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와 김돈규..! 불청 역사상 가장 놀라운 분 나왔어요

ㅠㅠ | 조회수 : 21,849
작성일 : 2020-06-03 00:33:18

오늘 불청보신분?

소리 지르시지 않으셨나요?꺄~ㅠ

신인류의 사랑 김돈규씨가 나왔네요 90년대 김돈규씨 기억하시는분들 많으시죠?

정말 훤칠한키에 귀공자같은 외모였는데 말이죠

오늘 얼굴이 너무 부어 나와서 뭔일인가 했는데..깊은 사연도 있어보이고..너무 애잔했네요ㅠㅠ

사연은 담주에 나올것 같고요 예능 태어나서 첨하는걸텐데 불청같은 공중파 티브이에 나오다니

너무 반갑고 놀라고 불청 역사상 갠적으로 가장 전후가 놀라운 분으로 박혔어요


김돈규 정말 샤프한 미남 아녔나요

사고를 당한건지 얼굴이 저렇게 부은건 무슨 갑상선쪽이 안좋은건가..ㅠㅠ

세월이 이리 흘러도 좋은 노래만은 여전한데 말이죠

지금도 김돈규의 슬픈인연을 듣죠 이 버전은 김돈규만큼 잘하는 사람이 없어요

불청나와서 여행다니면서 사람들만나고 방송에 계속 나오셨음 좋겠네요

정말 반가웠어요!ㅜㅜ

IP : 14.40.xxx.172
2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다시태어나도
    '20.6.3 12:37 AM (182.215.xxx.169)

    그대에게 나 한가지 꼭 묻고 싶은게 있어
    그대 나의 어디가 좋아서 날 사랑하는지



    누군갈 사랑하는건 이유가 없는건가봐
    그대가 그냥 거기 있기 때문이야 그것 뿐이야

  • 2. 점만전지현
    '20.6.3 12:38 AM (14.39.xxx.56)

    그쵸그쵸~~ 저도 보곤꺄아 했답니다 김돈규 슬픈인연은 진짜 들을때마다 그시절그때가 떠오르네요 돈규님 사연이있는거같은데 앞으론 꼭 좋은일가득하길~~~

  • 3.
    '20.6.3 12:42 AM (210.99.xxx.244)

    얼굴 부었다고 나중에 나오더라구요. 작년에 많은 일이 있었던든

  • 4. ...
    '20.6.3 12:47 AM (125.180.xxx.52)

    부었는지는 모르겠고 얼굴이 좀 빨개서 이상하다했어요
    어디 아픈가봐요

  • 5. ㅡㅡ
    '20.6.3 12:48 AM (121.143.xxx.215)

    저는 여태 얼굴도 몰랐어요.
    어휴 대박입니다.
    잠이 안오네

  • 6.
    '20.6.3 12:55 AM (14.40.xxx.172)

    저위에 과거 활동했을때 사진 지금 다시 한번 보실래요? 외계인이라뇨
    아무리 사람보는 눈이 발바닥이라지만 윗댓글 저런사람도 다있네요ㅋ

  • 7. 그러니까님
    '20.6.3 12:55 AM (14.40.xxx.172)

    항암이요?? 김돈규씨 암 걸리셨나요?? 금시초문..

  • 8. 왁쇼우
    '20.6.3 12:57 AM (14.39.xxx.63)

    다른 사람들이 혹시 아픈건 아닌가 걱정하는 댓글을 달고 있는 와중에 혼자 저급한 외모 평가에 싫어했단 말을 굳이 왜 달까요?

  • 9. ㅠㅠ
    '20.6.3 12:57 AM (182.228.xxx.161)

    잘 모르는데 얼굴도 표정도 자연스러워보이지는 않네요.
    여러 일들이 있었던건지...

