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복숭아는 가고 밤이 왔어요.

또한번 조회수 : 4,640
작성일 : 2021-09-25 21:41:14
여러분. 밤마다 얘 재우고 복숭아 먹던 여자는 오늘 부터 종목을 밤으로 바꿨습니다.

자고로 밤 먹기 좋은 계절이죠.



가을이면 한 솥씩 밤을 삶아 깝니다. 딱딱한 껍질과 속 껍질을 벗겨내면 반질한 밤알이 나오는데 그걸 통에 하나씩 담으면 내 마음이 정리되는 기분입니다.

남편통해 시댁에 한통 보냈더니 얼음공주 시어머님께서 아버님께도 밤 갖고온 사실을 알리지 말라고 당부했다고 합니다.



언니 동생들. 복숭아가 갔다고 슬퍼할게 아닙니다. 밤의 계절이 왔어요.



잊지마세요.

밤은 삶기나 굽기전 1시간 불리기. 에프 넣을건 밤 밑면 속껍질까지 가로로 칼집 넣어 200도 약15ㅡ20분.



삶을 땐, 채반에 받쳐 강불30, 불끄고 뜸 10, 찬물샤워 후 깝니다.



까기쉬운방법은 밤까는 가위로 겉껍질 제거. 나머진 초딩이랑 하하호호 까면 됩니다.ㅡ맨손가능, 과도로 살살 속껍질 벗기면 ㅇㅋㅡ
IP : 125.135.xxx.177
3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9.25 9:43 PM (211.36.xxx.207)

    단감이 섭섭해 해유

  • 2. 샬랄라
    '21.9.25 9:44 PM (211.219.xxx.63)

    어디 밤이 맛나나요?

    힌트라도 주세요

  • 3. 서울의달
    '21.9.25 9:44 PM (112.152.xxx.189)

    토실토실 밤토실 된다해서 주저하고 있어요~ㅜㅜ

  • 4.
    '21.9.25 9:46 PM (115.140.xxx.213)

    생밤을 더 좋아해요

  • 5. 예쁜봄날
    '21.9.25 9:46 PM (125.180.xxx.33)

    맛있는것은 혼자 다 드시는군요.ㅋㅋ
    복숭아도 몇 개 못먹었는데 벌써 밤이라늬..
    아!까주는 사람만 있으면 나도 잘 먹을 수 있는뎁..

  • 6. 또 한번 밤은 오고
    '21.9.25 9:46 PM (125.135.xxx.177)

    역시.. 복숭아파는 밤도 지나칠 수 없습니다.
    토실토실 그까이꺼 패딩 입으믄 하나도 안보이니깐...ㄱ

  • 7. 감사합니다
    '21.9.25 9:47 PM (175.122.xxx.249)

    알밤을 냉장고에 넣어두고 어떻게 까서 먹을 것인가
    걱정하고 있었는데
    한 시간 불려서 하라는 비법. 고마워요.

  • 8. 밤 좋아
    '21.9.25 9:47 PM (125.186.xxx.155)

    압력밥솥에 찔 때 몇 분일까요?

  • 9. 원글
    '21.9.25 9:49 PM (125.135.xxx.177)

    압력밥솥 안해봤어요ㅋ무조건 찌는것만 해서.. ㅎ

    아시는분 댓글 부탁드립니다ㅋㅋ

  • 10. ....
    '21.9.25 9:51 PM (180.224.xxx.208)

    얼음공주 시어머님이 밤의 존재를 알리지 말라고 하신 이유를 전 알 거 같습니다.
    밤을 까기 귀찮아서 그러셨을 걸로. ㅎㅎ
    제가 그런 뇨자입니다. 밤 한 개 까면 10분 걸려서
    무척 좋아하지만 먹지 못하는....
    조만장자가 되어 밤까는 비서를 들이기 전엔 못 먹지 싶네요.

