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무릎 안좋으신 친정엄마...걱정되네요

다음 조회수 : 1,600
작성일 : 2020-10-20 08:46:39
내년에 80세 되세요
정말 건강하시고 목소리도 쩌렁쩌렁했었는데
올해 부쩍 야위시고 무릎이 너무 안좋아졌어요
나이들면서 다리가 오형으로 조금씩 휘어가고 있고
60전후까지 등산, 마라톤 다니실 정도로 무릎이
짱짱하더니 갑자기 걷기 힘들정도가 돼서
병원다니시고 관절 2기라고 약 드시면서
집앞 공원 걷기운동하세요
주말에 저희집에 오셨는데 걸음도 더 느려지고
힘들어하는 모습이 계속 아른거려서 그날밤에 많이 울었어요
다들 그러시죠
우리 엄마는 안늙는다고...저도 그렇게 생각했었거든요
우리 엄마는 안아프고 오래오래 살거라고ㅜㅜ
좋은 병원이나 효과있는 약 있을까요?
새벽에 82검색해보다가 글 올려요

세상의 모든 부모님 오래오래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IP : 58.123.xxx.135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직
    '20.10.20 8:52 AM (222.234.xxx.222)

    수술이 필요하신 단계는 아닌가요? 무릎이나 허리 상태가 어떠신지 병원 모시고 가서 검진도 받아보세요.(큰 정형외과나 대학병원이요)
    저희 엄마는 원글님 어머님보다 젊으실 때 무릎, 허리 다 수술하셨는데(버티고 버티시다가) 그때마다 맘도 아프고, 저도 가정이 있다보니 그렇게 잘 챙겨드리지도 못하고.. 그러네요;;
    나이 드는 건 참 슬픈 일인 것 같아요ㅠ

  • 2. 수술하세요
    '20.10.20 8:57 AM (175.208.xxx.235)

    저희 친정엄마도 70대 후반에 인공관절 수술하셨어요.
    엄마 수술하실때 80대이신분들도 수술하셨구요.
    수술후 적응기간이 꽤 오랜시간 필요하지만 이제 무릎통증에서 해방 됐다고 좋아하세요.
    엄마 친구분은 수술후 춤도 추러 다니셨다고 합니다.

  • 3. ...
    '20.10.20 9:01 AM (221.143.xxx.25)

    다리만 안좋으신거면 수술도 고려해보세요.
    3m, 5m가다 쉬다를 반복하시니 외출도 싫고 통증땜에 우울해 하셨어요
    84세때 양쪽 다하시고 몇달 엄청 힘들어 하셨는데 일년된 요즘 잘했다 하셔요.
    일년 금방 가네요.

  • 4. ..
    '20.10.20 9:07 AM (125.177.xxx.201)

    수술밖에는. 그나마 기력있을때해야됩니다. 수술자체도 기력빠지고 재활하는것도 힘들어서요.

  • 5. 수술은 신중히
    '20.10.20 9:33 AM (118.130.xxx.61)

    관절수술 전문 병원 바로 옆에 있는 재활요양병원에서 근무중인데요.
    무릎수술 받고 재활 치료 몇달 받고 퇴원하시는 할머니 할아버지도 계시지만
    무릎수술 받고 잘못돼서 몇 년째 퇴원못하시는 분도 많아요.
    그래서 저희 부모님은 살살살 공원걷기운동가능하시면 예전만큼은 못해도
    그렇게 운동하시면서 조심하며 사시게 하는게할겁니다. 무릎수술 잘못되면
    가만히 누워만 있어도 무릎 아프다고 하시는 분들 너무 많이 봐서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6944 요즘 젊은부부들은 사고싶은건 다 사면서 살아요 부부 13:44:09 1
1326943 빅병원 입원하기전에 /// 13:43:08 22
1326942 코인은 망했다고 죽지도 못한데요~ 2 ㄴㄴ 13:41:18 254
1326941 혹시 손정민군이 실족아니라면..살해당할 이유가 뭐 있나요? 4 ㅁㅁㅁ 13:40:10 261
1326940 이케아 이불 괜찮나요 1 .. 13:38:19 109
1326939 블루베리분말 우유에 잘녹나요 2 블루베리 13:33:40 51
1326938 가수김완선 발라드?도 좋네요 3 129 13:32:37 143
1326937 한강 사건 이제 정말 그만 좀 25 13:32:25 552
1326936 이사갈 지역 (서울변두리/ 경기도)고민입니다. 7 신축고민 13:31:27 269
1326935 예능에 허재 삼부자 나왔는데 2 출연료 13:31:25 292
1326934 강아지 치료비 3 강아지 13:30:59 212
1326933 한강.. 어떻게 물에 빠졌을까요? 29 ㅇㅇ 13:29:30 712
1326932 왼쪽 옆구리 쪽이 너무너무 아파요..ㅠㅠ 1 ㅜㅜ 13:28:54 262
1326931 한강사건으로 인해 떠 오른 도발적인 질문 9 .... 13:28:10 430
1326930 은근히 청순하고 케미좋은 여배우 많지않은거 같아요 6 .. 13:26:37 397
1326929 중학생 아이가 토할것 같다고 조퇴하고 왔는데요 6 ... 13:26:05 515
1326928 팥에서 왜 메주냄새가 날까요? 1 팥냄새 13:19:41 56
1326927 새옷 입기전 빠시나요? 11 해바라기 13:19:34 619
1326926 덕인당쑥찐빵, 3 제주도 13:17:32 313
1326925 억울한 죽음을 밝혀주세요. 6 은하수 13:14:12 657
1326924 생애 처음 공모주했는데요 (미래에셋) 어쩔 13:12:40 403
1326923 내신 빡빡한 고등 수시로 가기 힘들까요? 5 내신 13:11:51 280
1326922 공인중개사 ㅡ 민법 이게될까싶어요 1 공인중개사 13:09:39 340
1326921 국제전화입니다 하면서 긴번호로 오는거 3 소망 13:08:22 570
1326920 옷 사기 1 ..... 13:01:51 4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