  • 10. 정말
    '20.6.3 1:04 AM (116.32.xxx.73)

    노래가 예술이었죠
    공일오비 노래 힛트의 1등공신

  • 11.
    '20.6.3 1:17 AM (210.99.xxx.244)

    슬픈인연이 김돈규가 처음 부른건가요? 나미 인줄 ㅠ

  • 12. 나미노래
    '20.6.3 1:25 AM (125.180.xxx.52)

    김돈규가 부른거예요

  • 13. 그렇게
    '20.6.3 1:46 AM (122.254.xxx.43)

    싫음 패스하지
    구태여 댓글 갈기면서
    사람보고 외계인이래ㅋ
    오랜만에 방송출연한거 보고
    반가워서 글쓴사람 무안하게...
    세상은 넓고 ㄸㄹㅇ는 많다

  • 14. ..
    '20.6.3 3:46 AM (124.50.xxx.42)

    노래는 좋아했지만
    미남까지는 ..
    개인취향은 존중합니다

  • 15. ㄴㄴ
    '20.6.3 7:44 AM (121.153.xxx.27)

    저는 단 이라는 노래 너무 좋았어요. 뮤직비디오에 배두나 나와요. 그리구 안연홍이랑 공개커플 이었던 분 맞죠?

  • 16.
    '20.6.3 7:55 AM (180.224.xxx.210)

    이전에도 방송에 간간이 나왔었어요.
    몇 년 전 슈가맨에도 지금같은 모습으로 나왔었고요.

    지나 간 일 소환했다고 욕먹을지 모르겠는데...
    그렇게 헌신적이었던 오래 된 연인 놓친 건 일생일대의 큰 실수였다 생긱해요.

  • 17. ..
    '20.6.3 9:50 AM (118.36.xxx.236)

    김돈규.섹시했었는데 무슨 사연이 있었길래..
    간만에 다시 태어나도 들으니 너무 좋네요
    에스더의 목소리도 애절하고 듣기 좋아요
    1998년도 곡이었군요.시간이 벌써..

  • 18.
    '20.6.3 11:06 AM (175.117.xxx.202)

    안연홍이랑 십년넘게사귀구 안연홍이 엄청 헌신했죠.

  • 19. ,,,
    '20.6.3 11:19 AM (112.157.xxx.244)

    김돈규가 누구인가 너튭에서 찾아보다 ㅋ 우연히 주현미 장윤정 송가인이가 정말 좋았네라는 노래를
    한꺼번에 담아논 것까지 봤는데 송가인이 한단계 위네요 정말 잘해요
    김돈규도 개성있는 창법에 듣기 좋구요

  • 20. 인생무념
    '20.6.3 11:20 AM (121.133.xxx.99)

    가수로서는 좋아하는데요...귀공자 외모는 쫌.ㅎㅎㅎㅎ
    왠만하면 취향 존중하는데,,젊었을때도 외모는 쫌.ㅎㅎㅎㅎ
    안연홍이랑 사귀었나요? 와우 새로운 사실 알고 가네요.
    어째든 불청 보면 짠해요..연예인들의 전성기 지나고 힘들어 하는 모습이.ㅠㅠㅠㅠ

  • 21. ..
    '20.6.3 11:38 AM (182.224.xxx.120)

    연예인 호불호는 자유인데
    그래도 원글님이 좀 호들갑스러울정도로 너무 좋아하고 기뻐서 쓴글인데
    거기에 안좋은 댓글다는건 진짜 마음의 상처를 입히는거죠.

    글도 글 나름이죠.
    그냥 어떠냐..이러했다 하는 글과...이렇게 그 연예인에 대해
    반갑고 기뻐서 쓴글하고는 다르죠

    본인이 싫으면 제목보고 패스하면되구요

    저도 전에 어느 연예인 너무 좋다는 글 한번썼는데
    기어이 들어와서 어때서 별로다 싫다라는 댓글보니
    왠만하면 저도 차분하게 댓글쓰는 사람인데도
    정말 이해가 안가고 화나서 댓글로 싸우다 삭제했어요.

