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우울할때 음악을 자주 들어요

우울 조회수 : 1,343
작성일 : 2021-04-09 06:12:33
그런데
옴악듣다보면
예민해지고

더 우울한경우가
대부분이더라구요.

특히
발라드는 이별이야기
못이룬 사랑이야기도
많고


멜로디도

슬프고
가사도
슬프고


울고싶은데

뺨때려주는기분이랄까?



IP : 121.160.xxx.248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원글
    '21.4.9 6:13 AM (121.160.xxx.248)

    이런경우 음악 듣기
    중단하는게
    우울극복에 더 좋은 걸까요?

  • 2. ...
    '21.4.9 6:22 AM (122.35.xxx.158)

    가사없는 클래식을 들어보세요.

  • 3.
    '21.4.9 6:52 AM (180.69.xxx.140)

    그럴땐
    클래식이나
    신나는음악도 좋아요.

  • 4. 새벽
    '21.4.9 7:00 AM (223.62.xxx.189)

    그래서 영어 모르는 저는 팝을 듣습니다.

  • 5. 원글
    '21.4.9 7:17 AM (121.160.xxx.248)

    답글주신분들 감사합니다.
    팝송이나 ㅡ가사안들리는ㅡ
    클래식 으로
    바꾸어서 한번
    들어볼께요.

  • 6. 클래식
    '21.4.9 7:59 AM (124.54.xxx.73)

    클래식
    경쾌한 피아노나

    아이돌 댄스음악들어보세요

  • 7. ...
    '21.4.9 9:37 AM (14.32.xxx.135)

    저도 우울증이 좀 오래 됐는데요.
    어제 어떤분이 우울증에 걷는것이 그다지
    도움이 안되는것같다는 글과 댓글 보고
    아! 나만 그런게아니어서 다행이다라고 생각했어요.
    저도 우울감이 심할때 주로 음악을듣는데요...
    위의 댓글써주신 분들과 같은 방법으로 듣고있습니다.
    몇년에걸쳐 저나름대로 깨우친 방법인데요.
    처음엔 좋아하는 가요나 팝송등을 듣다보니 우리나라노래는 가사가 머리에 남아서 머리가 복잡했구요.
    팝송은 그래도 가사가 귀에 안들어오니 조금더 편했어요.
    그런데 팝송도 듣다보니 가수의 목소리가 신경쓰이고 머리속도 시끄럽더군요.
    그후엔가사도 없고 목소리도 없는 클래식을
    듣는게 가장 마음이 편하더라구요.
    오케스트라연주회는 잠깐씩 듣기에는 부담되서
    요즘은 한가지 악기로 연주하는 음악을 주로 듣습니다.
    바이올린 이나 첼로 피아노등등요...
    요즘거의 매일 듣는 음악은 이작펄만의 바이얼린연주
    인데요.
    양다리 장애가 있음에도 그토록 정교한 연주를 듣다보면
    정말 경이로울따름이고 존경스럽더라구요.
    또한 얼마나 노력을해서 저런 소리가 나올까 생각하며
    나도 뭐든 노력하고 열심히 살아야지하는 다짐도합니다.
    한번 들어보세요~~~

  • 8. 원글
    '21.4.9 10:00 AM (39.7.xxx.81)

    점세개님 감사합니다.

  • 9. ...
    '21.4.9 11:16 AM (14.32.xxx.135)

    별말씀을요~
    힘들때 조금이라도 위로가 되었음 좋겠습니다.
    펄만과 쥬크만의 바이올린듀엣
    헨델-할보르센:파사칼리아
    바흐-예수.인간 소망의기쁨 피아노독주
    (저는 교회 안다닙니다만 바흐시대엔 거의종교음악이죠)
    이렇게 두곡 추천 드리고싶어요.
    눈물나게 가슴저리고
    나를 위로해주고
    내마음을 치유해준
    아름다운 음악라고 생각합니다...
    우리 모두 힘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8965 "AZ 환불해주세요" 백신 부지런히 모은 이스.. 2 ㅋㅋ 09:26:04 147
1318964 누적 백신 접종 177만명…사망사례 2건, 모두 화이자 5 ..... 09:23:42 121
1318963 친구네 아들들 2 비법 09:21:54 216
1318962 이거 나이 들어서 그런건가요? 4 ... 09:20:36 197
1318961 노매드랜드 봤어요 2 09:19:57 102
1318960 운동하면 숙면을 못하나요??? 8 아자아자 09:15:48 174
1318959 발망치 슬리퍼 사다드리면? 2 저기 09:15:15 121
1318958 버버리가방은 명품이라고하기 그런가요? 5 우유빛피부 09:14:26 336
1318957 콩나물볶음 질문요 2 나물 09:14:24 116
1318956 남편이 번아웃인것 같데요 5 09:12:11 500
1318955 근로소득세 면제 40%는 심하지않나요? 4 ㅇㅇ 09:12:10 260
1318954 선생님이 화를 너무 낸다고 하네요 3 아이가 09:11:26 367
1318953 질병청, 코로나19 백신 맞고 사망해도 줄 돈 없다 12 ㅇㅇ 09:10:11 339
1318952 12사단 을지부대 나온 아들 두신 분 계신가요? 1 김태선 09:07:31 140
1318951 결혼식 흰머리 염색 여튼 08:55:49 276
1318950 행복전도사 최윤희씨랑 동반 자살한 남편분요 15 ... 08:50:52 2,718
1318949 14k.. 현금으로 보상받을지 교환이 나은지 모르겠어요. 1 .... 08:46:03 258
1318948 일자리를 어디서 구하죠? 2 도와주세요 08:45:52 454
1318947 체인 목걸이 어디서 살까요 2 .. 08:45:43 337
1318946 여름에 한약먹는거요 3 궁금이 08:41:13 182
1318945 남편폰에 제로페이 제가 사용가능한지요? 3 시장 08:36:50 338
1318944 평소궁금했던 링컨의공화당이 인종차별. 1 .... 08:35:38 146
1318943 AZ 백신 맞고 또 뇌출혈에 팔다리 마비 증상 37 ㅇㅇ 08:34:28 1,379
1318942 한국, 세계경제 10위로 다시 껑충.."방역 성공·강한.. 5 칭찬 08:34:20 295
1318941 상속세 내고 나서 얼마후에 추가징수 나오나요? 5 08:33:50 4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