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대학원 혹은 인간 관계 고민입니다. 지혜 부탁 드려요.

고민입니다. | 조회수 : 1,056
작성일 : 2020-09-29 11:09:50

안녕하세요.


저는 나이가 40대 중반이고요.

일반 대학원을 갔지만 수료만 하고 ㅜㅜ 졸업을 못했어요.

그 사이 지도 교수님께서 퇴직하셨어요.

저는 저희 지도 교수님을 존경합니다.

하지만 제가 모자란 사람인지라 ㅜㅜ

제가 제 때 논문도 못 썼고

여러가지 문제가 있어 지도교수님이 너무 어려웠어요.

아마 제가 살면서 느끼는 가장 큰 어려운 분 같아요.


성격도 좋고 편안하고 참 좋으신 분이라는거 아는데

ㅜㅜ

그게 잘 안되더라고요.


퇴직하실 때 잠깐 인사만 나누었고요.

그렇게 저는 졸업을 못하고 살다가

지난해부터 논문을 준비하여 이번학기에 발표를 준비중에 있습니다.


사실 논문은 거의 포기하고 있었는데

작년에 임용된 새 교수님이 닥달과 당근을 잘 주셔서

논문이라는걸

머리말부터 맺음말까지 처음 써봤어요.

쓴 것만으로도 감동입니다 ㅜㅜ


사실 이번 학기에도 어려울 거라 생각했는데

추석 때까지 좀 고쳐서 오라고 하더라고요.


그러면서 퇴직하셨지만

한번 지도 교수님은 영원한 지도 교수님이

명절 전에 꼭 인사 드리라고 ㅜㅜ


어떻게 인사를 드릴까요?

전화만 하기에도 너무 웃기고

그렇다고 선물을 보내면

얘 정말 속 보이네 할거 같고

어뜨게 하면 좋을까요 ㅜㅜ

너무 어렵네요.


IP : 211.57.xxx.114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20.9.29 11:13 AM (121.152.xxx.127)

    명절선물받고 속보인다고 욕하는사람 없어요

  • 2. satellite
    '20.9.29 11:17 AM (223.62.xxx.151)

    선생님께 그동안 면목없고해서 한번 찾아뵙지못했다고 건강히 잘 지내시냐고 안부여쭙고 작은선물 하나 준비했다고 보내드리세요.(아, 정말 작은거하면 안됩니다)

  • 3. 고고
    '20.9.29 11:28 AM (168.131.xxx.234)

    명절이라 기회가 좋네요 많은 선물 중에 묻힐 거니까 부담갖지 말고 얼른 보내세요

  • 4. 고고
    '20.9.29 11:30 AM (168.131.xxx.234)

    그 분은 원글님에대해 아무 생각이 없을수도 있어요 수많은 제자중 한명입니다 그냥 형식적으로 하세요

  • 5. 드리기만해도
    '20.9.29 11:37 AM (122.34.xxx.114)

    퇴직하셨으면 전화드리기만 해도 좋아하실건데요.
    성품을 잘 아시니 전화드리고 작은 선물하나 드리면 됩니다.
    와인이나 그런걸로 한 삼만원이내 오만원 미만으로.

    근데 이리저리해서 논문쓰고 올 가을에 심사받는다고 말씀하세요. 꼭이요.
    학교마다 다른데 다른 교수 제자 받아서 졸업시키는거
    새 지도교수님도 노교수님 보기 약간 민망하실 수도 있어요.
    제가 어리석어서 선생님 밑에서 못하고 새교수님 밑에서 한다고. 겸손하게 말씀드리면됩니다.
    나중에 자연스럽게 노교수님이 새교수님에게 말할거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6779 문대통령, 독감접종 더 확대해야 1 ㅇㅇ 16:36:28 83
1246778 요즘 가을 바바리코트 입으면 춥나요?? 5 ㅎㅎ 16:35:04 169
1246777 아산병원 주차장 자리 넉넉한가요? 3 ㅇㅇ 16:33:59 112
1246776 소개팅에서 만나서 몇번 만나다가 외모에 실망할수도 있겠죠? 2 celine.. 16:33:20 159
1246775 강경화,스티브 유(유승준)비자발급 허용하지 않기로 결정 ... 16:32:26 270
1246774 가구 1개만 이웃집으로 옮겨보신 분 계세요? 1 가구 16:30:50 118
1246773 남편이랑 엄마 앞세워 이런저런 요구하는 세입자 4 ... 16:29:45 359
1246772 여혼여 카페 회원 분 계신가요? 네이버 16:28:55 72
1246771 "질병청 믿고 백신 맞자"..62~69세 반나.. 4 ... 16:28:46 415
1246770 미니멀로 살려면 쇼핑은 3 Dd 16:28:06 357
1246769 가정은 지상의 천국 그냥끄적거려.. 16:27:52 106
1246768 저희 강아지가 좋아하는 음식인데요. 문제있을까요??? 5 ..... 16:24:38 155
1246767 삼성 주식은 어떻게 될까요? 6 주린 16:22:42 561
1246766 제가 공감능력이 없는건가요 7 판단좀.. 16:22:05 300
1246765 김현미 "전셋값 안정, 숫자로 확인돼…KB통계는 부적절.. 19 .... 16:17:45 517
1246764 애 낳는건 자유인데...시술 받는 지인이 10 Ddd 16:15:35 704
1246763 박정희 추도식 온 김종인에 "빨갱이 왜 왔나".. 4 ㅂㅂ 16:10:42 395
1246762 전세에서 월세로 희망하시는데 4 변경 16:09:48 380
1246761 [단독] 국감에 한번도 출석 안 한 박덕흠…특별활동비 부정 수령.. 3 수사 해!!.. 16:07:52 315
1246760 보통 청첩장은 언제쯤 주나요? 4 Asd 16:07:28 209
1246759 애니콜 화형식 한거 아세요? 3 ... 16:03:12 764
1246758 상속세 부담에 따른 우리나라 기업들의 경영권 매각 사례 22 ..... 16:01:21 460
1246757 24번째 부동산 대책이 겁나요.. 14 점점 15:59:48 795
1246756 유치한거 알지만 초저학년 성적 비교 1 ... 15:59:14 374
1246755 홍삼 절편 만들고 잘라낸 뇌두 어떻게할까요? 6 한결나은세상.. 15:57:04 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