    오픈된곳인데 좋은말만 들으려고하냐 고 하는분들도
    오픈된곳이지만 제목보고 패스할수있는데
    꼭 들어와서 그렇게 댓글달면 기분 좋은지...
    또 입장바꿔서 본인 좋아하는 연예인글에 그런 댓글 달리면 좋은지 생각해보시기 바래요

  • 22. 난무식
    '20.6.3 12:19 PM (61.254.xxx.67)

    노래는 너무 좋아했는데 가수를 왜 기억해내지 못하는지
    전 확실히 건망증 최고 ㅠㅠ

  • 23. 얼굴이
    '20.6.3 12:28 PM (218.48.xxx.98)

    살찐건지 많이 변해서 깜놀했어요,.
    내가 알던 김돈규 외모가 아니어서..ㅠㅠㅠ

  • 24.
    '20.6.3 3:43 PM (175.123.xxx.2)

    안연홍이랑 이혼하지 않았나요
    안연홍은 게임 하는 남자랑 재혼했다가 또이혼한거로 아는데 나만의 슬픔 부른사람이 김돈규 아닌가요

  • 25. 안연홍
    '20.6.3 3:49 PM (219.254.xxx.210)

    김돈규랑 사귀었다 헤어진거구요
    게임하는 사람이랑
    결혼해서 아들까지 낳고 살다가
    이혼 했어요

  • 26.
    '20.6.3 4:11 PM (115.23.xxx.156)

    예전외모 호리호리하니 매력있는 훈남이였죠 저는 나만의슬픔 이노래랑 에스더랑부른 듀엣곡 좋아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79966 창문형 에어컨, 고민하시는 분들 한번 보세요 .. 09:12:13 53
1179965 남편이 왜 이러는 지 아실까요?ㅠㅠ 1 nn 09:11:43 77
1179964 개에 물린 할머니 결국 돌아가셨다는군요. 1 양치기개 09:08:16 230
1179963 눈썹밀어도 다시 원래대로 자라나요? 1 Oio 09:07:37 58
1179962 돈이 없어서 결혼 못했다는 말도 충분한 이유가 되겠죠? 3 ㅇㅇ 09:06:57 127
1179961 엄마 몰래 집을 샀는데요 3 ㅇㅇ 09:06:34 329
1179960 임대사업자 혜택 폐지해야 합니다 8 ... 09:06:22 113
1179959 롯본기 김교수 2 ㅇㅇㅇ 09:02:01 151
1179958 자영업사업한다니까 질투가 어마어마하네요.. 6 .. 09:00:37 411
1179957 방금 올라온 aoa 민아 인스타-멤버들이 찾아갔나봅니다 7 ., 08:47:26 1,307
1179956 막스마라코트 사이즈 조언부탁해요 3 hs 08:46:32 217
1179955 예비 중학생 인데 내신학원이 뭔가요? 6 .. 08:41:09 251
1179954 싸이갬성 모르는 펭수 정말 귀여워요 ㅠㅠ 2 저역시 08:41:05 288
1179953 개명하신 분들 .. 08:32:29 231
1179952 부인차 대형세단 척척 뽑아주는 남편분들은 보통 어떤 직업인가요?.. 15 ... 08:29:49 1,580
1179951 세탁실 문이 좁을때요 4 궁금 08:29:48 284
1179950 jtbc에서 공수처장 드라마 나오네요. 1 환영 08:22:50 408
1179949 부부관계서 져주는게 이기는걸까요? 10 ㅡㅡ 08:18:37 931
1179948 이스타항공 임금체불 심각하네요 2 지나다 08:17:52 585
1179947 투기꾼들이 열심히 일하는 근로자들을 조롱하는 사회... 7 .... 08:09:53 375
1179946 지금 시댁이예요. (이상황좀 봐주세요) 66 . 08:09:27 3,631
1179945 통바지에 입을 검은색 티 좀 찾아주세요 9 ... 08:01:05 514
1179944 정리글 찾아주세요 ㅠㅠ 07:55:42 214
1179943 아파트 잔금일에 할일 1 매매처음 07:43:03 457
1179942 고등 1등급 모르는 사람은 원래 그런사람 3 원래 그럼 07:29:43 9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