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자식 자랑

| 조회수 : 1,366 | 추천수 : 1
작성일 : 2020-10-20 22:37:10

우리 동네에 의연히 서 있는 꽃사과나무입니다.

저 수많은 자식 키우느라 허리 휘고 팔까지 축축 늘어졌네요.

자부심 또한 저 숫자만큼인 듯...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tommy
    '20.10.21 11:04 PM

    우와!!!!! 너무 이뻐요 복받은 동네네요^^

  • 오후네시
    '20.10.25 7:20 PM

    네, 복 받은 동네가 맞는 것 같아요.
    해마다 이맘때면 꽃보다 더 눈부신 열매들이 꼬마전구처럼 가을을 밝혀주거든요.
    tommy님, 감사합니다.

  • 2. 해뜰날
    '20.10.27 11:26 AM

    세상에나! 꽃핀줄 알았네요.

  • 오후네시
    '20.10.28 10:27 AM

    붉은 색 열매가 매혹적이긴 하죠?
    지난 봄, 순백색 꽃을 봄날처럼 소란스럽게 피우더니 저런 열매를 품고 있었네요.
    해뜰날님,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628 별들이 다 떨어졌습니다. 5 도도/道導 2020.11.25 326 1
25627 월악산 & 충주호 제비봉 2 wrtour 2020.11.25 191 1
25626 두부 13 수니모 2020.11.23 662 1
25625 퀘벡 냥이들 입양하기 6 ilovemath 2020.11.23 683 0
25624 흰 저고리에 빨간 고름 그리고 레이스 속바지 17 Juliana7 2020.11.20 1,460 0
25623 시골의 단상 6 도도/道導 2020.11.20 744 1
25622 인형옷 삼회장 저고리 2점. 26 Juliana7 2020.11.20 2,983 1
25621 10살 팔베개냥 2탄 어디서나 잘자요 14 0o0 2020.11.19 1,348 9
25620 강아지 무료분양합니다. 5 해남사는 농부 2020.11.18 1,500 0
25619 팔베개냥 저도 공개해요~ 14 바이올렛 2020.11.17 1,194 0
25618 추장네 고양이 세째 못생김입니다 14 추장 2020.11.17 1,358 0
25617 임보 집을 내집처럼 그렇지만 진짜 가족이 필요해요(사지말고 입양.. 6 날아라나비 2020.11.17 982 0
25616 저도 우리집 냥냥이들 자랑해요. 16 민쥬37 2020.11.16 1,677 1
25615 63 Kg의 동아 8 도도/道導 2020.11.16 1,457 1
25614 인형 저고리, 조바위, 당의 14 Juliana7 2020.11.15 4,168 0
25613 이 날 제가 본 게 UFO 일까요? 7 Nanioe 2020.11.15 1,280 0
25612 가을 속을 달린다 4 도도/道導 2020.11.14 585 0
25611 인형 저고리 치마^^ 15 Juliana7 2020.11.13 3,398 2
25610 대봉시의 변신을 위해 2 도도/道導 2020.11.13 854 0
25609 용담호의 아침 4 도도/道導 2020.11.12 531 0
25608 아롱쓰&마동석 4 날나리 날다 2020.11.11 975 0
25607 마이산이 보이는 가을 4 도도/道導 2020.11.11 667 0
25606 냥이는 냥이를 부른다고요? 22 행복나눔미소 2020.11.10 2,565 1
25605 집사씐남 스압주의) 허허 오늘 계 타는 날(=팔배게 냥이 모임날.. 22 모브 2020.11.10 1,768 0
25604 귀염둥이 냥이 비키에요 32 ilovemath 2020.11.10 2,427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