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여자는 45가 마의 고비네요

.. 조회수 : 25,577
작성일 : 2022-05-17 08:17:00


그래도 요새는 관리하고 사는 세상이라
노화가 전보다 늦춰져서 40 초반까진 문제는 없어 보이는데
예쁘다는 연예인들도 40 중반 넘어서면 확실히
늙네요…

생각해보니 김희애도 밀회까지 이뻤는데
부세때 뭔가 달라졌던 걸 생각하면 ㅠㅠ
IP : 116.35.xxx.252
4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란듯
    '22.5.17 8:21 AM (124.49.xxx.188)

    동감..

  • 2. ..
    '22.5.17 8:22 AM (203.210.xxx.89)

    장민호도 45기점으로 훅늙더라고요 ㅋ 남녀떠나 타고남&관리하는 사람들조차 인력으로 안되는 마의 기점인듯..

  • 3. ...
    '22.5.17 8:24 AM (121.135.xxx.82)

    45 때부터 기력이 확 없어지며 누워있고 하다보니 등살 뱃살 찌고 온몸과 얼굴에 탄력이 없어지네요.
    전체적으로 근육이 확 빠졌어요 이러면서 늙나봐요

  • 4. ......
    '22.5.17 8:29 AM (223.39.xxx.106)

    2년전만 해도 아가씨 소리도 자주 들었는데 진짜 중반 초입인데 확 무너지려고 해요.

  • 5. ...
    '22.5.17 8:31 AM (39.7.xxx.18)

    40살초반까지만해도 요즘은 이뻐요
    어려보인단게 아니라
    근데45넘으면 늙어요

  • 6. ㅇㅇ
    '22.5.17 8:33 AM (175.192.xxx.26)

    끄덕 끄덕
    43살 까지 안 늙은줄 알았음
    45살 롤러코스터 를 탈 줄 이야

  • 7. ㅇㅇ
    '22.5.17 8:34 AM (223.33.xxx.126)

    윗님공감요.
    43살 까지 안 늙은줄 알았음
    45살 롤러코스터 를 탈 줄 이야2222

  • 8. 쉼터
    '22.5.17 8:35 AM (223.39.xxx.29)

    완경과 맞물려 여러가지로 달라져요. 아직 입니다.
    제가 볼 때는 50입니다.

  • 9.
    '22.5.17 8:36 AM (223.38.xxx.78)

    나이들수록 예쁜거 말고, 노화를 받아들이되 내 신체를 마음대로 움직을수 있는 건강한 삶이 중요한 것 같아요.
    하루종일 얼굴로 먹고 살기 때문에,거울 들여다 보는 연예인 아닌 이상
    일반인이 40 넘어 얼굴 타령하는거 이해하기 힘드네요.

  • 10. ㅎㅎ
    '22.5.17 8:38 AM (211.245.xxx.178)

    제 사진 가끔 보는데 맞아요.
    마흔 중반까지 사진보면 내가 이렇게 이뻤었나..합니다..ㅎ
    지금은 아주..ㅠㅠ
    오십 넘으니 이쁜건 둘째치고 아프지나 않았으면 좋겠어요..여기저기 왜키 피곤한지...

  • 11.
    '22.5.17 8:43 AM (1.235.xxx.75)

    맞는거 같아요. 40초반과 40중반은 다르네요ㅠㅠ
    사입는 옷브랜드가 달라졌어요. 타임이나 마인 잘 입었는데 이제 더캐시미어나 구호옷에 제 체형이 잘맞아서 브랜드가 슬 바뀌고 있어요. ㅠㅠ 아픈거 너무 싫어서 피부과 한번도 안가봤는데 아픈거 싫은게 아니고 덜 급했나봐요ㅋㅋㅋ 요즘 피부과 검색에 바쁩니다 ㅠㅠ

  • 12. 한해가달라요
    '22.5.17 8:46 AM (175.223.xxx.5)

    2~3년전 사진보면 흠짓하게 된다니까요.
    어머~ 이땐 지금보다 젊었네? 하고요.
    한해가 다르게 얼굴이 늙어가네요.
    쳐지고 주름 생기고 기미에 점까지 생기는 피부라
    서글퍼요~~

