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추미애 연설문입니다.

추미애 조회수 : 730
작성일 : 2021-09-25 20:47:14
추미애의 호소

[부패 기득권 카르텔을 청산할 새로운 개혁 주도세력을 만들어 주십시오!]

민주주의!

동학혁명에서 광주혁명, 그리고
촛불혁명까지 그 이름은 달라도,
그 안에 담긴 혼은 바로 백성이,
민중이, 국민이, 시민이 주인 되는 나라였습니다.

민주주의는 그렇게 이 땅에 태어났고, 이렇게 훌쩍 자랐습니다.

그러나 어느 한 순간이라도 방심하고, 한 눈 팔고, 딴 짓하면 민주주의는 너무나 쉽게 무너지곤 했습니다.

지난 역사에서 민주주의의 다른 이름은 광주정신의 다른 이름은 바로! 저항이었습니다.

조선 말기, 나라 팔아먹은 매국노와 탐관오리로부터 일제강점기 총독부와 그들의 앞잡이 친일파들, 냉전시기, 군부독재와 수구언론 그리고 재벌들까지.

그들은 이 나라의 견고한 기득권의 성을 쌓고 단 한 번도 제대로 청산되지 못했습니다.

정치검찰 윤석열의 난과 대장동 부동산 투기 행태의 본질과 실체는 하나입니다.
특권층만 누리는 현란한 법 기술과 금융 특혜!
무슨 짓을 해도 여론을 조작하고 호도하는 수구언론!
이들이 철저히 복무하는 재벌의 이익!

‘검-언-정-경-판’ 부패한 사익추구 집단의 실체인 것입니다.

검찰 권력을 멋대로 휘두르다
정치판을 기웃거리며 언론과 짜고
정권을 협박하는 사건을 만들고,
야당과 야합해서 정치공작까지 저질렀습니다.
가족과 측근을 위해 권력을 사유화했습니다.

청약통장 따위는 몰라도 하늘에서 집이 서너 채씩 뚝뚝 떨어지고,

보수언론이 띄운 지지율에
안하무인, 후안무치, 경거망동을
일삼아도 대권 1.2위를 다투는
세상이 되었습니다.

고시합격 한 번으로 출세한 이들이 현직에 있을 때는 사건을 키워 출세하고, 사건을 덮어 돈을 벌기도 하는 이상한 나라!

나가서는 전관 변호사나 방패막이 고문이 되어 상상을 초월하는 수임료와 고문료를 챙기는 특권!

지자체의 강제수용권을 역이용해 토지보상비는 낮춰서 이익을 챙기고 분양가는 높여서 더 많은 이익을 챙기는 구조!

누가 주인인지 알 수도 없는 비밀의 장막 안에는 재벌 돈을 종잣돈 삼아 천문학적인 부동산 투기이익을 노리는 탐욕스러운 [‘검-언-정-경-판’ 카르텔]이 있었습니다.

이런 부조리는 눈감고 ‘대장동’ ‘대장동’하며 개구리 합창을 하는 야당과 수구언론, 윤석열의 논리와 대장동의 논리로 아군을 공격하는 몇몇의 여권 인사들!

무소불위 검찰 권력의 확실한 개혁! 누가 할 수 있습니까?

막대한 부동산 불로소득의 철저한 환수! 누가 해낼 수 있습니까?

대한민국의 전진을 가로막는 부패한 기득권 카르텔의 청산!

저 추미애가 확실하고 강력한
검찰개혁과 지대개혁으로
사회대개혁의 포문을 열고,
양극화와 불평등, 불공정을
확실히 청산하겠습니다.

존경하는 광주.전남, 국민여러분!

지난 수백 년의 역사는 이 땅의
평범한 사람들이 이들과 맞서
싸워왔던 저항의 역사였습니다.

촛불혁명 이후 비로소 우리는 '사회대개혁의 원대한 꿈'을 꾸게 되었습니다.

이제야 생존을 위한
‘저항의 역사’에서
공동체를 위한
‘개혁의 역사’로
대전환의 시대가 왔다고 환호했습니다.

촛불시민들께서는 10년만의 대선 승리와 압도적인 지방선거 승리, 그리고 180석의 헌정사 최대 의석을 만들어 주셨습니다.

그러나 우리가 개혁 대신 협치 타령을 하고 수구정당과 보수언론이 원하고 바라는 대로 생각하고 물러서는 순간부터 개혁의 성문은 조금씩 닫혀만 갔습니다.

누군가 두 전직 대통령에 대한 사면으로 자신의 정치적 지분을 챙기려 할 때 개혁의 동력은 맥없이 무너지기 시작했습니다.

또 누군가 대통령의 이름을 팔아 호가호위하고 감히 "촛불이 만들어준 권력을 사유화하려는 세력'도 나타나기 시작했습니다.

10만 명이 넘는 권리당원이 당을 떠났고, 개혁에 실망한 시민들이 돌아섰습니다.

민주당이 개혁의 과제 앞에서 주춤거리고, 눈치 보고, 눈 감았을 때, 타락한 정치검찰은 권력 찬탈을 노리게 되었고,
검-언-정 카르텔은 마음껏 정부를 흔들며 국민 여론을 주무르기 시작했습니다.

