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나이들면 입맛이 없어지나요?

.. 조회수 : 2,998
작성일 : 2022-12-06 15:48:18
엄마가 60대 중반이세요.
아빠랑 둘이 사시는데 엄마가 요리하기도 싫어하고 대충 먹는거 알아서 어느날 교촌 치킨 시켜드렸거든요. 엄마가 교촌이 젤 맛있다고 했었던지라 ..
그런데 다 먹고 전화로 너무 짜다고 ㅡㅡ
그 후에도 엄마가 저희집에 오신날 제가 맛있게 먹었던 텐동집을 가서 먹었어요.
엄마가 분명 먹을땐 맛있다며 드셨는데 나중에 자기는 그게 별로였다고 너무 달았다며 또 그러는거에요. 기분이 상하더라구요.
내가 운전도 잘 못하는데 생각해서 모시고 간건데..
이번엔 시댁서 김장을 해서 엄마도 갖다드렸는데 어제 전화로 너무 맛이 없대요. 엄만 김장도 안하고 저한테 김치해서 준적도 없어요.
기분 확 상해서 뭐라뭐라 하고 끊었네요.
입맛이 변하는건지 할말못할말을 이젠 다 하는건지..
예전엔 몰랐는데 요새 엄마보면 시엄마랑도 못살지만 울엄마랑도 같이는 못살겠다 싶어요.
IP : 123.213.xxx.157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입맛도 다
    '22.12.6 3:49 PM (221.144.xxx.81)

    사람나름이던데요

  • 2. ㅠㅠ
    '22.12.6 3:50 PM (118.235.xxx.82)

    보통은 식욕만 남아서
    떡이고 빵이고 과일이고 너무 먹어서 문제ㅠ

    저희 친정엄마도 입맛 없다면서 맨날
    이거먹자 저거먹자 하면서 막상 먹으면
    이래서 별로고 저래서 별로고.. 불평불만 오져요

  • 3. ...
    '22.12.6 3:51 PM (220.116.xxx.18)

    다른 의심증상이 없어도 치매 검사도 해보세요
    치매 아주 초기에 입맛이 달라지는 것도 주요한 암시라고 하더군요

  • 4. ...
    '22.12.6 3:51 PM (106.102.xxx.78)

    시엄마랑도 못살지만 엄마랑도 같이는 못살겠다2222222

  • 5. ㅇㅇ
    '22.12.6 3:53 PM (58.231.xxx.12)

    시엄마랑도 못살지만 엄마랑도 같이는 못살겠다333333

  • 6. ..
    '22.12.6 3:54 PM (210.218.xxx.49)

    교촌이 짜긴해요.
    늙으면 짠 맛을 잘 못 느끼지 않나요?

  • 7. ....
    '22.12.6 4:00 PM (58.236.xxx.95)

    입맛도 입맛이지만 인성이 문제
    꼭 먹고난 뒤에 상대방 감정 따위는 생각안하고
    저리 말해야할까..

  • 8. ㅇㅇ
    '22.12.6 4:01 PM (211.234.xxx.157)

    효녀시네요
    근데 저도 시부모님이든 친정부모님이든 같이 못살아요4444
    자식들이랑 같이 살 생각도 없고
    부부가 아닌 성인들이 한집에서 산다는건 ㅠ

  • 9. ..,.
    '22.12.6 4:01 PM (106.101.xxx.166)

    교촌 먹는순가 이건 소금덩어리인가 치킨인가
    다신 안시켜요

  • 10. 이걸
    '22.12.6 4:04 PM (110.11.xxx.45)

    나이들기전에는 이해를 못했는데
    제가 나이가 50 넘어가니까
    정말 잘 먹고 입맛 없다는걸 이해 못했던 사람인데
    가끔 입이 쓰다는걸 느껴요
    먹고 싶은것도 없구요
    그런데 먹으면 또 들어가긴 하는데 드는 생각이 더 나이들면 먹어도 안들어거고 입맛이 쓴 날이 오겠구나… 싶어요

  • 11. 그냥
    '22.12.6 4:57 PM (125.186.xxx.29)

    외식 음식들이 다 자극적이라 그래요.
    뭘 사먹어도 그냥 그런거죠, 맛있는 건 모르겠고.
    그냥 솔직하셔서 그런갑다 하세요.
    맛 없는 거 알지만 집에서 만들기 귀찮으니 나가서 먹어요 그러려니 하세요.
    엄마면 편하게 맛 없다시니 담엔 안 가요 하심 되죠뭐.