  • 13. 맞아요
    '22.5.17 8:50 AM (175.192.xxx.26)

    사진 많이 찍어 놓으세요
    지나고 보면 참 예뻤어요

  • 14. ㄷㅁㅈ
    '22.5.17 8:50 AM (14.39.xxx.149)

    맞아요 지성피부라 방심하고있다 갑자기 팔자주름 늘어져서 정말 당황했어요 마스크 쓰니 잘 몰랐다 이제 받아들이고 있네요

  • 15. 근데
    '22.5.17 8:54 AM (58.77.xxx.134)

    근데 연예인급으로 관리된 일반인 잘 없어서 40대분들 30대후반부터 누가 봐도 애엄마 같아요 전 30대인데 가끔 20대 후반 정도로 보일 수 있지 않을까 착각하는데 20대 눈엔 여지없이 30대더라구요ㅋ

  • 16. 지나다
    '22.5.17 8:57 AM (211.197.xxx.68)

    올해 50인데 작년부터 느꼈어요
    아,,나이는 거슬이지 못하구나하구요
    받아들이자구요~

    빨리 연금받고 쉬고 싶네요..

  • 17. ......
    '22.5.17 8:58 AM (125.180.xxx.185)

    뭐 사실 40대도 20대의 눈은 안 중요하죠 ㅎㅎㅎ
    비슷한 나이들끼리 좀더 젊어보이고 이뻐보이고 싶은거지
    우리도 20대보면 중반인지 후반인지 나이 몰라요 ㅎㅎ

  • 18. 동감
    '22.5.17 8:58 AM (175.223.xxx.213)

    그때부터 해마다 늙는게 느껴지더군요ㅠ

  • 19. ....
    '22.5.17 8:59 AM (122.32.xxx.87)

    작년까지 안그러더니 올해 확 늙었어요 ㅠ
    맞는말인듯

  • 20. 주변 보면
    '22.5.17 9:02 AM (106.102.xxx.67)

    아이 고3 수험생을 겪은 직후
    완경기
    요 때 눈에 띄게 제일 노화가 폭삭 오더라고요

  • 21. 60
    '22.5.17 9:03 AM (220.117.xxx.61)

    60되면 할머니상되고
    체격도 구부정

  • 22. ...
    '22.5.17 9:13 AM (118.235.xxx.58)

    그래서

    살아갈 인생 중 오늘이 가장 젊고 예쁜 날이라잖아요

  • 23. 그건
    '22.5.17 9:32 AM (116.123.xxx.207)

    순리이니 받아들여야죠
    나이 먹어도 늙지 않으려 얼굴에 이상한 거
    집어 넣으며 젊어지려 몸부림치는 게 더 이상한 일

  • 24. 저도
    '22.5.17 9:41 AM (112.156.xxx.235)

    44세까지는 애기엄마인데도

    아가씨소리만 듣고살아

    나만 노화피해가나 그런착각까지

    확실히 중반되니 급노화가

    오죽함 45살

    아줌마소리에 충격을ㅎㅎ

    원글님 무슨소리인줄 알겠는데

    그래도 연예인중 안늙는연예인 많잖아요

    예를들어

    박주미도그렇고 고소영 최명길외 찾으면 많아요

  • 25. 일단
    '22.5.17 9:44 AM (124.5.xxx.197)

    정준호 윤태영 김범수(전sbs 아나운서)
    교감 선생님 느낌

  • 26. 원샷
    '22.5.17 9:47 AM (1.235.xxx.28)

    박주미 고소영 최명길 서정희 다 자기 나이대로 보이는데요
    이 사람들은 대한민국 최강 아주 예쁜 여자들이지
    박주미 고소영도 40대 중반이랑 같이 사진 찍으면 다르게 자기 나이대로 보이죠.

  • 27. ....
    '22.5.17 9:49 AM (125.180.xxx.185)

    엔간한 40대 중반보다 박주미 고소영이 훨씬 젊어보이죠.

