232
1263550 밥따로....궁금증(물배가 나와요) 2 물배 21:31:28 167
1263549 어머 이거 드셔 보셨나요? 7 오아 21:31:15 611
1263548 기레기요.. 급하니까 이젠 아미까지 건드리네요 5 큰일날텐데 21:31:13 403
1263547 애견동반 글램핑 추천해주세요 ufghjk.. 21:29:36 54
1263546 코로나 라이브 많이 어제보다 줄고있군요. 3 코로나 21:29:26 460
1263545 검찰의 제일 큰 문제. 9 겨울이 21:26:22 279
1263544 스탠드 김치냉장고 1 머리아퍼 21:24:34 163
1263543 이마트 새벽배송 다른 배송지로 받을 때 보냉가방 3 이마트 21:21:41 2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