  • 12. 런투유
    '22.12.6 5:59 PM (211.106.xxx.210)

    이게요
    입맛은 돌아서 먹고는 싶은데
    막상 먹으면 맛이 없어서 그래요

  • 13. 미나리
    '22.12.6 6:07 PM (175.126.xxx.83)

    텐동이나 교촌치킨은 저도 보통 짜다고 생각하거든요. 짜게 먹지 않으려고 생각하면 더 짜게 느껴질 수도 있어요

  • 14. 모든게
    '22.12.7 4:54 AM (197.210.xxx.98)

    둔해져서 맛 있는게 점점 없어져요 ㅠ
    그런데 식탐은 언 없어짐 ㅠ 된장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60815 e북 뭘로 보세요 2 ㅁㅁㅁ 2023/01/27 746
1460814 가스비 올리면 문닫는 직종도 문제지만 6 ㅇㅇㅇ 2023/01/27 1,829
1460813 딸 생리불순 어떡하죠? 8 2023/01/27 1,130
1460812 김만배와 8명의 법조팀장들, 전부가 거쳐간 '이곳'ㄷㄷㄷ 7 대법원 기자.. 2023/01/27 1,212
1460811 대장동 개발사업 관련 이재명 9가지 지시사항 문건 입수 36 .. 2023/01/27 1,077
1460810 국가장학금 8분위 15 등록금 2023/01/27 2,700
1460809 헐, 통일tv 방송 중단하고 천공 tv를 개국시키려 했다네요. .. 15 ,, 2023/01/27 2,658
1460808 취미 1 유투브 2023/01/27 619
1460807 두근두근..아들 휴가나와요 14 건강 2023/01/27 2,648
1460806 도대체 이걸 어떻게 먹을 수 있을까 하는 음식 있으세요? 13 ,, 2023/01/27 3,447
1460805 아까 유투브 영상 올려주신분!!!! 1 감동 2023/01/27 1,603
1460804 7개월째 운동중인데 몸무게는 왜케 안빠질까요ㅠㅠ 10 ㅠㅠ 2023/01/27 1,948
1460803 직장다니면서 이런 차별은 첨입니다. 25 ㅇㅇ 2023/01/27 8,064
1460802 지금 티비조선에 적우 7 .. 2023/01/27 2,972
1460801 여고생 한방 다이어트약 불가일까요 18 .. 2023/01/27 1,433
1460800 강남쪽은 코성형비 얼마나 하나요? 3 Dd 2023/01/27 1,552
1460799 베란다에 이틀 둔 찹쌀도너츠가 굳었는데.. 6 어찌 2023/01/27 2,090
1460798 이거 보셨어요? 중국 패륜녀 3 ... 2023/01/27 5,734
1460797 띠관련 속설들 뭐가 있을까요? 10 2023/01/27 1,628
1460796 연말정산 인적공제 장애인 질문 2 연말정산 2023/01/27 754
1460795 가수 현숙씨요 완전 동안 아닌가요.?? 8 .... 2023/01/27 2,141
1460794 알 꽉 찬 암꽃게 살 수있을까요? 7 2023/01/27 1,271
1460793 관리하는거 나이들수록 티 날까요? 12 궁금 2023/01/27 4,221
1460792 장항준 감독 아쉬워요 62 ooo 2023/01/27 20,721
1460791 70대 어머니들 헤어스타일 어떤 머리하셨어요? 16 .. 2023/01/27 2,6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