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최근 많이 읽은 글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제 목 : 잠자는 권리는 보호받지 못합니다.

| 조회수 : 1,593 | 추천수 : 0
작성일 : 2020-04-07 05:32:12

1988 년 봄 총선이 끝나고

당시 불법선거로 당선된 민정당 국회의원을

불법선거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으나

검찰에서는 본인이 아닌 선거본부장이 한 짓이라며

증거 없다는 이유로 무혐의 종결했습니다 .

잉 [ 해당 의원을 제명해 달라 국회에 청원을 하면서

당시 170 면이 넘는 국회의원들을 만났었으나

사회적으로 존경을 받던 의원들도 각가지 핑계를 대면서

청원에 서명을 거부하는 것을 보면서

정치는 정치와 정치인을 위할 뿐

절대 국가와 국민을 위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뼈저리게 느꼈습니다 .

 

결론은

국민은 스스로 위하지 않으면

누구도 위해주지 않는 다는 것이며

참여하지 않고 행사하지 않는 주권자로서 권리는

나와 사회에 커다란 해악을 끼치게 된다는 것입니다 .

잠자는 권리는 국가도 사회도 보호해주지 않으며

행사하지 않는 권리는 온갖 죄악이 기생하는 토양을 제공하여

무의식 가운데 은닉하고 조장하는 범죄이기도 합니다 .

이제 몇 일 남지 않은 총선에서

냉정하게 생각하고 판단해

어떤 당과 후보가

국가를 위하고 국민을 위하는 정당이고 후보인지 선택해

나를 위하고

내 가족을 위하고

사회와 나라를 위해

주권자로서 권리를 바로 행사하는 날이 되기를 바랍니다 .

해남사는 농부 (jshsalm)

그저 빈하늘을 바라보며 뜬구름같이 살아가는 농부입니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십년후
    '20.4.7 12:09 PM

    농부님! 올리시는 사진과 글 늘 감사히 읽고 지냅니다. 건강 조심하시며 무리하시지 말고 지내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9174 우리 집에서 가까운 곳에서 지진이 발생. 3 해남사는 농부 2020.05.04 2,264 0
39173 친환경제품들 판매하는곳 찾아요 pqpq 2020.05.02 823 0
39172 어머니 그리울 땐 뒷 산에 올라 4 해남사는 농부 2020.05.01 2,510 0
39171 황혼 해남사는 농부 2020.04.29 1,486 0
39170 [부동산 질문] 충주에 새로 터전을 잡아야 하는데 동네 소개 부.. 1 루루영 2020.04.27 1,587 0
39169 신석정? 신석정이 무슨 약인데요? 2 해남사는 농부 2020.04.27 1,892 0
39168 그림을 그리는 중입니다. 해남사는 농부 2020.04.22 1,411 0
39167 거실 창으로 본 새벽 2 해남사는 농부 2020.04.19 2,590 0
39166 행복은 어디에? 1 해남사는 농부 2020.04.17 1,089 0
39165 세상에 불행한 사람은 없습니다. 10 해남사는 농부 2020.04.17 2,989 0
39164 사람이 갖추어야할 최고의 미덕! 해남사는 농부 2020.04.16 1,472 0
39163 안개 자욱한 아침 해남사는 농부 2020.04.14 717 0
39162 내가 12번 열린민주당을 찍은 이유 - 1 3 해남사는 농부 2020.04.10 1,624 0
39161 잠자는 권리는 보호받지 못합니다. 1 해남사는 농부 2020.04.07 1,593 0
39160 나라와 국민을 판 자들-만주의 친일파들 해남사는 농부 2020.04.05 598 0
39159 아이들 영어 동요 유튜브 만들었는데요. 한번 보시고 조언좀 부탁.. 1 너랑나랑 2020.04.04 997 1
39158 동상 이몽 해남사는 농부 2020.04.02 1,039 0
39157 당분간 할 일이 마뜩찮으면 해남사는 농부 2020.03.28 1,556 0
39156 행복 - 세상에서 가장 불행한 사람 2 해남사는 농부 2020.03.27 1,961 0
39155 혹시 척추 수술을 생각하는 분 있으시면 6 해남사는 농부 2020.03.26 2,543 0
39154 하루를 산다는 뜻은? 해남사는 농부 2020.03.23 1,095 0
39153 코로나 장기화가 불러올 심각한 문제 1 해남사는 농부 2020.03.19 3,321 0
39152 엄마 일 가는 길에 하얀 찔레 꽃 해남사는 농부 2020.03.19 1,299 0
39151 친권을 가져와야하는데 법무사 사무실만 가도 충분할까요 1 윈디팝 2020.03.17 1,290 0
39150 어설픈 하모니카 연주 - 고향의 봄, 봄 날은 간다.고향생각, .. 해남사는 농부 2020.03.13 543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