  • 11. ㅇㅇ
    '21.9.25 9:53 PM (121.182.xxx.138)

    압력솥 중불에서 추돌면약불로 7분,
    바로 김 빼고 찬물에 씻어요

  • 12. 원글
    '21.9.25 9:54 PM (125.135.xxx.177)

    전.. 밤까는게 넘 좋아요.. 그 느낌이.. 쾌감이 있거든요.. 저렇게 삶으면 겉면이 투명할정도로 쓱 벗겨요. 그 느낌이.. 진짜.. ㅜ 낼도 까야지.. 훗훗ㅋ
    혹시 밤까는 비서자리 있으면 제가 취직하고 프네요ㅋㅋㅋ

  • 13. 압력
    '21.9.25 9:54 PM (221.156.xxx.237)

    전 압력밥솥으로 찌는데. 그냥 치치 소리나면 끕니다.

    그리고 과일칼로 반 갈라 차숟가락으로 퍼먹습니다

    너무 많이 먹으면 속이 알차는 느낌을 바로 받아 많이는 못 먹습니다.

  • 14. ㅇㅇㅇ
    '21.9.25 9:54 PM (27.117.xxx.161)

    밤정보 감사 드려요.
    요즘 미리 칼집 낸 밤도 팔던데
    이것도 물에 불ㄹ야 하는지요..

  • 15. ㅇㅇㅇ
    '21.9.25 9:55 PM (27.117.xxx.161)

    불려야 로 정정

  • 16. 압력솥
    '21.9.25 9:56 PM (106.102.xxx.239)

    어제 가스압력솥에 밤 쪄 봤습니다
    바닥에 물 1컵 붓고, 밥솥 살 때 원래 들어있던 스텐 찜판 깔았어요
    딱 평소에 흰쌀밥 짓는거랑 똑같이 동일한 시간으로 했어요
    오히려 좀 오버쿡 되었다 싶을 정도로 푸욱 무르게 잘 익었어요

  • 17. .....
    '21.9.25 9:57 PM (180.224.xxx.208)

    위에 밤 못 깐다고 쓴 여자인데
    하나만 여쭤볼게요.
    가게에서 기계로 껍질 깐 밤을 사다가
    쪄서 먹으면 맛이 없나요?

  • 18. 원글
    '21.9.25 10:00 PM (125.135.xxx.177)

    칼집밤은 에어프라이 전용 아닌가요? 그건 그냥 구우심 되요.

    전 그건 안쩌 먹어 봤어요ㅋㅋ제가 정갈하게 잘 깔 자신이 있어서요.
    근데.. 기계로깐건 좀 지저분 하더라구요.. 그래서 손이 한번 더 가야 할것 같았어요.

  • 19. 원글
    '21.9.25 10:02 PM (125.135.xxx.177)

    님아! 칼집낸 밤은 에어 프라이로 보내주오ㅜㅜ

    칼집낸건 에어프라이라오오오오오오!!!!

  • 20. 압력솥 댓글
    '21.9.25 10:05 PM (125.186.xxx.155)

    주신 님들 감사해요 이 방에 계신 님들 모두 감사해요

  • 21. ㅇㅇㅇ
    '21.9.25 10:09 PM (27.117.xxx.161)

    친절한 답글 감사 드려요.

  • 22. 와아~
    '21.9.25 10:15 PM (110.11.xxx.8)

    손수 밤을 까는 살림꾼 며느님에 얼음공주 시어머님....뭔가 있어보이는 집안이다....@.@

  • 23. 제가요?
    '21.9.25 10:17 PM (125.135.xxx.177)

    살림꾼이라니ㅋ설마요ㅋㅋ

    밤 아무리 먹어도 토실하지 않게 될것입니다ㅋㅋ복받으십숑ㅎ

  • 24. ..
    '21.9.25 10:24 PM (58.140.xxx.38)

    어쩜..
    저 복숭아 가고 시무룩한 1인이어요.
    태어나서 먹은 복숭아 상자를 쌓으면 20층 아파트는 될,,
    밤은 화욜 쯤에 10키로 올 예정이고요.
    반갑습네다! 고맙습네다!