개혁의 길은 외롭고 처절했습니다.
여기서 무너지면, 앞으로 수십 년
간은 국민과 역사 앞에 개혁의
‘개’자도 꺼내지 못할 것 같은 두려움이 엄습했습니다.

저 추미애 용기 내어 다시 촛불,
다시 평화, 다시 하나의 깃발을 들게 되었습니다.

국민 여러분!

개혁의 과제 앞에서 한 없이 나약했던 민주당을 다시 일으켜 세워 주십시오.

민주당을 더욱 민주당답게 개혁을 더욱 강력하고 힘차게 이뤄나갈 ‘새로운 개혁 주도세력’을 만들어 주십시오.

개혁의 깃발을 든 추미애와 깨어있는 시민들의 정의로운 진군에 뜨거운 격려와 응원, 아낌없는 지지를 보내주십시오.

지난 26년 오직 한 길,
개혁 노선을 걸어온 개혁 명장,
저 추미애에게 힘을 모아 주십시오.

검찰개혁 완수하고
, , ,의 시대를 열어 가겠습니다.

존경하는 당원 동지 여러분!

저는 1700만 촛불시민과의 약속을 어느 한 순간도 잊은 적이 없습니다.

헌정사 처음으로 국정농단을 저지른 대통령을 탄핵시키고, 군사쿠데타 시도를 저지하며 촛불민주주의 시대를 열었습니다.

용광로 선대위와 ‘당 중심 선거’를 진두지휘해서 10년 만의 정권교체를 이뤄냈습니다.

북핵 위기 속에서
신세대평화론을 주창해 평화올림픽과 남북미정상회담의 전기를 마련했습니다.

2018년 지방선거에서는
역대 최대의 압승을 거뒀습니다.

분열과 갈등으로 단명했던
민주당 당대표 임기 2년을 끝까지 완수했습니다.

독재와 지역주의에 맞선 김대중 대통령의 추다르크로 특권과 반칙에 맞선 노무현 대통령의 돼지엄마로 공정과 정의를 향한 문재인 대통령의 상임선대위원장으로

지난 민주정부 3번의 역사마다 추미애의 심장이 녹아있습니다.

국민 여러분!

21세기 선진강국 대한민국에서 국민의 품격은 더 높아져야 합니다.

나라만 잘 사는 나라가 아니라
국민이 잘 사는 나라, 서울과
수도권만 잘 사는 나라가 아니라
지역도 잘 사는 나라여야 합니다.

그런데 우리는 두 가지 벽을 반드시 넘어야 합니다.

하나는 양극화와 불평등을 해결해야 하고, 또 하나는 70년 분단에 종지부를 찍어야 합니다.

으로 불평등과 양극화를 해소하고, 로 분단의 장벽을 허무는 추미애의 결의에 찬 약속입니다.

저 추미애, 단단히 준비해 왔습니다.

이미 현실이 된 기후위기에 맞서 로 정의로운 대전환을 준비하겠습니다.

4차산업혁명의 격변기를 맞아
사람 중심 을 만들겠습니다.

로 국민의 삶을 더 촘촘하고 더 두텁게 돌보겠습니다.

서열화, 계급화, 차별화, 경쟁을 조장하는 현행 교육 시스템을 끝내고 사람 중심의
을 해내겠습니다.

존경하는 당원 동지 여러분!

민주당의 존재이유는 개혁입니다.
개혁은 민주당의 존재이유입니다.

그래서 이번 경선은
‘개혁 대 개혁’의 경쟁으로
개혁의 외연을 넓히고 개혁의
의지를 충만하게 채우는 장이
되어야 합니다.

추미애의 깃발,
사회대개혁이 최종적으로 향하는
곳은 진정한 국민통합입니다.

국가적 대전환 시기,
'과감하고 신속한 사회대개혁'으로
국민통합의 대장정을 시작하겠습니다.

원칙과 강단 있는 추미애,
추진력 하나는 똑 부러지는
추미애에게 힘을 모아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추미애 후보, 광주전남 합동연설회(21.9.25)-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4246859215431254&id=100003216514721
IP : 211.214.xxx.37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9.25 8:48 PM (221.148.xxx.148)

    진짜 명연설입니다!!! 추미애 파이팅!!

  • 2.
    '21.9.25 8:52 PM (39.7.xxx.93)

    민주당은
    이죄명 내치지않고서는
    모든일에 당위성과 설득력을 잃었다
    그공범자중 하나가 애미추다
    이런 연설문은 다 헛소리다
    범죄자를 두둔하는
    이죄명을 감싸는
    민주당 지도부는 전부 사퇴해라
    민주당 해체위기다

  • 3. 추미애
    '21.9.25 8:52 PM (211.214.xxx.37)

    개혁할수있는분은 추미애입니다.
    지지율이 높아져 입지가 높아졌으면 합니다.

