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제 목 : 콩국수에는 설탕 VS 소금 어떤것을 넣어 드시나요!

| 조회수 : 2,829 | 추천수 : 0
작성일 : 2018-10-18 12:24:23

콩국수의 최대 난제는 '설탕 vs. 소금'입니다.

웬만한 음식에는 특별한 난제가 없는데

콩국수는 설탕을 넣는 사람과 소금을 넣는 사람이 굉장히 갈리는 분위기인데 대부분 무엇을 넣어 드시는지요!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귯걸
    '18.10.19 8:29 AM

    아무것도 안 넣어목어요. 면과 콩국물에 약간 짭짤한 맛느려지던데 더 추가로 집어넣지 않아요. 구수~~~ 아먹고싶다

  • 2. 만다리나
    '18.10.19 5:07 PM

    당연히 소금이죠

  • 3. 투덜이스머프
    '18.10.19 8:57 PM

    당근 소금입니다

  • 4. 리소모
    '18.10.21 10:19 AM

    소금 주로 넣는데
    가끔 단거먹고싶음 설탕팍팍 넣어요.

  • 5. ㅅㄷᆞ
    '18.10.21 8:18 PM

    설탕많이~ 소금조금~~

  • 6. 캔디스
    '18.10.28 7:57 PM

    소금이요..
    근데 설탕 넣는 분들도 있어서 다음에 먹을 기회 있으면 설탕 넣어봐야겠어요....^^

  • 7. 예쁜솔
    '18.10.30 12:29 PM

    광주에 가서 콩국수를 시켰는데
    설탕 넣어서 나왔어요.
    덜 달면 넣으라고 따로 설탕 한 종지까지.
    우리 식구들은 전부 우웩 직전;;;
    진짜 음식문화 충격이었어요.

  • 8. 커피트럭
    '18.11.2 8:52 PM

    콩국수에는 소금을 아주 약간만 치고
    나머지는 설탕으로 2큰술
    취향껏 3큰술로 드시면

    엄청 꼬소한 맛이 납니다.

    전 소금으로만 간이된
    콩국수는 그냥 줘도 못먹습니다.
    너무 짜요.


    꼬소한 맛이 전혀 안나서
    너무 이상함.

    여기서 주의할것이
    설탕만 넣어서는 그 고소한 맛이 안납니다.
    반드시 소금이 약간이라도 들어가야
    그 고소한 맛이 증폭되면서
    콩물이 너무 맛있어짐.

  • 9. 콩이맘♥
    '19.3.2 10:10 AM

    원래 설탕만 넣어서 먹어요. 경주가서 설탕 주시라고 했더니 주인장님이 신기하다는 식으로 쳐다봤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9062 사람이란 것이 해남사는 농부 2019.04.11 1,994 0
39061 비타민c 파우더 유통기한 3 pqpq 2019.04.10 3,133 0
39060 월플렉스 시안과 실제 모습 비교해 주세요. 19 니마 2019.04.08 5,260 0
39059 영어 잘하시는 분 짧은 거 하나만 도움주세요 2 whiteee 2019.04.05 4,106 0
39058 하루를 산다"는 것 해남사는 농부 2019.04.04 2,950 0
39057 작은 행복 해남사는 농부 2019.04.02 1,920 0
39056 여자들의 시샘 1 해남사는 농부 2019.04.01 5,175 0
39055 부부싸움 2, 절대 해서는 안 될 금기어들 2 해남사는 농부 2019.03.31 8,615 0
39054 대중은 왜 가난한가? 17 1 해남사는 농부 2019.03.28 3,140 0
39053 취미로 하는 악기연습.. 3 1 fkgm 2019.03.27 2,696 0
39052 행복의 조건 3 해남사는 농부 2019.03.24 1,768 0
39051 행복의 조건 2 해남사는 농부 2019.03.24 1,147 0
39050 행복의 조건 1 1 해남사는 농부 2019.03.23 2,869 0
39049 심을 때가 있고 벨 때가 있다. 1 해남사는 농부 2019.03.06 2,051 0
39048 부부 싸움 1 해남사는 농부 2019.03.03 3,544 0
39047 우리가 잃어버린 행복 2 해남사는 농부 2019.03.02 1,874 0
39046 접영 발차기 할때 시선이요. 1 say7856 2019.02.28 1,856 0
39045 "산다"는 것 해남사는 농부 2019.02.28 1,114 0
39044 자유함-혼자 산다는 것. 2 해남사는 농부 2019.02.27 2,522 0
39043 이거 강아지 피부병일까요? 1 차츰 2019.02.24 1,792 0
39042 사람이 행복하지 않은 이유 1 해남사는 농부 2019.02.23 2,537 0
39041 위경련때문에 미칠거같아요 어떡해야 할까요? 9 토토 2019.02.21 2,819 0
39040 자식이 싫을때도 있지요? 배째랑 2019.02.02 4,180 0
39039 취미로 하는 악기연습.. 2 4 fkgm 2019.01.28 2,789 0
39038 위*프에서 고구마를 샀는데 6 밀꾸 2019.01.23 4,094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