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바람펴본 여자분은 안계세요?

ㅇㅇ 조회수 : 21,083
작성일 : 2021-04-22 21:28:01
여기 글 보면 항상 남편이나 남친한테 배신당한 여자들만 있는데
유혹 못이겨 바람펴본 분들은 안계신가요?(성관계포함)
익명이라 안올리실것 같긴 하지만 궁금해서요
IP : 175.223.xxx.177
5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4.22 9:29 PM (221.157.xxx.127)

    그런여자들이 바쁜데 여기 들락거릴확률이 적다고 봄

  • 2. 지인
    '21.4.22 9:33 PM (118.235.xxx.114)

    친한동생이 바람핍니다 저는 옆에서 그런가보다 지켜보는중입니다 저는 돈도없고해서 바람필입장은 못되지만 옆에서보니 서로 돈도 있어야 바람도피고 하는거같아요 좀부럽긴해요 저는 얼굴만이쁘고 바람필능력은 안되네요 ㅜㅜ 이러다 인생 끝내면 좀 억울할거같아요

  • 3. ...
    '21.4.22 9:34 PM (223.38.xxx.141)

    남자의 외도 비율은 50프로
    여자는 9프로에요. 당연히 차이가 있죠.

  • 4. 궁금하신게뭐죠
    '21.4.22 9:34 PM (223.38.xxx.55)

    저요
    누가 좋아지면 어쩔 수 없는 일

  • 5. 쓸개코
    '21.4.22 9:36 PM (218.148.xxx.81)

    82에도 가끔 오밤중에 바람피우는 비슷한글 올라옵니다.

  • 6. 저요
    '21.4.22 9:37 PM (106.101.xxx.175)

    리스8년째에요.남편이 이혼은 죽어도 못해준다고하네요.사랑받으니너무행복해요

  • 7. ㅇㅇ
    '21.4.22 9:39 PM (175.223.xxx.177)

    바람피는 남자들 특징 중 하나가
    보통 애인이나 배우자가 마음에 안들면 그걸 개선 시키거나 다른 사람을 만나는데
    바람피는 사람들은 기존 관계를 유지하면서 결핍을 다른데서 찾는다 하더라구요
    기존관계를 정리 안하고 습관적으로 바람을 피는경우 심리적인 이득이있겠죠?
    남자들하고 비슷한 원인인지도 궁금하고..
    질문을 생각하고 글을 올린게 아닌지라 중구난방이네요ㅎㅎ

  • 8. ㅇㅇ
    '21.4.22 9:41 PM (175.223.xxx.177)

    남자들은 가정에 불만 없어도
    돈 지위 있으면 유희로도 그러는 경우 많은것같고
    여자들은 만족스러운데 습관적으로 바람피는 경우는 거의 없겠죠?
    반대로 바람피는 여자분들 남편분은 무매력 지고지순남인가요? 생각나는대로 쓰는거에요ㅎㅎ

  • 9. ㅇㅇ
    '21.4.22 9:43 PM (175.223.xxx.177)

    바람을 옹호한다는건 아닌데 여자인 저도 연애 3년 넘어가면 그쪽으로는 싫증나기도 하는데
    남자들은 오죽할까싶네요
    더구나 신체적으로 티가나는 종이니..

  • 10. ㅇㅇ
    '21.4.22 9:47 PM (112.153.xxx.67)

    여자도 돈있어야되나요
    아주 연하남이면 모르까
    돈까지 쓰면서 만나요??
    이해가 안가네

  • 11. 사주
    '21.4.22 9:49 PM (121.165.xxx.46)

    사주에 도화 홍염이 있고 왠만큼 생겨서
    일찍 결혼하고 남편하고 잘 살아도
    평생 놀자는 놈이 항상 있음
    눈이 높아서 다행히 바람 안피우고
    어릴때부터 그냥 남자들은 저러는구나
    알아서 잘 피함

    근데 이런사주는 놀아야 일도 잘된다함
    안 놀아 일이 잘 안됨
    뭘해도 일이 여하튼 잘 안됨 ㅠ
    팔자대로 살자니 드럽고 참
    여튼 바람은 안피움

  • 12. 여자도
    '21.4.22 9:53 PM (223.62.xxx.72)

    남자랑 똑같아요
    여자에 대한 환상이 크신 걸 보니
    원글임은 남자분이신가 봅니다

  • 13. ㅋㅋ
    '21.4.22 9:55 PM (14.38.xxx.149)

    남자끼리 바람피나요..
    여자가 맞장구쳐주니 같이 피죠.
    위에 여자 9% 웃고갑니다.