  • 25. ....
    '21.9.25 10:43 PM (49.171.xxx.28)

    글 읽다보니 밤 먹고 싶어져요

  • 26. ...
    '21.9.25 10:56 PM (121.172.xxx.231)

    몇년전 고딩아들
    친구 집에 데리고 온대서
    밤삶아놓고 출근했는데
    그친구 삶은밤 처음 먹어봤대요
    세상에 밤이 이렇게 맛있는밤이었냐고ㅋㅋㅋ
    띠용^^
    친구는 생밤만 먹어봤대요

  • 27. 어제
    '21.9.25 11:13 PM (211.112.xxx.251)

    밤 두되 쪄서 까고 한되는 날로 깐 여잡니다.
    빨리 시작하세요. 좀있음 불려도 잘 안까집니다..
    날밤은 과도로 겉껍질 벗기고 감자칼로 속껍질 벗기면 깨끗~~ . 밤가위로 까는것 보다 깨끗하고 쉬워요.

  • 28. 저는
    '21.9.25 11:27 PM (124.111.xxx.108)

    맛밤을 안 이후로는 생밤을 안사요.
    너~~무 힘들어요.

  • 29.
    '21.9.26 8:12 AM (219.240.xxx.130)

    이건 원글 잘못이네
    잠자는 식세포를 확 깨워버림
    복숭아도 그랬지만 이젠 가을이라 밤은 진짜 안되는데
    밤먹고 찐살은 어쩐댜
    사과 감 배 섭섭할듯

  • 30. 네네
    '21.9.26 12:16 PM (103.252.xxx.82)

    대세를 따르겠습니다 밤밤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6235 미세먼지,중국 증오스러워요 22 분노 10:03:14 1,226
1386234 백신 안맞는 사람들... 57 .... 10:01:51 2,828
1386233 와. 지금 돌직구쇼 보는데 문파는 이재명 못찍겠는데요? 50 난 국힘 10:00:05 1,286
1386232 뇌경색인 사람 뭘 조심해야 하나요? 7 시어머니 09:57:54 786
1386231 배우 김선호가 난데없이 '미역국 요리사'로 등극했다. 37 .. 09:55:14 3,054
1386230 이재명대선후보 부부가 같이나온 동영상 46 이재명 09:54:52 777
1386229 정권바뀌면 집값 폭락할까요? 41 ㅇㅇㅇ 09:54:24 1,584
1386228 저축은행 어디 이용하세요?(구리.남양주) 6 .. 09:50:43 357
1386227 "1억 줄게 아이낳아줘"대리모가 부른 비극 28 비극 09:49:22 4,216
1386226 지방간에 대한 조언 부탁드립니다 7 지방간 09:48:33 576
1386225 윤이 광주가서 계란맞을려고 준비중이였나요? 10 .... 09:47:30 801
1386224 메이크업을 잘하려면 어디 문화센터 다니는게 나을까요 아니면 명품.. 5 ... 09:47:06 385
1386223 팩트체크 수혈로 HIV, B형·C형 간염 걸린 사례 0건 5 123456.. 09:47:04 321
1386222 전원일기의 일용엄니 이름 3 첨알았어요 09:45:42 1,151
1386221 또 사람정리 14 Today 09:37:41 1,786
1386220 갖고 있던 주식이... 6 주식 09:36:54 1,929
1386219 앵무새가 시어머니랑 통화하는거 너무 웃겨요 ㅋㅋㅋㅋㅋ 11 .. 09:36:00 3,393
1386218 성남시청을 열흘 넘게 압수수색 15 .. 09:35:37 624
1386217 아침에.잠깨면 꿈 생각나세요? 콩아팀 09:33:31 121
1386216 영어자판 어떻게 하면 효율적으로 익힐수있을까요? 5 연습 09:32:45 339
1386215 오늘 미세먼지 너무 1 아 씨 09:28:13 971
1386214 강아지 발톱미용만 병원에서도 해 주나요? 5 감자맘 09:26:51 396
1386213 식기세척기 얼룩 안남게하는 요령 19 식세기 09:24:49 1,250
1386212 강원도쪽이 서울 미세먼지 수치 반밖에 안되네요 2 중국것들 09:23:09 426
1386211 중학생 수학 화상과외 어떤가요? 8 ㅡㅡ 09:22:55 4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