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오조오억년만의 키톡입니다

| 조회수 : 8,891 | 추천수 : 5
작성일 : 2019-05-22 22:56:59


며칠전 명이장아찌 담겠다고 82들어와놓고는
왜 몰랐는지....
막히는 요리가 있을때,
로그인풀어두신덕에 히트레시피만 슥 훑고 가고는 했어요
죄송한 마음만 듭니다

좋은 고기를 보면 지나치지 못하시던 자스민님
고기요리의 기본을 자스민님께 배웠습니다

블로그 즐겨찾기해두고 늘 기다렸어요
그곳에서는 아프지 마세요..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개굴굴
    '19.5.22 11:36 PM

    명이 장아찌를 간장 없이 하는 레시피인가봐요. 남은 사람들은 열심히 해 먹으라고, 내 눈치 보지말고 많이 해 먹으라고, 자스민님이 그러실거 같아요. 가슴 아프고 먹먹하지만, 키톡 업데이트 되는거 보니 그냥 좋습니다. 오조오억년만에 업뎃하게 만든 자스민님 고맙습니다.

  • 조아요
    '19.5.23 12:30 AM

    간장물달여붓기전에 소금물에 삭혀 물빼서 건져둔거예요
    다른덴 죄다 바로 간장물붓는데 히트레시피만 소금물에 삭히는 레시피라 그대로 하는데 수년째 맛있게 먹고있거든요

  • 2. 테디베어
    '19.5.23 8:39 AM

    오~~ 명이나물 너무 맛있겠습니다^^

    이제 자주 오실꺼죠?

  • 조아요
    '19.5.23 5:58 PM

    키톡때문에라도 집밥 열심히해먹어볼까봐요:)

  • 3. 나비언니
    '19.5.23 10:19 AM

    바쁜 와중에 이 사진 한장 찍으시고, 이곳에 글 올리고..

    이 마음의 가치를 이제 알겠어요.

    조아요 님, 장아찌 맛이게 완성해서 드시고 더 행복한 삶 사시기를 응원합니다!

  • 조아요
    '19.5.23 6:01 PM

    이거 만든다고 82 통 안들어오다 며칠 계속 들락거렸는데도 몰랐다는게 참 기분이 이상했어요..ㅠㅠ

  • 4. 최강창민좋아
    '19.5.23 8:05 PM

    늘 화려한 술안주로 눈을 즐겁게 해주시던 조아요님^^
    돌아오셔서 반갑습니다.

  • 조아요
    '19.5.25 2:43 PM

    기억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5. 잉글리쉬로즈
    '19.5.24 2:33 AM

    저도 뒤늦게야 알았습니다. 자스민님 명복을 빕니다. 노무현 재단 후원의 밤 파티에서 서로 82 회원인지도 모르고 만났었던 기억이 납니다.
    이렇게 추모해주신 조아요님께도 감사드려요. 조아요님 말대로 그곳에서는 안 아프시리라 믿습니다.

  • 조아요
    '19.5.25 2:46 PM

    별 인연 없는 분이지만 항상 고기요리,특히 소고기요리할때는 자스민님이 올려주신 고기요리를 기본으로 해왔거든요
    감사했다고 말씀드리고싶어요..ㅠㅠ

  • 6. 해피코코
    '19.5.24 9:07 AM

    오! 포스팅을 보고 작년에 담가둔 명이 장아찌가 생각이 났어요.
    김치냉장고에 넣어두고 잊고 있었거든요.ㅎㅎ
    조아요님. 반갑고 키톡에서 자주뵈어요^^~

  • 조아요
    '19.5.25 2:47 PM

    네 자주 오겠습니다:)
    명이 꼭 꺼내드세요
    오래 두면 더 연하고 맛난것같아요

  • 7. 강아지똥
    '19.5.24 9:14 PM

    삼겹살에 찰떡궁합이죠~^^

  • 조아요
    '19.5.25 2:49 PM

    제가 한번에 고기한근먹는 사람이라 필수예요 ㅎㅎㅎ

  • 8. 고독은 나의 힘
    '19.5.29 3:30 AM

    조아요님 반가워요.
    저도 자스민님 블로그 팬이었어요.
    마지막으로 올리신 글이 친정어머니께서 다치셨다는 글이라.. 혹시 그 사이에 친정엄마께 무슨일이 생긴건 아닌지..그래서 글을 못올리시는구나..하고 짐작했었는데.. 세상에.

    그래도 자스민님이 마지막으로 좋은 사람들 다 불러내주고 가셔서 좋기도 하고..
    참..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3494 먹고 살기~~ 26 miri~★ 2019.06.08 7,938 6
43493 112차 봉사후기) 2019년 5월 요리고수의 탕수육과 짜장밥 .. 18 행복나눔미소 2019.06.07 4,261 7
43492 15년 간의 눈팅을 끝내고 키톡에 노크합니다 34 윤양 2019.06.07 8,467 5
43491 간설파마후깨참 30 조아요 2019.06.06 9,196 4
43490 망종 풍경 추가글입니다 (식빵) 23 수니모 2019.06.05 6,859 4
43489 먹고 살기 2 22 뽀롱이 2019.06.05 8,094 4
43488 망종 풍경 34 수니모 2019.06.04 6,795 4
43487 파김치 예찬 50 개굴굴 2019.06.04 8,985 4
43486 먹고 살기 23 뽀롱이 2019.06.04 7,329 4
43485 신랑 몸보신 시키기 51 miri~★ 2019.06.03 10,572 6
43484 82를 추억하며... 25 빨강머리애 2019.06.03 7,748 5
43483 큰아들 밥들 보고서 33 나비언니 2019.06.01 11,418 4
43482 햄버거와 달다구리들 12 ilovemath 2019.05.31 7,300 4
43481 김밥먹고 기생충 ㅎ 18 고고 2019.05.31 9,222 3
43480 Jasmin님께 배운 삶의 자세. 40 EuniceYS 2019.05.29 14,170 6
43479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176 jasminson 2019.05.28 13,604 31
43478 자스민님을 기리며 27 간장종지 2019.05.28 10,797 6
43477 추모의 밥상 27 고독은 나의 힘 2019.05.27 11,003 6
43476 내편이 차려준 밥상 (2)-가지덮밥 27 수수 2019.05.27 6,921 3
43475 감사합니다 31 ilovemath 2019.05.25 10,183 7
43474 독거인의 건강밥상 85 적요 2019.05.24 11,992 11
43473 내편이 차려준 밥상 (1) 30 수수 2019.05.24 8,302 5
43472 막내 생일입니다. 22 테디베어 2019.05.23 9,026 7
43471 오조오억년만의 키톡입니다 15 조아요 2019.05.22 8,891 5
43470 이제 마흔, 82키드의 근황... 60 나비언니 2019.05.22 14,432 15
43469 그래도 삶은 지속되니 34 고고 2019.05.20 11,492 5
43468 그녀들의 우정 - 잘 가요, 친정언니가 있었다면 쟈스민님 같았을.. 83 개굴굴 2019.05.20 18,492 14
43467 감사합니다. 61 loorien 2019.05.19 16,181 1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