  • 14. 쓸개코
    '21.4.22 9:55 PM (218.148.xxx.81)

    남자든 여자든 바람피우는 사람들은 자식은 고려않는듯.

  • 15. ㅇㅇ
    '21.4.22 9:56 PM (175.223.xxx.177)

    근데 까다롭게 사람 가리는 사람도 바람피나요?
    좀 주변에 남자가 계속 꼬이는 여자들은
    일단 친절하고 사람을 가리거나 까다롭지가않아요
    여지를 준다고 오해를 받기도 하지만
    그런 의도 없는 여자들도 천성이 차도녀랑 완전 반대성향이 있는듯해요

  • 16. 윗님 쓸개코님
    '21.4.22 10:00 PM (223.38.xxx.155)

    바람 피우면서 가정 잘 지키는분 봤습니다.
    가까운지인.
    아이들 명문대 보내고
    부동산 투자도 잘 하시고
    부부 사이 좋고..
    무슨 복인가 싶던데

  • 17. 있지
    '21.4.22 10:02 PM (175.119.xxx.110)

    왜 없어요. 욕먹을텐데 글 쓰겠어요?
    처녀때 유부남 만나다 결혼한 뇬도 여기 들어온다던데.

  • 18. 아님
    '21.4.22 10:03 PM (14.50.xxx.132)

    바람 피우면서 가정 잘지키는 분은 재산이 많은 분요.

    엄마친구분중에 남편 바람 눈감아 주지만 절대 이혼 안하고 부부사이 좋은 척 하지만

    칼을 갈아요. 늙어서 두고 보자고 이를 갈아요.

  • 19. ..
    '21.4.22 10:22 PM (223.38.xxx.224)

    유부남랑 만나는 골빈 싱글녀ㄴ들 진짜 많아요.

  • 20. ,,,
    '21.4.22 10:30 PM (182.231.xxx.124)

    바람을 도대체 왜 피는거에요?
    남에꺼 더럽게 같이 자고 싶을까요??
    도무지 이해가 안가요
    신발도 남 신던거 더럽고 찝찝해서 신기 싫던데 하물며 애까지 낳고 사는 남의남자 남의여자
    중고중에 상중고 아닙니까??
    남이 만지고 빨던거 하고 싶을까요
    정신이 병든자들이 하는 짓이 바람같아요
    올바른 정신 가진 사람은 돈을 줘도 못해요

  • 21.
    '21.4.22 10:30 PM (223.38.xxx.55)

    저는 사주에 도화가 있고
    결혼에 대한 만족도가 낮은 상태에서
    누가 좋다고 들이대면 대충 받아주는 편
    관계가 짧게 가요
    오래 누구를 좋아하는 건 아니고

    돈은 잘 버니까 연하면 좀 써주고
    상대에 따라 달라요

  • 22. ㅇㅇ
    '21.4.22 10:46 PM (175.223.xxx.177)

    도화님 그냥 습관같은거겠죠?
    누가 없는 상태가 못견딘다거나 하는건 아니시죠?
    기본적으로 도화(끼라고도하죠)가 있고 까탈럽지 않은 분들은 상냥하기도 하고 남자들도 알아보는것 같아요
    저도 바람 당해만봐서 남자나 여자나 비슷한 성향? 동기 인지 궁금했어요
    답변 감사해요ㅎㅎ

  • 23. 쓸개코
    '21.4.22 10:59 PM (218.148.xxx.81)

    223.38님 완벽하게 숨겼나봅니다.
    알게되면 자식들 속은 어쩔까 싶어서..ㅜ 그런 자식들 마음은 생각안하는 사람들 같아서요.
    행복해들하는데 자식들도 알면 행복할지는..

