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새로 산 집에 있는 이것 뭔지 모르겠어요

| 조회수 : 3,014 | 추천수 : 0
작성일 : 2024-01-25 10:38:21

집을 새로 샀어요

새로 산 집에 우리는 모르는 것들이 몇 개 붙어있는데

이전 살던 사람은 이미 이사를 갔거든요

짐 빠진 집 보러갔다 궁금해서 사진 찍어 왔어요

위에 것은 남편이 궁금해 만졌다가 물이 나와서 깜짝 놀랐어요

일반 아파트는 아니고 주상복합이에요

위에 사진은 거실 쪽에 붙어 있는 거구요

아래 사진은 주방 옆에 붙어 있었어요

이건 뭐하는 건가요?

아시는 분 있을까요?

 


거실 창 옆쪽으로 붙어 있네요

 



주방 아일랜드 식탁옆에요

테나르 (pippi45)

8살 아들 키우며 일하고 공부하는 아짐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Juliana7
    '24.1.25 10:42 AM

    주택 건설업자 인테리어 업자들께 물어보세요.

  • 2. 잘될거야
    '24.1.25 11:14 AM

    아래는 청소기 호스 넣고 먼지 빠지는 곳이요
    창고에 청소기 있을건데
    요새 무선 쓰느라 저걸 쓰는 사람 본적이 없어요

  • 3. 잘될거야
    '24.1.25 11:14 AM

    저 동그란 구멍 잘 보면 집안 곳곳에 있을거예요

  • 잘될거야
    '24.1.25 11:15 AM

    그거 아니면 어쩌죠
    딱 그거같이 생겼는데

  • 잘될거야
    '24.1.25 11:16 AM

    와 대댓글 기능이 생겼네요
    언제부터지?
    전 이제 처음 봤어요

  • 4. spris
    '24.1.25 12:23 PM

    주복이어도 관리실있겠죠
    관리실에 문의해보시는게 제일 정확하죠.
    다른것들도 특별히 손봐야되는건 없는지
    물어보시고요
    저는 이사후 앞베란다창 중앙에 전선있는거보고
    작은샹들리에 예쁜거사서 달았는데
    아무리 찾아도 불켜지는 스위치가 없더라고요.
    나중에 관리실기사님이 아파트 구조를 가장 잘 알고계시니 이전에 사시던분이 안쓴다고 스위치캡 없애고 벽지로 매끈하게 마감해놓은것을 긴바늘로 뚫어보면서 찾아내어 스위치 달아주셨어요. 이런건 관리실기사님 아니면 아무도 못했을거같아요

  • 5. 테나르
    '24.1.25 7:46 PM

    아 댓글 감사합니다.
    이 집은 이전에 이사했던 집들과 다른 것들이 종종 있네요
    관리실에도 문의해 보겠습니다.
    줌인아웃에는 글을 잘 안올려봤는데 답글 주셔서 너무 감사해요!

  • 6. 블라썸데이
    '24.2.2 11:25 PM

    줄 나오는 빨래 건조대 아닌가요
    대각선이나 맞은편으로도 뭔가 있는지 확인 해 보심이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539 한계령 설경 보세요. 10 마샤 2024.02.24 1,056 2
22538 이유있는 달음질 2 도도/道導 2024.02.24 464 0
22537 탕웨이가 아이유에게 쓴 한글 편지.. 8 샐러드 2024.02.24 10,086 0
22536 아픈사람들 2 도도/道導 2024.02.23 590 0
22535 오늘 공원에서 본 요정들! 4 오늘 2024.02.22 1,180 0
22534 저의 정원 꽃 입니다 6 세렝게티 2024.02.22 1,008 0
22533 눈오리 ….(맴찢.. ㅜㅜ) 6 은초롱 2024.02.22 1,540 1
22532 겨울왕국 2 민기맘 2024.02.22 611 0
22531 밤새 눈꽃이 활짝 피었어요 ^^ 5 Olim 2024.02.22 1,276 0
22530 소식 2 도도/道導 2024.02.22 411 0
22529 순리를 막을 순 없다 2 도도/道導 2024.02.21 429 0
22528 블루 컬러 크로셰 레이스 도일리 4 Juliana7 2024.02.20 572 0
22527 사람 사는 세상 2 도도/道導 2024.02.20 379 0
22526 노는게 제일 좋은 개프리씨 2 쑤야 2024.02.20 732 0
22525 보리를 들여다 보다 2 도도/道導 2024.02.19 650 0
22524 아직은 쓸쓸해 보입니다. 2 도도/道導 2024.02.18 568 0
22523 “제 고양이 자랑 좀 할께요.” 라고..자유게시판에 14 유리병 2024.02.18 1,703 1
22522 라벤다 크로셰 6 Juliana7 2024.02.17 905 0
22521 크로셰 화이트 4 Juliana7 2024.02.17 612 0
22520 아부틸론의 봄노래 2 도도/道導 2024.02.17 414 0
22519 이곳에도 2 도도/道導 2024.02.16 389 0
22518 한양도성 따라 인왕산에서 북악산까지 12 wrtour 2024.02.15 916 0
22517 그 길을 간다고 2 도도/道導 2024.02.15 345 0
22516 선택의 여지 2 도도/道導 2024.02.14 410 0
22515 내용 추가) 챌토리 사진, 풀어볼께요, 렌선집사님들 모이세요^^.. 14 챌시 2024.02.13 1,186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