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학교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나왔어요

코로나 조회수 : 2,637
작성일 : 2021-05-05 15:13:34
오늘부터 일주일까지 단기방학이거든요
고등생인데 어제 저녁에 문자로 학교서 확진자 발생
학생들 휴일에 집에서 대기하라고 왔어요
맘카페가보니 고등주변 초중학교도 같이 있는데 거기서도 2명이나 나왔답니다
지난주 중간고사라 고등학생들이 전부 등원을 했고 오전오후 나눠시험을 봤어요
중등도 그랬다고 합니다 초등생은 1.2학년 매일 등교했는데 2학년에서 나왔구요
바로 앞이 학원가라서 주변학교 학생들에게 영향 있을수 있다며
타학교도 일단 최대한 집에 있으라고 문자를 보냈나봐요
지금 동선조사중이고 같은반 학생들은 검사받고 있고요

저희는 같은학년 같은반이 아니라 검사받으라는 문자는 안받았어요
혹시 학원 동선이 겹쳤거나 친구 동생이거나 가족일수도 있어
일단 집콕중입니다
이런데 하필 내일 정수기 점검날이라 예약이 되어 있어요
지난달에도 확진자가 많아서 미뤘고 그전달에도 미뤄서
두달이나 뒤로 몇번씩 미뤄둔 상태거든요
그래서 내일은 꼭 받아야 하는데 하필 또 상황이 이리됐어요
아이들도 내일 집에 있는데 각자방에 들어가 있고 저도 방에 있고
정수기 점검 15분정도 걸리니 후닥 하고 가시면 될것 같은데요
혹시라도 우리가족중 접촉자로 검사대상자가 된다면
우리집에 방문한것만으로도 밀촉접촉자가 되서 정수기점검 하는분도 검사대상자가 될까요?
문열어주고 정수기 점검 할때는 방에 있다 가실때 잠깐 나오는정도
그정도도 접촉자로 분류되는건지 모르겠어요
각 가정방문을 하는분이라 혹시라도 검사받게 되면 다른집들도 영향 있을것 같긴한데 또 다시 취소하기에는 너무 뒤로 미루게 되서요
IP : 112.154.xxx.39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5.5 3:16 PM (211.227.xxx.118)

    사정 이야기 하시고 뒤로 미루세요
    코디분이 오히려 감사할 일입니다

  • 2. ....
    '21.5.5 3:18 PM (221.157.xxx.127)

    정수기점검 미루세요 그싼것도 아닌데

  • 3. 정수기 회사에서
    '21.5.5 3:21 PM (116.126.xxx.128)

    그럴경우 미뤄주던데요?
    코디분이 코로나로 사정있으면 연락 달라는 문자 받은적 있어요.

  • 4. 당분간
    '21.5.5 3:27 PM (119.201.xxx.231)

    생수 배달시키세요
    만에 하나라도 밀접접촉자 돼서 검사받고하심 정수기 점검하시는 분
    날벼락이잖아요
    그 분 다른 곳도 많이 다니실텐데

  • 5. 괜찮아요.
    '21.5.5 3:29 PM (188.149.xxx.254)

    그 분 오시기 5 분 전부터 집에있는 모든 창문 베란다문 활짝 열어두고 환기 시키면서
    마스크끼고 있음 됩니다.
    님도 손에 알콜소독하고 그 분도 알콜소독하고요.
    서로 가까이 있지말고 좀 떨어져서 동선을 지키고요.
    애들은 애들 방에 콱 박아두고요.

  • 6. 괜찮아요.
    '21.5.5 3:33 PM (188.149.xxx.254)

    이제는 코로나가 지구 인간 절멸 될 때까지 같이 붙어있을 겁니다.
    코로나 생홀화가 되어야지요.

    애들 방에 들여보내고 모든 집안의 손잡이들 그 분의 동선 안의 것들 알콜솜으로 북북 닦아내고
    창문 베란다문들 다 열어 환기하고있고,
    마스크에, 동선 지키기.

  • 7. 저도
    '21.5.5 3:49 PM (211.58.xxx.158)

    그렇게 3개월 미루다가 필터 교체 더 이상 미룰수 없어서 현관문만 열어주고
    쇼파에 앉아있고 코디분 필터교체후 가시면서 현관문 혼자 열고 닫고
    저는 멀리서 인사하고 끝
    서로 마스크 쓰고 있어서 그렇게 하고 끝냈어요

  • 8. 필터
    '21.5.5 3:54 PM (112.154.xxx.39)

    3개월 미뤄서 또 미루기가 그래서요
    현재 접촉자들과 같은반은 연락 다 갔다고 해서 ..고민중입니다

  • 9. 아니오
    '21.5.5 4:00 PM (124.54.xxx.37)

    미루세요 정수기 더러워졌을까 걱정되면 생수사다드시고
    점검하시는분께 죄송해서 그러는거면 지금 말안한채 안미루는게 더 죄송한 일이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4924 남궁인님의 책을 보다가 응급실 13:26:48 5
1324923 정민이 새 카톡 내용ㅡ크게 확대된 거 보세요 cbs인터뷰.. 13:25:50 148
1324922 3.3%알바 종합소득세 안내문안오면 안해도되나요? 소득세 13:24:43 38
1324921 몇번 안 입은 옷도 드라이하세요? 2 쿄교 13:23:03 94
1324920 간단한 요리 재료 뭐 있을까요? 1 111 13:21:08 55
1324919 병원에서 근무하면 마취약 구할수 있나요? 4 ..... 13:19:50 199
1324918 안양근방 동물성크림 케이크파는곳도 알려주세요 땅지 13:19:12 26
1324917 집 앞에서 아파트 건축을 하는데요. 먼지가 너무 심하게 아파트 13:18:35 82
1324916 좋은 냄새 나게 할 수 없을까요?(안전한 디퓨저 추천부탁드려요... 냄새 13:16:41 96
1324915 만30세 이하면 주택청약 자격없나요? 2 주택청약 13:12:56 180
1324914 민주당 국회의원 연락처 좀 띄워주실분~~ 6 .. 13:11:04 86
1324913 경리 취직하려면 전산회계 따야 하나요? 3 궁금 13:08:35 366
1324912 신발과 공범들 5 .. 13:07:25 582
1324911 빌딩을 파네요 7 타이밍 13:07:02 798
1324910 '방배동 집서 위조'라더니…핵심증거 PC위치 동양대 정황나와 6 무죄 13:07:01 487
1324909 친구가 거의 16년동안 7 e12 13:04:18 1,444
1324908 참그린 대신할 주방세제 추천해주세요 7 ㅕㅐ 13:02:54 362
1324907 연말정산 관련이요 .. 13:00:56 67
1324906 정인이 양모 옥중편지보세요(feat.영어교육시켜라) 10 .. 12:59:10 693
1324905 Sk케미칼 주가는 왜 그런가요? 1 때인뜨 12:58:00 408
1324904 대형마트 진상 목격담 ~ 17 네임 12:51:40 1,753
1324903 최근 장항준 감독이 갑자기 방송에 많이 나오는 이유.jpg 18 열일 12:50:43 2,203
1324902 시어머니 성격 다 이래요? 19 .. 12:50:22 1,044
1324901 압축 보관한 옷을 나중에 꺼내면 1 밀ㄹㄹㄹㄹ 12:48:44 354
1324900 이 아파트에 3년 더 살고 이사갈건데요 7 ... 12:48:24 6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