  • 24. ....
    '21.4.22 11:01 PM (1.237.xxx.189)

    무슨 살 타령은
    남자 좋아 죽는거지
    나도 홍염살 있지만 바람끼 하나 없어요
    이제 상간년들도 분으로 불리나요
    웃껴죽겠네
    흙탕물에 뒹구면 다 똑같이 더러운거지 너도 뒹구는데 나도 당당해 이런건가

  • 25. ㅇㅇ
    '21.4.22 11:17 PM (58.122.xxx.117)

    상간자들 모이는 카페 있어요. 정신병자들 심리 잘 볼 수 있어요. 다음카페. 금지된사랑

  • 26. ..
    '21.4.22 11:33 PM (61.254.xxx.115)

    있겠지 왜없겠어요 전 본처랑 아는사이인데 남편 바람난년이 60대 미용실원장인데 자기남편 한약까지 해먹여가며 만났더래요 기도안차죠 할머니가 뭔성욕이 그리많아서 ㅠ 남자는 몇살 연하던가 그랬어요

  • 27. ....
    '21.4.23 12:51 AM (50.3.xxx.36)

    여자는 나이들면 남자 못만나니 그런거죠. 그리고 결혼하면 남자한테 경제적으로 종속되는 여자들이 얼마나 많은데 바람 더 못피죠

  • 28. ...
    '21.4.23 8:22 AM (114.205.xxx.145)

    늘씬하고 돈 많고 부부 사이도 좋은 분이 어장관리하는 건 봤어요.
    딱히 사귀지는 않는다고. ㅎㅎ
    어장에 물고기가 늘 들락날락.

  • 29. 에구
    '21.4.23 8:54 AM (61.74.xxx.175)

    그걸 구애하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고 껄떡거린다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고
    하수구 찾는다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는거니까요

  • 30. ㅎㅎㅎㅎ
    '21.4.23 8:55 AM (121.162.xxx.174)

    뭔 자랑이라 올려요 ㅎ
    하소연이 필요해서라면 그런 외도는 뭐하러?

  • 31. 바람녀
    '21.4.23 9:05 AM (98.33.xxx.70)

    바람피는 여자들 특징이 정말 바쁘게 사는거예요. 그래서 82 할 시간이 없대요.

  • 32. 제가 바람을
    '21.4.23 9:19 AM (120.142.xxx.14)

    안/못피는 이유


    제가 눈이 엄청 높아요. 제가 눈에 차는 사람이 있다 해도 그쪽에서 저같은 사람 눈에 안찰거구요. 고로 필요충분조건이 안채워지겠죠? 거기에 인간에 대한 기대가 없음도 한몫하구요. 결정적으로 사주에 홍염 도화살이 없어요.

  • 33. 구애
    '21.4.23 9:31 AM (223.39.xxx.7)

    받는걸 즐긴다고요?ㅋ정신 차리세요.

    남자들이 본인을 진짜 사랑해서라고 착각하고 즐기시는듯ㅎ
    대부분 그런 남자들 생각은 오직 하나입니다.! 그거죠!
    구애도 뭔가 줄거?같은 사람한테 들이대는거죠.

    구애에서 '애'자가 '사랑애'자?

    자존감 높은 여자일수록 껄떡대는 남자들에게 여지를 안주죠. 가차없이 여지를 안주니 구애도 못하겠죠?

  • 34. ㅇㅇ
    '21.4.23 9:50 AM (61.80.xxx.232)

    바람피는 남녀들 끝은 파국 인생 종치는 사람들 여럿봤네요 자식들에게도 팽당합니다 늙어서 불쌍하게 살더군요

  • 35. 남자 좋아하는
    '21.4.23 10:06 AM (223.131.xxx.101)

    친구 중 어릴 때부터 남자 좋아하던 애들은 결혼 후 꾸준히 바람퍄요
    심지어 비만인데도 바람 피는 애도 있어요
    여자는 맘만 먹르면 남자 자빠뜨리는건 일도 아닌듯

    소수의 여자가 다수 남자를 커버할 수 밖에 없어요

  • 36. ..
    '21.4.23 10:18 AM (118.33.xxx.245)

    주위에 2명 알아요.
    1명은 경제능력자, 1명은 여유1도 없지만 그마저도 돈땜에 이혼 못하는자.

