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퇴근길 지하철 향수냄새ㅡㅡ

... 조회수 : 2,452
작성일 : 2021-04-23 19:25:02
마스크를 썼는데도 뚫고 들어오는 강한 향수냄새요ㅠ
좋은 향도 아니고 얕디 얕은 저렴한 향수냄새
아침에 뿌렸으면 지금쯤 많이 희석됐을텐데
이리 냄새가 심한건
퇴근길에 머리 아프네요ㅠ
IP : 27.173.xxx.53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4.23 7:27 PM (27.173.xxx.53)

    긴 머리에 뿌렸는지 잠깐만 움직여도 진동하는 냄새
    본인은 모르겠죠?? 괴롭네요

  • 2. ㅇㅇ
    '21.4.23 7:32 PM (211.193.xxx.69)

    지하철에서 향수 뿌리는 여자 있어요
    퇴근길에 앉아서 가는데 갑자기 기침이 나오더라구요
    몇 번 기침하다가 보니 주위에서 향수냄새가 진동을 하더군요
    어떤 여자가 향수를 뿌린거임
    자리를 다른 곳으로 옮기니 기침도 멈추고 향수냄새가 나지 않더군요

  • 3. 불금
    '21.4.23 7:32 PM (1.233.xxx.86)

    불금이라 저녁 약속이 있어서 다시 뿌렸나봅니다.
    글만 읽고도 머리 아파요.

  • 4.
    '21.4.23 7:34 PM (116.127.xxx.173)

    엘리베이터 에 어떤 인사잘하는 20대 주민분
    만 타면
    그 향수 ㅜㅜ
    정말 심한;;;
    향수로 그분의 기억은 확실하게 인식ㅜ

  • 5. ...
    '21.4.23 7:37 PM (27.173.xxx.53)

    방금 내렸어요
    공기정화 되네요
    사람은 많아졌는데 훨씬 쾌적해요.
    좁은공간에서의 향수는 민폐죠
    저도 향수 좋아하고 좋은 향수는 눈길이 가는데
    저렴하고 가볍디 가벼운 향은 민폐에요
    불금에 다시 뿌렸나봐요
    암튼 지금은 살것 같아요~

  • 6. ...
    '21.4.23 8:14 PM (1.237.xxx.189)

    흐미 남자 만나네보넹~

  • 7. ...
    '21.4.23 8:31 PM (14.63.xxx.139)

    퇴근할때 칙칙 하시는 분들 잇어요
    제 옆자리분은 시차출근제로 저보다 한시간 먼저 퇴근하시는데 늘 퇴근하며 향수 칙
    개인적으론 남자분인데 은은한 향이라 관리 잘한다 생각했어요.
    그 시간쯤 자리 비웠다가 와도 잔향 킁킁하면서 아 나도 곧 퇴근하는구나 ㅎㅎ 퇴근향이라고 농담하곤 했어요

  • 8. 꼭 인생에
    '21.4.23 8:56 PM (221.149.xxx.179)

    한 두번은 향수 어설프게 쓰고 다닐 때
    그럴 때 아닌가 싶어요.
    몸상태 안 좋을 때는 향수아닌 지하철 안 옆에
    앉아 핸드크림 바른 냄세 만으로도 아주 힘들더군요.
    치료받는 분들은 참 힘들겠다 느낀적 있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4974 사연있는 깊은 가족사입니다 펑예 양해부.. 16:15:37 289
1324973 일반고 학교 알리미 성취도 보는 법 2 고등 16:14:17 56
1324972 이런 사람 멀리 하는게 낫겠죠 6 ㅡㅡ 16:09:50 322
1324971 주식매매 자동 프로그램 괜찮나요. 2 .. 16:09:37 178
1324970 열무잎 연한가요 요즘 16:05:53 62
1324969 으악 주식 매도 눌러야는데 매수눌렀어요 3 ㅜㅜ 16:05:27 581
1324968 다크 인사이트 (아내의 정원)보신분 그릇 16:05:25 128
1324967 시댁 왜 그럴까요.... 2 16:03:26 364
1324966 조국페북보니 쟤네들 왜저러는지 알겠어요 3 ㄱㄴ 16:03:23 437
1324965 가만 있으니 가마니가 되버렸어요 ㄷㄷ 15:58:47 433
1324964 mri 수면마취하고 받아보신분 계신가요? 5 ,,, 15:53:29 314
1324963 복비랑 이사짐 비용요 궁금 15:52:33 113
1324962 당근마켓 원래 깍아달라고.. 16 15:50:31 862
1324961 한강 친구가 전화 안한 이유 15 ㅇㅇ 15:49:51 2,023
1324960 통장정리하다 보니 직원 이모부상까지 챙기네요 6 .. 15:48:52 831
1324959 한평생 조용하고 집에 있는거 좋아하던 어른들은 나이들면 성격 어.. 9 .. 15:46:23 988
1324958 사이트를 오픈했는데 주문이 없어요. 22 .. 15:45:39 1,169
1324957 군대 간 아이에게 편지 보내기? 6 ㅇㅇ 15:42:58 268
1324956 화이자도 맞기 싫어하는 부모님 계세요? 4 aa 15:40:34 516
1324955 어제 신세계 백화점 갔는데 지나가던 여성분들이 가방 어디꺼냐고 3 써니베니 15:38:29 1,830
1324954 주름에 좋은 필오프팩 추천해주세요. 베베 15:35:43 104
1324953 중소기업 월차는 사장 마음인가요? 3 월차 15:34:35 305
1324952 "조국 거짓말로 정신적 고통 " ᆢ서민교수외 .. 17 15:33:40 895
1324951 한소희랑 장기용 사겨라 10 ... 15:32:42 1,606
1324950 제습기겸 공기청정기 있나요? 작은평수로 1 혹시 15:32:02 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