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인간 관계에서 상처 받을 때, 내적으로 필요한 것

bb 조회수 : 1,852
작성일 : 2022-01-21 10:47:19
저도 종종 그렇고 여기 글들에서도 자주 인간 관계에서 
상처 받는 분들을 보는데 그럴 때 내적으로 반드시 필요한 것이 
있다고 하네요. 

유튜브로 심리 상담 해주는 채널들 보면 정말 마음에 깊이
들어오는 내용 없더라구요. 근데 유연히 한 채널 봤는데 
조곤조곤 잘 설명해줘서 친구한테 상담 받는 것 같이 느껴졌어요.

요약하면, 나르시시스트들은 친구 관계에서도 사회적 지위를 나눠
서열을 정해서 자기보다 낮다고 여겨지는 친구가 나를 지적하면
본인의 사회적 지위가 떨어졌다 느끼고 보복의 의미로
그 친구를 깎아내리는 말을 한다고 합니다. 

이런 일을 겪고 나르시시스트를 손절했다는 글 많잖아요.
그런 후에 내적으로 필요한 것은 자신의 핵심 감정을 파악해야 한대요.
이런 일을 겪으니 불쾌하고, 화도 나고,
나를 자신과 동등한 관계가 아니라 낮추어 봤구나 하고 수치스럽고,
내가 사람 보는 눈이 없구나 하며 자책감도 들고,
새로운 사람을 만나서 이런 일을 또 겪으면 어쩌지 하며 두렵죠.

이런 감정의 실체를 정확히 파악하는 게 좋다고 하네요. 
이유는 감정을 탐색한 후에는 스스로를 애도하는 시간을 
가져야 하기 때문이라고 해요.
나에게 상처 준 사람을 미워하고 자신을 애도하는 시간을
충분히 가지래요. 시시해질 때까지.

그리고 내가 느꼈던 감정을 잘 기억하고 이 감정을 조금이라도 
느끼게 하는 사람이 있다면 경계할 수 있다고 합니다. 


마지막으로 좋은 방법은 여러개의 사회적 그룹에 속해 있는 것이
더 좋다고 하네요. 한 그룹에 속해 있으면 이런 나르시시스트들에게
더 잘 휘둘릴 수 있다고.


 
IP : 121.156.xxx.193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say7856
    '22.1.21 11:04 AM (121.190.xxx.58)

    동영상 어떤거 보시는 좀 알려주세요.

  • 2. 자뎅까페모카
    '22.1.21 11:28 AM (210.103.xxx.39)

    저도 좀 알고 싶어요~~

  • 3. ㅇㅇ
    '22.1.21 11:38 AM (39.7.xxx.19)

    나르시시스트가 생각보다 많군요

  • 4. 저도
    '22.1.21 1:31 PM (126.11.xxx.132)

    어떤 동영상인지 저도 궁금합니다.

  • 5. bb
    '22.1.21 1:44 PM (121.156.xxx.193)

    http://youtu.be/Sfdhsr90w7w

  • 6. bb
    '22.1.21 1:46 PM (121.156.xxx.193)

    의사는 의산데 정신과 의사가 아니에요.

    심리 얘기를 하는 이유는 본인이 살면서 겪고 느끼고 책 보고 하며
    통찰한 것들을 얘기하는 건데
    비전문가일 수도 있는데 전 이분 얘기가 도움이 됐어요.

  • 7. ...
    '22.1.22 12:18 AM (110.13.xxx.200)

    써주신 내용만으로도 충분히 공감이 가네요.
    최근 비슷한 감정이 들었었는데 계속 자꾸 떠오르고 기분이 나빴는데
    차후 비슷한 일이 생기면 어떻게 대응해야겠단 생각도 들었어요.
    또한 여러가지 그룹에 속해있는것도 맞는 말인거 같아요.

  • 8. ...
    '22.3.31 10:36 AM (222.233.xxx.215)

    나르시시스트 대하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56114 해방일지 미정 구씨 1 ..... 20:54:40 223
1456113 코로나 끝나면 한끼줍쇼같은 프로그램도 다시 할 수 있을까요? 1 ㅁㅁ 20:52:21 126
1456112 양재천 뚝방길 맛집 추천해주세요. 추천 20:47:10 69
1456111 심장이 약한 사람은 뭘 먹고 어떤 운동해야 할까요 2 ㅇㅇ 20:46:22 141
1456110 한ㄷㅎ은 임명할 수밖에 없대요 8 ㅌ ㅌ 20:46:00 1,031
1456109 스타 장관 탄생했네요 9 ... 20:43:13 870
1456108 올림픽공원에 아픈 고양이가... 5 ... 20:39:51 306
1456107 운동한다고 대단해지는것도 아닌데... 6 20:38:50 483
1456106 이런 증상은 어디를 가야할까요 4 ㄱㄴㅉ 20:31:24 396
1456105 동창회 안내키는데 7 ... 20:29:22 563
1456104 오늘 저녁 먹은것들이에요 7 도대체 20:19:27 919
1456103 짜디짠 쪽파김치 먹어치울방법있나요 15 못믿을유투버.. 20:18:39 723
1456102 펌 둔촌주공 끝난듯? 5 걱정 20:13:35 1,883
1456101 북한 미사일 대통령에게 보고사안 아니야. 23 ... 20:13:33 774
1456100 집 내놓을때 부동산에서 공유한댔는데 5 사피영 20:12:10 481
1456099 미정이는 지금도 구씨가 남창일을 해도 상관없대요 18 해방 과몰입.. 20:11:26 1,425
1456098 상대와 헤어지고 싶은 마음이 뭔지 몰라요 5 ㄷㄱ 20:10:49 417
1456097 김밥 먹어가며 고생한 정은경 질병관리청장님 퇴임 jpg 36 감사합니다 20:05:48 2,014
1456096 Uae대통령 조문을 장제원이 13 ㅇㅇ 20:05:29 911
1456095 왜구들 혐한은 계속 하지만 한국관광객 기대 9 토착쪽빠리 19:59:42 381
1456094 워싱순면 이불 건조기 돌리시나요? 7 세탁 19:56:22 273
1456093 "전투화값 깎고 대통령 구두 사러 다니나" .. 23 아들맘님들 19:47:34 1,282
1456092 미 한인들 "한동훈딸 사태, 명문대진학 위한 조직범죄&.. 13 .. 19:45:40 1,279
1456091 조국 비난했던 대학생들 요즘은 왜 조용한가요? 39 .... 19:40:46 1,915
1456090 다이어트 정체기 운동만이 답인가요? 4 ㅇㅇㅠ 19:39:46 6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