  • 37. 새옹
    '21.4.23 11:00 AM (220.72.xxx.229)

    남자의ㅡ바람 상대는 같은 유부녀가 아니고 싱글 유부 업소녀 등등 아마도 업소녀 비중이.제일 높을걸요

    남자도 애인 두는 거 귀찮고 걸리면 힌들거 뻔히 아니 간편하게 업소가서 젊은 여자랑 몇시간 데이트 돈 쓰는 건 똑같으니.감정 낭비.안하고 많이 가요

    그것도 바람인거죠
    한국 여자 10명중 1명이 업소녀라고 전에 글 읽은거 같은데 그 여자들이 다 남편의 바람 상대들 입니다

  • 38. ..
    '21.4.23 11:13 AM (223.38.xxx.30)

    아무도 모를꺼라고 착각해도 자식들은 알아요.

  • 39. ........
    '21.4.23 11:26 AM (218.145.xxx.234)

    인생을 좀 살아보니까.....그 순간 정신줄 놓지 말고 자신을 바로 세우는 것이 정말 중요한 것 같아요.

  • 40.
    '21.4.23 11:50 AM (122.36.xxx.14)

    남자의 바람 상대는 골고루
    여자의 바람 상대는 대부분 유부남
    한명의 유부녀가 유부남 여러명 만나는 것도 많고요
    유부남이 젤 원하는 상대가 나이차 많이 나고 지만 만나는 유부녀랍니다

  • 41. ,,,
    '21.4.23 12:39 PM (121.167.xxx.120)

    바람 피는 유부녀 옆에서 본 적이 있는데요.
    남편이 잘해주면 안 피울것 같아요.
    여자가 남편 모르게 바람 필려면 머리도 좋고 부지런해야 안 걸려요.
    아이도 열심히 키우고 살림도 잘하면서 시간내서 바람 피는것 보니
    체력도 있고 부지런해 보여요.

  • 42. 바람피는 이유
    '21.4.23 1:16 PM (121.142.xxx.80)

    여자나 남자가 바람 피는 이유가 삶의 활력소를 거기에서 느끼기 때문이겠지요.
    그러니 바람 피는 유부녀가 살림하는 원동력도 거기에서 나오기 때문에 삶을 즐겁고 알차게 보니는 듯 합니다.
    언젠가, 죽어서라도 그 댓가가 있겠고 자신의 삶을 어떻게 운용할 지는 저마다의 자유 의지라고 봅니다.

    자기성찰이 뛰어나고지성이 꽉찬 여자는 그러기 어렵지 않을까 싶어요.
    지식을 무기로 온갖 추접한 바람을 핀 루 살로메는 지성인이라고 볼 수 없습니다.

    학력이나 이런 것과 상관없이 도덕심은 별개의 영역으로 보입니다.

  • 43. 남녀차이
    '21.4.23 1:52 PM (112.165.xxx.216)

    남녀 차이도 있어요.
    남자들은 바람나면 주위친구들 모두에게 다 말해요.
    여자들은 은밀하게, 친한친구 한 두명만 알아요.

  • 44. 위의 ,ㅋㅋ님
    '21.4.23 3:00 PM (125.130.xxx.23)

    여자 외도 9%가 우습다시는데...
    남자의 외도 50%중에 업소와 미혼여성이 41%로 겠죠.

  • 45. 저요
    '21.4.23 3:46 PM (221.168.xxx.202)

    남편 바람알고 3년만에 저도 피웠네요.
    그후론 남편하고 같이 살아도 덜 억울해요.
    아이들에게 미안하지 남편에게는 1도 미안하지 않아요.

  • 46. ...
    '21.4.23 3:51 PM (173.70.xxx.210)

    아이 있다면 아이 두고 바람피면 상간녀, 상간남과 뭐가 다른가란 생각이 들어요.
    그래서 바람은 생각도 하고 싶지 않고. 그리고 바람도 젊어서나 부지런히 피지 중년되면
    끼있지 않은 이상 이성봐도 시큰둥해요. 연예인급 외모에 매너 초특급아니면요.