  • 28. ㅇㅇ
    '22.5.17 10:05 AM (117.16.xxx.80)

    다 늙는데 82는 유난히 외모....
    늙음을 못받아들이는 듯....
    노화는 자연스러운거에요.
    지금 이글 보시는 분들 아마 120세까지는 사셔야 할텐데 40대에 벌써 그러심....
    그때는 못사실듯. ㅠ

  • 29. ...........
    '22.5.17 10:09 AM (210.223.xxx.65)

    50대인 고소용, 박주미 나이대보여도
    다른 20대 흔녀보다 훨씬 매력적이고 예뻐요.
    나이많다고 여자인생 끝난거 아닙니다~

  • 30. 문화상품권
    '22.5.17 10:14 AM (218.239.xxx.78)

    그건 특출난 연예인 기준이고, 일반일은 35만 되도

  • 31. 프린세스
    '22.5.17 10:52 AM (125.129.xxx.86)

    여자는 45가 마의 고비네요..
    외모도 내면도 아름답게 곱게 나이들어 가는 팁을 얻어가요.
    감사합니다.

  • 32. ㅇㅁ
    '22.5.17 11:14 AM (125.182.xxx.58)

    살아갈 인생 중 오늘이 가장 젊고 예쁜 날22222

  • 33. ......
    '22.5.17 11:54 AM (121.125.xxx.26)

    우린 죽어가는 과정을 거치면서 사는건데 45세면 어떻고 50세면 어떤가요..어차피 다른사람들은 몰라요. 오늘도 즐겁게사세요

  • 34. aa
    '22.5.17 12:16 PM (39.7.xxx.102)

    제가 그 시기인데... 저 포함 언뜻언뜻 할줌마가 보입니다ㅠ

  • 35. ㅇㅇ
    '22.5.17 4:35 PM (124.49.xxx.240)

    요즘 제가 뼈저리게 느끼고 있어요
    하루하루가 다르네요

  • 36. 저요
    '22.5.17 4:52 PM (49.164.xxx.30)

    딱45인데요.어차피 얼굴이야 원래도 이쁜얼굴하곤 거리가 있고.. 저는 여기저기 아프네요
    피곤하고요. 어깨아프고 쑤시고
    제별명이 날다람쥐였는데 말이죠

  • 37. 45부터
    '22.5.17 4:57 PM (124.49.xxx.188)

    생기가 없고 얼굴이 무거워지는 느낌이었어요.사진으로봐도

  • 38. ..
    '22.5.17 5:10 PM (82.6.xxx.21)

    전 50
    50세에 뭔가 확 꺽이는 걸 느꼈어요 시들은 꽃처럼. 지금 55인데 몸에 기름기가 빠지면서 슬슬 고목나무가 되어 가는 느낌이에요

  • 39.
    '22.5.17 5:17 PM (180.70.xxx.42)

    윗님 댓글 너무 무서워요 고목나무ㅜㅜ

  • 40. 80할머니가..
    '22.5.17 6:14 PM (118.235.xxx.58)

    언제가 가장 좋은 인생의 황금기냐고 물으니
    60넘어서부터였다고 하십니다

    50대는 팔팔한 청춘이고
    뭐든 하고싶은거 다 해도 되는 나이라고
    하십니다

  • 41. 42세
    '22.5.17 7:27 PM (116.41.xxx.121)

    그런가요?바짝 즐겨야겠네요..

  • 42. ...
    '22.5.17 9:07 PM (1.237.xxx.189)

    연예인이야 늙어도 이쁘게 늙죠 대부분은

  • 43. ..
    '22.5.17 9:07 PM (58.143.xxx.76)

    45세부터 시작이었어요
    저만 특별나게 그런줄..

