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며칠전 강남 유명아파트 경비원

레몬티 조회수 : 3,276
작성일 : 2021-04-22 07:46:32
울나라 젤비싼 강남 유명아파트 경비하시는 분이 마지막으로 그만두시면서 취재에 응한듯한데요.
오래된 아파트라 지하주차장이 없어서 심각한 주차난때문에 발렛까지 하시고 경비원을 종부리듯 하는 입주민부터 휴게시간보장안되는 24시간 교대근무하면서 잠을 2~3시간밖에 못주무시는 경비원 이야기가 kbs에서 방송되었는데 있는 사람들이 더하더군요......
요즘 같은 세상에 계급사회인것처럼 그렇게 경비원 하대하는 입주민들보니 세상은 언제 바뀌나 한숨 나오더군요.....
경비업무는 힘든 직종이 아니라 임금도 휴게시간보장도 업무의 범위도 정해져 있지 않아서 온갖 잡일을 다 해야하는데도 법적인 보호를 못받는 직군이더군요.
국회의원님들 이런분들 위해 법 좀 고쳐주세요~
IP : 1.238.xxx.56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ㅇㅇ
    '21.4.22 8:04 AM (222.238.xxx.18)

    있는 사람이 더 해요
    그리고 고마운줄 모릅니다

  • 2. ...
    '21.4.22 8:19 AM (121.187.xxx.203)

    여기는 지방인데 지인이 아파트 관리실에
    근무하시는 분이 계새요. 지인 말이
    여러군데 다녀본 경험으로
    평수가 넓고 부자들의 아파트는
    일반 아파트와 다르다더군요.
    관리기사들이
    집에 뭘 고쳐주러가면 대체로 일단
    예의가 바르고 인정을 베풀고 따지지 않는다더군요.
    그리고
    경비실에는 더 마음 써줘서
    항상 먹을게 푸짐하대요.
    배가 출출허면 경비실에 가면 얻어 먹을 때가 많다고...
    지나가는 아이 청년들도 경비아저씨에게
    인사도 잘하지만
    주민들이 음식을 많이나눠 준대요.
    쌀독에서 인심난더니 역시 그렇구나
    싶었고 배운 사람들은 뭔가 자식 교육도
    다른건가 생각했었어요.
    에휴~
    강남 아파트는 졸부들인가 보네요.
    인성은 갖춰지지 않았는데 갑자기 돈이 생겨
    비겁하고 교만하게 약한자들에게
    어깨에 힘넣고 뻐기는 꼴이네요.

  • 3. 윗님
    '21.4.22 8:29 AM (125.131.xxx.45)

    그 아파트는 졸부들이 사는게 아니고
    40대쯤 현대 들어가 사시는분 들이 지금 70대 이상의 나이가 된분들이 주로 살아요.
    아파트값이 오르든지 내리든지 편리성 으로 습관화 된분들 이죠.
    현대백화점 식품부가 동네 마트예요.
    7,80대 할머니들 대단 합니다.
    늙었지만 젊을때 받았던 특권의식이 있어서
    그대로 적용하며 살아서 그런 폐단이 있는거랍니다.
    언제 한번 못살았던 적이 없었던분들 졸부가 아니어서
    더 그렇게 사는거예요.

  • 4.
    '21.4.22 8:38 AM (223.39.xxx.73)

    저희 예전 친하게 지내던 경비원 아저씨가 압구정 현대 경비원으로 가신다고 그만 두셨어요. 두가지 이야기를 하셨어요. 월급이 더 많다. 주민들 진상 많을까 걱정이다.
    월급을 더 주니 거기 근무하시는거겠죠. 그 분들 선택이잖아요.
    그리고 가난한 곳은 아파트주인들은 갑질 결코 덜하지도 않아요.
    저건 부자아파트부터 모범을 보이라는 취지의 인터뷰겠지요

  • 5. ㅇㅇ
    '21.4.22 8:41 AM (106.102.xxx.21)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곳에서 계속 근무하시는 분들은요
    본봉 자체도 다른 아파트보다 높은 데다가요
    명절 때도 주민들이 떡값 봉투는 항상 다들 준다고 하네요

  • 6. ㅁㅁㅁㅁ
    '21.4.22 8:46 AM (119.70.xxx.198)

    있는 사람이 더한게 아니고
    있거나 없거나 이상한 사람들은 항상 있어요..

  • 7. 고용
    '21.4.22 9:51 AM (211.218.xxx.241)

    직접고용이아니라
    하청준거 아닌가요
    직고용제가 아니니 하청업체는 점수낮게
    받거나 민원들어오면
    재계약못할거같아 경비원에대한
    근무기준을 더 철저히하지않을까요

  • 8. 음.
    '21.4.22 12:15 PM (182.211.xxx.17)

    매번은 아니지만 종종 수고비 드리면서 부탁드리고 그래요.감사하니까 개인적으로 수고비 드리는게 한두사람은 아니겠죠.
    사정 자세하게는 잘 모르면서 이런 글 올리나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3492 굽은 등 어깨 자세교정 앞에 후크달린 브라 1 ㅇㅇㅇ 15:52:55 56
1323491 회사에서 열받아서 미칠 것 같아요 2 진짜 15:50:31 249
1323490 경찰 수색및 수사 기사 쏟아지네요. 4 .. 15:48:53 477
1323489 실내자전거 운동 괜찮네요 .... 15:47:46 97
1323488 은퇴하신 아버지 삼성전자 주식 살까요? 2 무플절망 15:47:25 181
1323487 생각보다 비싼 걸 사달라하는 지인ㅠㅠ 24 ... 15:45:42 1,166
1323486 동네 중딩들 대학 졸업반 되니.. 10 .. 15:44:48 269
1323485 회사에서 모욕하는 사람들을 만나면 힘내 15:42:48 110
1323484 당원가입 알수 있을까.. 15:41:54 49
1323483 요즘 생선 뭐가 좋을까요 2 ㅡㅡ 15:38:50 118
1323482 손재주 꽝 눈썰미꽝 ㅠ 4 15:38:24 208
1323481 포브스, 한국을 '세계 경제의 풍향계'로 지목! - 펌 3 포브스칼럼 15:38:04 256
1323480 옷에 커피자국 없앨려면 3 땅지맘 15:35:12 280
1323479 주식수수료 주린이 15:33:40 117
1323478 이 정도 체격이면 많이 외소한거에요? 6 wwwwww.. 15:31:52 554
1323477 해물파전 다 섞고 하는거랑 따로 올리는 거랑 5 dd 15:31:39 370
1323476 국민주택채권 잘 아시는 분~ .. 15:30:50 45
1323475 진로를 어떻게 4 컴 좋아하는.. 15:24:48 246
1323474 신발친구쪽 뎃글들 5 ........ 15:23:29 1,237
1323473 이 전에 제 사업장에서 사업하던 사람의 채권추심 우편을 멈출 수.. 3 .... 15:23:07 272
1323472 국과수 믿을 수 없네요 32 ㅇㅇㅇ 15:19:15 2,536
1323471 한* * 조선간장 맛이 신가요? 7 간장 15:18:16 334
1323470 카카오 주식 얼마에 살까요? 1 카카오 15:18:10 779
1323469 맘고생을 하면 머리칼도 푸석해지나 봐요 .... 15:17:31 209
1323468 윗집 피아노 진도 정말 안나가네요. 17 괴롭다 15:15:29 1,3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