  • 47. ㄴㄴ
    '21.4.23 5:24 PM (203.170.xxx.208)

    주위에 몇 있어요 다들 경제적으로도 괜찮고 얼굴 반반해요
    직장 다니고 다들 직장 내지 일적으로 만난 남자랑 그렇고 그런 사이예요
    두 명은 상습이에요 그냥 결혼 전처럼 계속 끊임없이 상대 바꿔가며 연애해요

  • 48. 솔직히
    '21.4.23 5:48 PM (106.102.xxx.237)

    집에 있다가 사회생활해 보니까
    도덕적 장벽만 낮으면 바람 피는 건 오히려
    미혼 때 연애보다 쉽겠더라고요
    그냥 남자 여자 자빠뜨리는 게 목적이라서요
    일로 만나 플러팅 정도 주고받는 것도 수월하고요...
    조금만 여지 주면 남자들이 얼마나 귀신같이 아는데요...
    적당히 알아서 철벽 처야 해요

  • 49. 제친구
    '21.4.23 6:47 PM (211.244.xxx.194)

    아주 얌전한 제친구가 바람펴서 이혼당했어요 근데 같이 이혼하기로 햇는데 바람핀상대는 본부인하고 계속 살고 두집살림해요
    얼굴보면 천상 아주 얌전한 친구인데 바람은 그런거랑 상관없더라구요

  • 50. 저요
    '21.4.23 9:40 PM (222.116.xxx.34)

    남자한테 까탈스럽게 구는데 대쉬하는 용감한 놈들하고 사겨요.
    대부분 지위가 높고 기혼 미혼 다 사겨봄.
    저도 돈을 벌기에 물질적 거래 안하구요.
    남편하고는 사이 좋아요. 남편만한 사람도 없다고 생각해요.
    애인은 그냥 심심풀이

  • 51.
    '21.4.24 12:39 AM (124.49.xxx.61)

    음.........바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6691 천안 사시는 분들께.. 대형약국 ㅇㅇㅇ 18:50:12 58
1326690 윤여정씨 아들들은 쭉 미국에서 자랐을까요? 7 bnn 18:45:48 783
1326689 계약금으로 400을 냈는데 못하게 됐을때 4 질문 18:45:42 347
1326688 변요한이랑 이동휘 헷갈려요 12 ... 18:43:40 317
1326687 사춘기아들 기름 냄새 나는 구스 이불 빨려고 하는데요 2 ㅇㅇ 18:40:49 316
1326686 약사들 수입, 요새 어떤가요? 6 18:36:22 532
1326685 드라마 마인 2 콜라 18:33:03 536
1326684 가양동 오래된 아파트하고 일산에 신축아파트.. 21 후후 18:33:01 681
1326683 대만·베트남·싱가포르 '亞 방역모범국' 모두 뚫렸다 1 뉴스 18:30:37 476
1326682 대만도 결국 코로나 터졌네요 12 차이나 18:29:51 1,647
1326681 친구 둘이 모두 딸을 약대보내고 싶다네요 22 ㅇㅇ 18:26:06 1,782
1326680 부동산 구인광고는 3 .. 18:25:59 176
1326679 지압 침대 과연 효과가 있나요? 3 효과의심 18:25:48 140
1326678 티비 리모콘으로 검색하기 답답한데 리모컨용 키보드 있나요? 탁탁탁 18:24:41 80
1326677 무교인데 제사 없애신 분 10 ... 18:23:28 465
1326676 건조기 샀는데 주름 문제요. 5 .. 18:23:00 514
1326675 드라마 언더커버 2 .. 18:21:54 356
1326674 양념이 묻은 후라이팬 세척은 어떻게 하세요? 16 후라이팬 18:19:09 1,103
1326673 차단 1 555 18:17:56 218
1326672 오늘 걷기대신 홈트할까요? 7 18:17:34 511
1326671 대만·베트남·싱가포르 '亞 방역모범국' 모두 뚫렸다 1 ㅇㅇㅇ 18:16:23 412
1326670 어제 본 과자.. 4 18:12:10 806
1326669 도와주세요. 넘어진게 기억이 안난다는데요 6 걱정 18:11:53 1,156
1326668 다음주 한강의대생사건 SBS 그것이 알고싶다.. 미리보기.. 25 aaa 18:08:35 2,554
1326667 자기 파악 2 진자 18:05:31 3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