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7세 아이 퇴행

이상하죠 조회수 : 1,981
작성일 : 2021-06-19 01:56:43
30개월 이전이 더 똑똑했어요..
이때즘에 한글 다 읽었고
1부터 100 다 읽고 알파벳 다 읽고했어요..
7세인 지금 책 잘 읽고 영어 단어까지 읽고 하는데요..
숫자 100 세는걸 하긴 하는데 29 다음 30 ,39 다음 40,49다음 50,60,70,80,90되는 저 단계를 헷갈려하고
더하기 개념도 헷갈려하네요...
글씨 쓰는거 너무 싫어하고요...
4살부터 부부 별거하고 한 1년간 티비 핸드폰에 많이 노출되고
제가 일하느냐 잘 못돌봤어요..
애가 자기 생각 표현도 서술적으로 못하고 대화도 잘 안돼요..
자기 생각에 빠져있고 혼잣말 잘하고요..
놀이치료 받을때 경미한 아스퍼거 아닐까싶다 소리도 듣고요..
프뢰벨 방문 선생님은 괜찮다 하시고 유치원. 미술학원 선생님은 또래에 비하여 어리다 ...이런 평을 들어요..
기다리면 괜찮을까요?
IP : 49.171.xxx.56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ㅇ
    '21.6.19 2:05 AM (1.127.xxx.193)

    일해도 쉬실 땐 많이 놀아주세요. 티비 당장 갖다 치우셔도 되고요.핸드폰도 망가졌다 해서 치우세요.
    전 애들 아이패드는 주는 데 인터넷 연결 안되게 해놓고 학습앱만 가득해서 애들 맨날 학습퀴즈 하는 데 이게 게임인줄 알고 잘해요. 글씨는 차차 하게 넘 강요 마시고요. 저도 똑같이 아이 4살때 퇴행 겪었어요. 눈 마주치고 사랑한다 애정표현 많이 해주세요

  • 2. 대학병원 가셔서
    '21.6.19 5:42 AM (221.142.xxx.120)

    검사해보세요.
    아스퍼거 기질인지 ADHD이 있는 아이 인지
    검사해보세요.
    정확한진단과 그 결과에 맞는 적절한 치료가
    우선인것 같아요.

  • 3. 흠.
    '21.6.19 7:21 AM (114.30.xxx.227)

    그런아이들 많이 봤어요.. 어릴때 문자,활자에 뛰어나다가 유치원때쯤 긴가민가하고 학교가서 뒤늦게 병원가고 진단받아 치료실가죠.. 아스퍼거란 말은 더이상 안쓴지 좀 되었고 사회성의사소통장애나 adhd, 비언어성학습장애 진단 많이 받고 대부분 언어치료, 인지치료, 놀이치료,사회성그룹치료 권할거에요. 다 할수없으면 한두개라도 시작하시고 진단받으면 나라에서 치료비 지원되니 아이 걱정되면 검사하셔요.. 관련카페 검색해서 정보얻으심 되고 치료 꾸준히 받으면 많이 좋아집니다.

  • 4. ㆍㆍ
    '21.6.19 8:36 AM (49.164.xxx.30)

    당장 병원 예약하세요.
    전형적인 아스퍼거 특징입니다. 부모들은 천잰줄 알죠..제 지인 아이가 30개월이전 한글 영어알파벳 다 뗐고..숫자도 혼자 터득..지금9살인데..심각해요
    이해하는 학습은 갈수록 격차벌어지고, 사회성 떨어지고..수업시간 혼잣말..해서 수업방해..아이들이
    싫어한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54168 남자들에게 어떤 여자의 몸매가 더 매력적일까요 .. 09:28:28 26
1354167 왜 백신 대상자 왜 외국인근로자 유학생이 자국민보다 우선이죠? 1 09:28:25 24
1354166 포기를 안하는 성격... 포기 09:22:41 137
1354165 명동성당은 화ㅡ금 11시ㅡ4시 오프라인 오픈이네요 1 와아 09:22:18 109
1354164 이미숙 전남편도 70넘어 애 낳았죠? 2 Lag 09:22:06 536
1354163 현자 즉 성인들이 하는 남녀간 사랑은요? 오쇼 09:21:55 109
1354162 잠이 깨인했는데 알라 09:20:44 70
1354161 이낙연 아파트 갭투자 ㅋ 13 ㅇㅇ 09:19:03 534
1354160 외국 배우중에도 70대 자식,본 사람 있나요? 2 ... 09:16:58 248
1354159 어머 매미소리 ㅜㅜ 6 귀따거 09:02:44 735
1354158 저 아래 요즘 입시 어렵다는 거 보고... 21 08:59:26 1,114
1354157 미국, 코로나 백신 접종 2차 완료자 중 돌파감염 사례는 1%.. 5 돌파감염 1.. 08:57:39 800
1354156 순천, 보성 쪽 다볼만한 곳 알려주세요~~~~ 3 ........ 08:54:02 258
1354155 냉동실용기 후기 1 ㅇㅇ 08:52:24 750
1354154 찐득한 여름에도 차려입는 부지런한 분들 정신력? 2 .. 08:50:28 722
1354153 오늘은 덥네요 인천 08:49:35 295
1354152 발렌티노 락스터드플랫 어떤가요 5 지름신 08:49:20 401
1354151 콜린성두드러기 대학병원 추천해주세요ㅠㅠ 고통받는 고.. 08:47:58 227
1354150 증여와 매매 어떤게 이익일까요 부모자식간 08:47:21 221
1354149 탈모이신분들 커피 타서 샴푸해보세요 7 ㄴㅅ 08:47:09 1,129
1354148 인구감소ㅡ남량특집보다 무서운 10 dfhg 08:40:55 859
1354147 이낙연 "김정은 백성위하는 지도자" 27 ㅇㅇ 08:37:50 704
1354146 자식에 한푼 안주고 1조4천억 내연녀에 남긴 남자 14 ㅇㅇ 08:34:47 2,836
1354145 남자높이뛰기 진짜 재밌었어요 9 ㅋㅋ 08:34:36 936
1354144 1주택자 양도세, 경우의 수만 189개…"장난하나&qu.. 10 미쳐돌아가네.. 08:33:48 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