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우리가족 여름 방학 음식

| 조회수 : 9,249 | 추천수 : 5
작성일 : 2018-09-19 23:56:11

무더웠던 여름도 지나가네요~ 

 음식사진 몇장 올립니다^^

 아들이 좋아하는 닭꼬치



남편이 좋아하는 열무국수




 딸이 좋아하는 명란 아보카도 비빕밥~



모두 좋아하는 매실장아찌 쫄면

추석 음식사진으로  다시 만나요~^^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익명1
    '18.9.20 12:13 AM

    아주 정갈하고 기분좋은 상차림이네요^^
    저도 예전엔 세팅도 신경쓰고 그랬는데..
    지금은 식탁위에 문구와 심지어 빗이 굴러다닐 때도 있음

  • 까부리
    '18.9.20 11:48 AM

    저도 애들이 다 크니 여유가 생기네요
    그전엔 식탁의 책상화~

  • 2. 쩜쩜쩜쩜
    '18.9.20 1:26 AM

    오우~열무김치국수~~^^
    어쩜 면은 투명하고 찰랑찰랑, 국물은 넉넉하니 새콤하고 맑은 느낌, 넉넉한 깨와 국물의 시원함을 증명하는 반쯤 녹은
    얼음ᆢ
    진심으로 이 밤에 고문입니다ㅠㅠㅠ
    제가 가장 좋아하는 퍼펙트한 열무국수의 비주얼이네요OTL

  • 까부리
    '18.9.20 11:49 AM

    여름 열무국수 쨍 하지요~
    오늘은 핑양 냉면이 땡기네요

  • 3. 소년공원
    '18.9.20 7:53 AM

    여름의 싱그러움이 느껴지는 상차림이군요.
    풍성한 추석 밥상도 기대하겠습니다.

  • 4. 테디베어
    '18.9.20 10:00 AM

    와~~ 저는 다 먹을래요^^
    너무 깔끔한 상차림과 맛있는 여름음식 최고입니다.
    저도 깔끔한 추석음식 상차림 기대가 되는데요^^

  • 5. 백만순이
    '18.9.20 10:02 AM

    저는 네가지 다 좋아합니다!!!ㅎㅎ

  • 6. 해피코코
    '18.9.20 10:52 AM

    열무~국수가 ~
    찰랑~찰랑 시원하고 맛있어 보이네요^^~
    넘 예쁘게 담으셨어요~~

  • 7. 쑥과마눌
    '18.9.21 2:42 AM

    정말 그림같은 탄수화물입니다.
    탄수화물은 사랑이고요

    잘 보았습니다. 감사^^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3313 화려함의 극치를 보고왔어요^^ 24 시간여행 2018.10.08 14,540 7
43312 백두산으로 찾아가자 :-) 49 소년공원 2018.09.29 10,662 8
43311 명절도 다 지났고 이제는 수확의 계절..바빠지는 일상 26 주니엄마 2018.09.28 8,717 7
43310 추석 연휴를 보내고 25 테디베어 2018.09.26 10,142 8
43309 대충 잘 먹고 살기 30 고고 2018.09.24 13,927 7
43308 싱글의 추석은? 14 고고 2018.09.23 11,258 5
43307 2018년 추석준비하기 돌입 24 주니엄마 2018.09.20 14,920 7
43306 우리가족 여름 방학 음식 9 까부리 2018.09.19 9,249 5
43305 누구보다 먼저 송편 만들기! 26 백만순이 2018.09.19 11,015 6
43304 허리케인과 션샤인 24 소년공원 2018.09.17 10,397 5
43303 이게 다이어트 도시락? & 이러다 반찬가게 내는 거 아니.. 15 솔이엄마 2018.09.17 16,591 10
43302 친정 아빠 생신상 19 작은등불 2018.09.12 14,436 7
43301 일상 이야기 24 테디베어 2018.09.10 12,712 8
43300 카포나타 만드는 방법 및 배보다 큰 배꼽 이야기 32 소년공원 2018.09.10 9,650 8
43299 단술(추억의 음료) 15 BLUE 2018.09.06 7,681 5
43298 103회차 봉사후기) 2018년 8월 사랑으로 빚는 함박스테이크.. 14 행복나눔미소 2018.09.06 4,898 8
43297 오후에님 어디 계세요? 8 연이연이 2018.09.03 6,881 0
43296 찬 바람이 불면, 내가 들릴 줄 아시오 77 쑥과마눌 2018.09.01 13,382 17
43295 축구 아시안게임 결승진출 기념으로 올려봅니다 27 냠냠슨생 2018.08.29 8,388 8
43294 그동안의 근황들.. 45 구흐멍드 2018.08.24 13,492 7
43293 예전 프랑스 처자, 아줌니로 다시 컴백! 합니다요~ ㅋㅋㅋㅋ 36 구흐멍드 2018.08.22 16,835 9
43292 가지구이 요거트 샐러드 17 환상적인e目9B 2018.08.21 10,016 4
43291 방학은 즐겁고 개학은 더 신나고 :-) 24 소년공원 2018.08.20 9,111 5
43290 마약계란과 함께한 나날들 16 솔이엄마 2018.08.20 14,913 7
43289 102회차 봉사후기) 2018년 7월 꼬기꼬기와 함께 하는 칼쏘.. 13 행복나눔미소 2018.08.06 8,523 11
43288 올해 만든 우매보시... 13 복남이네 2018.08.06 7,730 4
43287 더운 여름, 친정엄마의 74번째 생신파티 66 솔이엄마 2018.08.06 17,085 17
43286 솔이네집 7월이야기 그리고 8월 29 솔이엄마 2018.08.01 15,632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