  • 44. 43살
    '22.5.17 9:13 PM (223.62.xxx.150)

    그렇군요
    두렵습니다 ㅎㅎ
    주변 76년생들 보면 잘 모르겠는데.. 근데 관리는 갑자기 한다고 되는게 아닌것 같아요 멋도 화장도 걸음걸이
    자세며 모든것이 돈뿐만 아니라 오랜 시간 정성들여야 하고 건강이나 날씬함도 마찬가지..올해 코로나겪고 한풀 꺾이고 발등에 불떨어진 느낌? 정신이 번쩍 들긴 했어요

  • 45. 인정요
    '22.5.17 11:44 PM (223.38.xxx.79)

    47살인데 마음은 아주 영한데, 말이죠
    작년부터 외모관심이 부쩍
    거상. 이마. 그런것들에 혹하는 요즘이네요.
    살도 쫙 빼고프나, 30대처럼 식이한다고 관리한다고
    안빠져요. 등살 뒷구리살 ㅜㅜ

  • 46.
    '22.5.17 11:49 PM (61.105.xxx.11)

    일단 살이라도 안찌게
    노력해야 ㅜ

  • 47.
    '22.5.17 11:51 PM (220.72.xxx.229)

    과학적으로 서서히 늙는게 어니라 노화부스터가 일생에 3번 온다네요
    그중 2번째가 45세 그 뒤로 완연히 노인이 되는 게 60전후인거 같아요

    적어도 45전까진 젊다는 말씀-!!

  • 48. ㅇㅇㅇㅇ
    '22.5.18 6:27 AM (223.62.xxx.169)

    이럴 시간에 관리하세요 운동하시고..
    정말 관리 잘하면 5년은 연장 가능해요

    67세인 엄마 아직도 40대 소리 들으세요
    서른부터 지금까지 쉬지 않고 운동하시고 체중관리하고
    피부관리하세요

    그래서 저도 스무살 대학 입학때 부터 지금까지 관리함..

  • 49. 50되면
    '22.5.18 8:05 AM (210.117.xxx.5)

    더 느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70557 부모님 건강검진 너무 비싸네요ㅜ 이걸 다 해.. 14:26:53 10
1470556 모임날 친정 아빠가 쓰러지셔서 못 가게 됐는데 14:26:08 47
1470555 귀티 하면 김연아 아닌가요? 8 나비 14:20:44 331
1470554 김명신과 기레기들이 착각하는거 4 ㄱㄴ 14:19:49 343
1470553 이왕 스페인 가는거 3 호데르 14:18:39 290
1470552 귀티하면 홍라희 여사 6 . . 14:15:08 712
1470551 어깨통증 글 찾아주세요. 1 .. 14:13:47 127
1470550 새벽에 일찍 일어나는 주부님들 3 ㅁㅁ 14:12:45 516
1470549 주가 바닥이 어디라고 예상하세요? 5 ..... 14:12:45 407
1470548 결혼 첫번째 생일 앞두고 싸웠는데요 누가 잘못일까요 20 빗방울 14:10:10 568
1470547 尹 순방길 '탈중국' 파장..中 소비재 화장품주 줄줄이 '하락'.. 13 ㅇㅇㅇ 14:09:58 617
1470546 개인과외 중간에 그만두면 환불해주시나요? 5 과외 14:09:24 209
1470545 40대후반 강제적으로 영어 공부하는 방법 있을까요? 3 알려주세요 14:08:47 350
1470544 외교결례 11 14:04:31 943
1470543 나는 남자인가 6 장마 14:03:20 395
1470542 김건희 좀 톡특한 스타일링 버릇이 있는듯요 14 ........ 14:02:16 1,612
1470541 위,대장 내시경 동시에 하면요, 2 내시경 14:01:54 369
1470540 코딩 자격증 비전공자 얼마만에 딸수 있을까요? 5 ... 14:01:47 248
1470539 청와대 의전팀에 부탁드립니다 15 ... 14:01:01 832
1470538 꾸미는 것에 관심많고, 그것을 직업으로 살릴 수 있는 것은? 4 치장 14:00:41 300
1470537 월 200벌기.. 댓글들 보니 정신 차리고 살아야겠네요 9 50대 13:56:18 1,532
1470536 윤대통령님이 안쓰러워요,,,, 20 .... 13:50:56 1,999
1470535 아이학교 급식이 너무 엉망인데 어떡해야하나요? 6 투ㅜㅌ 13:46:46 788
1470534 2시에요! 커피 마시면서 이야기해요. 44 ㅎㅎ 13:46:14 1,174
1470533 초2 딸의 짧은 글짓기 숙제 6 .. 13:43:55 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