  • 4. ..
    '21.9.25 8:53 PM (211.36.xxx.135)

    이재명 대변인 하면서 토론내내 악다구니 써대며 볼성 사나워서 원

  • 5. 추미애
    '21.9.25 8:54 PM (211.214.xxx.37)

    조중동 헛소리가 82에 난무합니다.
    이들의 농간이 발붙힐수 없는 82이기를 바랍니다.

  • 6. ㅡㅡㅡㅡ
    '21.9.25 8:55 PM (61.98.xxx.233)

    이재명 보조배터리하더니
    입만 열면 거짓말.
    어디서 민주주의를 들먹여요?

  • 7. ..
    '21.9.25 8:55 PM (49.170.xxx.117)

    연설하는 거 잠깐 봤는데 한풀이 하는 줄

  • 8. .....
    '21.9.25 8:56 PM (66.220.xxx.251)

    추미애는
    역사의식도 높고 철학도 있고
    공부도 게을리 하지 않고
    사건을 접했을 때 직접 사건요지를 직접 다 읽는다는데
    아무것도 모르면서 전문가 쓴다는 사람하고느
    차원이 다른데 꼭 이런 사람이 대통령이 되어야 합니다

  • 9. 옳습니다
    '21.9.25 8:58 PM (222.110.xxx.215)

    개구리 합창..ㅎㅎㅎ
    추후보님
    여기도 개구리들이
    화천대유 화천대유~
    특검가자.특검가자~
    개구리 합창중이예요.

  • 10. 추미애후보
    '21.9.25 8:59 PM (1.238.xxx.160)

    지지합니다!

  • 11. ..
    '21.9.25 9:06 PM (160.202.xxx.110)

    임기 내 모든 선거를 승리로 이끌고 임기를 마친 당대표. 조국 장관 가족 보면서도 총대 매고 그 자리고 가준 법무부 장관. 저는 추후보님 잊지 않아요.

  • 12. pinos
    '21.9.25 9:12 PM (181.231.xxx.93)

    추미애 지지해요

  • 13. 다좋은데
    '21.9.25 9:18 PM (1.176.xxx.29)

    왜 이재명은 감싸고 돌까요?? 검찰개혁 제일 반대편에 있는 이재명을 왜!!!!

  • 14. 정말
    '21.9.25 9:46 PM (211.36.xxx.36)

    명연설이네요~지지합니다.
    경선 2위까지 갔으면 좋겠어요

  • 15. 풉. 너나!
    '21.9.25 10:27 PM (118.235.xxx.160)

    저딴 소리는 나도 한다.
    이 철 없는 아줌마야.

    니 아들 문제부터..
    웃긴 아줌마.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6240 靑 “지역 따라 집값 하락…文정부, 5년간 주택 공급 최선 다했.. 13 .... 10:16:26 737
1386239 무법지대 민주당 - 백혜련 말하는 거 보세요 30 무법민주당 10:15:17 900
1386238 절운동 시작했어요 17 ㅇㅇ 10:13:22 1,496
1386237 고양이가 폐암이래요 26 ㅠㅠ 10:10:41 2,620
1386236 맑고 귀엽고 고운 우리 엄마 14 77 10:08:48 2,499
1386235 10시 검찰개혁 연속 세미나 ㅡ 최강욱 , 처럼회 11 같이봅시다 .. 10:08:07 308
1386234 머리가 살을 찔러요 5 ㅗㅜ 10:06:55 822
1386233 홍준표 '언론 자유 순위 부끄럽다!' 37 뭥미 10:04:41 619
1386232 유미 호건의 주지사 남편요 14 ........ 10:04:35 1,792
1386231 미세먼지,중국 증오스러워요 22 분노 10:03:14 1,395
1386230 백신 안맞는 사람들... 57 .... 10:01:51 3,346
1386229 와. 지금 돌직구쇼 보는데 문파는 이재명 못찍겠는데요? 50 난 국힘 10:00:05 1,436
1386228 뇌경색인 사람 뭘 조심해야 하나요? 6 시어머니 09:57:54 912
1386227 배우 김선호가 난데없이 '미역국 요리사'로 등극했다. 38 .. 09:55:14 3,411
1386226 이재명대선후보 부부가 같이나온 동영상 46 이재명 09:54:52 859
1386225 정권바뀌면 집값 폭락할까요? 41 ㅇㅇㅇ 09:54:24 1,808
1386224 저축은행 어디 이용하세요?(구리.남양주) 6 .. 09:50:43 405
1386223 "1억 줄게 아이낳아줘"대리모가 부른 비극 30 비극 09:49:22 4,926
1386222 지방간에 대한 조언 부탁드립니다 7 지방간 09:48:33 660
1386221 윤이 광주가서 계란맞을려고 준비중이였나요? 10 .... 09:47:30 857
1386220 메이크업을 잘하려면 어디 문화센터 다니는게 나을까요 아니면 명품.. 6 ... 09:47:06 448
1386219 팩트체크 수혈로 HIV, B형·C형 간염 걸린 사례 0건 5 123456.. 09:47:04 345
1386218 전원일기의 일용엄니 이름 3 첨알았어요 09:45:42 1,292
1386217 또 사람정리 15 Today 09:37:41 2,111
1386216 갖고 있던 주식이... 6 주식 09:36:54 2,1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