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제 목 : 위경련때문에 미칠거같아요 어떡해야 할까요?

| 조회수 : 10,736 | 추천수 : 0
작성일 : 2019-02-21 13:39:38
너무 힘드네요..

최근 3개월 내에 위경련 3번..

1달에 한번꼴로인데 저승 문턱 넘나드는거같아요

살면서 너무 고통스러워서 응급실 가야겟다고 생각한것은

처음이에요

너무 괴로운데 한의원이든 민간 요법이든 뭐든 추천 좀 해주세요

죽을거같아요 정말ㅠㅜ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백수가체질
    '19.2.24 9:05 PM

    식사중에 스트레스 받는일 있으면 꼭 밤에 위경련이 왔어요
    그래서 식사가 부담스러우면 바로 식사 중단했고요
    부스코판하고 게스비콘을 가방마다 구비해서 들고 다녔어요
    근데 일단 위경련나고 토하기 시작하면 대책이 없어요
    증상나타나면 바로 응급실가세요
    그게 덜 고생하고 젤 빨라요
    평소에 카베진같은거 먹으면 도움이 되요
    전 스트레스성 위경련이었어서 될수있으면 스트레스 안 받으려고 노력했어요

  • 2. 파이조아
    '19.2.25 3:28 PM

    아님 약국에서 위경련약 달라하심돼요

    응급실에서 주사맞고도 안낫던거 오다 약국에서 산 약먹고 싹나은 경험이 있어서요

  • 3. 김은경
    '19.2.27 7:16 AM

    몇번겪어보니 새벽에는 무조건 응급실가서 수액맞고 와요
    약만먹으면 통증이 안잡혀요

  • 4. ganadarama
    '19.3.13 5:17 PM

    우리 동네는 예전에 보니까 밀가루 풀을 쑤어서 먹어요.

  • 5. 담담
    '19.12.14 11:22 AM

    위경련으로 오래 고생했는데
    나이가 들면서 없어졌네요
    헬리코박터 치료하고 좋아졌고
    이후엔 특별한 치료없이 밀가루음식 줄이고 규칙적인 식사하고
    양배추즙 즐겨 마셨어요~

  • 6. 동구리
    '20.2.26 12:33 PM

    양배추즙
    천천히 식사하고 차거나 뜨거운거 안 먹기
    스트레스 상황에는 안 먹기..

    몇년 응급실 일년에 몇번씩 다니다가
    이렇게 하고 이젠 약으로 어느정도 다스릴 정도의 위장장애만 남았어요...아이러니한게...내시경을 해도 위는 약한 위염 소견만 나오고 저는 툭하면 위경련오고 하니 몇년 말도 못하게 고생했구요.

  • 7. 면벽
    '21.2.5 9:14 PM

    스트레스가 문제예요
    스트레스 받았을 때 조금이라도 미심쩍은 음식 드시면 안돼요
    이를테면 맵고 짠 거나 기름진 거,
    유제품 또는 유통기한 임박한 거,
    밀가루 음식, 덜 익은 음식 등등등

  • 8. 러브리맘
    '21.3.7 11:46 PM

    남일같지 않네요
    저도 응급실 몇번갔었지만 소용없더라구요ㅠ
    민간요법인데 할머니가 할아버지 배앓이할때마다 미지근한 물에 소금 짭짤하게 타서 마시게 했다시길래 해봤어요
    즉각적인 효과~유레카를 외쳤답니다
    속는셈 치고 미지근한 소금물을 천천히 마셔보세요
    원글님도 효과 있으시길 바랄게요Reply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9025 부부 싸움 1 해남사는 농부 2019.03.03 11,368 0
39024 우리가 잃어버린 행복 2 해남사는 농부 2019.03.02 9,734 0
39023 접영 발차기 할때 시선이요. 1 say7856 2019.02.28 9,651 0
39022 "산다"는 것 해남사는 농부 2019.02.28 8,846 0
39021 자유함-혼자 산다는 것. 2 해남사는 농부 2019.02.27 10,274 0
39020 이거 강아지 피부병일까요? 1 차츰 2019.02.24 9,572 0
39019 사람이 행복하지 않은 이유 1 해남사는 농부 2019.02.23 10,439 0
39018 위경련때문에 미칠거같아요 어떡해야 할까요? 9 토토 2019.02.21 10,736 0
39017 취미로 하는 악기연습.. 2 4 fkgm 2019.01.28 11,901 0
39016 위*프에서 고구마를 샀는데 6 밀꾸 2019.01.23 11,927 0
39015 여성전용 주차장 여러분의 생각은?? 8 TheQuiett 2019.01.19 11,449 0
39014 82cook 궁금한게 겨울토끼 2019.01.16 9,448 0
39013 취미로 하는 악기연습.. 3 fkgm 2019.01.15 9,964 1
39012 자녀분 조기 유학 사람사랑 2019.01.06 13,996 0
39011 해킹당한 MissyUSA, 2019년1월1일 2 detroit123 2019.01.02 12,021 0
39010 건강한 생활을 위해 - 7분도미 1 해남사는 농부 2019.01.02 10,093 0
39009 생활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1 해남사는 농부 2018.12.30 2,141 0
39008 연탄 후원내역 해남사는 농부 2018.12.24 1,041 0
39007 이 벌레가 무엇인지 아시는 분이 계실까요?!(어디에 올려야 할 .. 5 블루매니아 2018.12.17 10,030 0
39006 폐 ct사진입니다. 이상한 부분좀 짚어주세요 ㅠㅠ 2 82kim 2018.12.13 5,878 0
39005 영어 과외 선생님 구합니다 최선을다하자 2018.12.06 2,413 0
39004 사립유치문제 해결방법 어떨까요? 해남사는 농부 2018.12.05 1,072 0
39003 유아전동칫솔 사용해보셨어요?? leo88 2018.12.03 1,488 0
39002 군불때는 게 싫어서....... 3 숲과산야초 2018.12.03 7,308 0
39001 오늘밤 퀸콘서트 놓치지 마세요 민들레 2018.12.02 2,65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