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밥따로 하시는 분들~술 드시나요?

나이롱 조회수 : 1,186
작성일 : 2021-01-25 21:25:57
허헛
일주일 빡세게 하다 하루 술먹고 망해서 이틀 쉬고
막 뭐 땡기면 먹다가 담날 다시 시작하고
82에서 밥따로 글 다 읽고 시작한건 10월인데
제대로 못하고 있어서 이건 뭐 하지도 안하지도..
이런 상태예요ㅜㅜ
일단 저는 변비가 더 심해져서... 흑
발 뒤에 각질이 많이 부드러워졌다는거~
잠을 잘 잔다는거요
하지만 문제가 있어요
일주일에 하루 정도 맥주마시는게 소소한 즐거움인데
다음날 갈증나서 새벽에 일어나 물을 들이키게 돼요
저만 그런가요?ㅜㅜ
너무 많이 마신건가요?ㅋㅋ
다음날 오후 1시까지 공복에 물안마시려고 했는데
도저히 못참겠어서 냉장고에서 시원한 물을 마시고
그날 하루 어차피 망한거 막 먹고 그러는데...
이래서 제대로 효과를 못보나 싶은 생각도 드네요
IP : 58.123.xxx.135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25 9:28 PM (175.192.xxx.178)

    술은 안 마셔서 모르겠지만
    망했다 생각말고 다시 하면 돼요 ㅎ

  • 2. ㅇㅇ
    '21.1.25 9:30 PM (123.254.xxx.48)

    전 밥따로는 아니지만 다이어트 유지중? 인데 술 못끊어요 ㅠㅠ 일주일에 한캔 하던거 지금은 그나마 2주에 한캔 중간에 맥주 땡길때 와인 한잔 막걸리 한잔으로 대체....이게 과연 좋은건지 나쁜건지 알 순 없어요. 근데 전 맥주는 안주를 너무 대식가처럼 먹어서 안되겠더라구요

  • 3. 코코
    '21.1.25 9:31 PM (121.88.xxx.149)

    저도 발뒤꿈치 각질 많이 없어졌어요 (완전히 없어지진 않았는데 눈에띄게 확 줄었죠)
    남편이랑 반주 가끔 즐겼는데 밥따로 하면서 반주 없애고 대신 먹고싶을때 날잡아서 먹고 다음날 오후1시에 밥먹으려고 노력해요
    근데 그게 힘들긴 하죠 ㅠㅠ 그래서 주말에 술먹고 아침에 늦게 일어나면 1시까지 기다리기 좀 수월해요
    밥따로 저도 철저히는 못하지만 물을 많이 안마시게되니 이래도 되나...싶은 생각이 들때도 있어요 하루에 1리터 못마시는듯하거든요 그래도 좋은점이 더 많은것같아 당분간은 계속 해보려고요

  • 4. ^^
    '21.1.25 9:48 PM (211.39.xxx.185)

    저도 매일 저녁 맥주없인 못살았는데 술마시고 다음날 1시까지 기다리는게 힘들고 목이 너무 타는것 같은 느낌이 싫어서 저절로 금주중이에요.(그래봐야 금주 열흘을 못넘기지만 예전보단 많이 줄었네요)

  • 5. @@
    '21.1.25 10:05 PM (175.223.xxx.50)

    퇴근후 반주로 와인은 자주 마셨오요
    물은 벌컥은 아니고 두어시간후에 늦어도 좀 마십니다
    담달 최대한 늦게 첫끼 먹어요 , 너무 강박 가지지 않고 합니다

  • 6. 오마나
    '21.1.25 10:32 PM (59.14.xxx.173)

    저랑 비슷하시네요.
    저는 없던 변비가 다 생겨서 고생을...물킬러였는데,
    밥따로 하면서 확실히 적게 마셨더니..ㅠㅠ
    지금은 스트레스 안받고
    원래대로 머코 마십니다.

  • 7. ..
    '21.1.26 7:20 AM (123.214.xxx.120)

    와인 거의 저녁 반주로 한잔 하는 날이 많아요.
    그나마 밥따로 하느라 맥주에서 와인으로~ㅋ
    그래서 다음 날 1시는 못지키고 11시 첫끼로 시작하는 날이 많았어요.
    그리곤 저도 변비로 고생했어요.
    처음 며칠 매일 쾌변에 감탄했는데 그 후로 삼사일에 한번.
    힘들긴 하지만 보통 변비랑은 다르게 쾌변이긴했어요.
    그래서 술을 먹건 말건 무조건 아침 6시 과자 한쪽으로 시작했어요.
    아침 물을 꼭 2시간 아니고 1시간후일때도 있고
    커피 마시고 싶을 때 그냥 물 한모금 먹고 마셨어요.
    그 생활 지금 10일정도 됐는데 일주일 정도 매일 보고 있어요.
    다만 전보다 좀 무르게 나오는 느낌. 계속 이리저리 시험해 보려구요.
    밥따로 하면서 다 좋은데
    평소 다이어트하려고 절식하다 탄수화물 많이 먹어서인지 영 살이 안빠져 그게 고민이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01007 수원역 근처 아파트 추천 부탁드려요. 4 10:11:54 661
1301006 증여 관련하여 문의드립니다. 4 좋은아침 10:10:52 765
1301005 샌드위치에 청상추 로메인상추 양상추 중 어느거 넣는게 제일 9 맛나나요 10:09:41 1,300
1301004 시부모님 노후.. 16 ... 10:09:27 4,309
1301003 나경원 베스트가 서울시장 출마에서 떨어졌는데.. 28 소원 10:08:49 4,204
1301002 연말정산을 못하고 퇴사했어요 2 ;; 10:07:56 1,140
1301001 집만두과 옛날 시장만두 13 ryumin.. 10:04:53 1,648
1301000 부모님께 1억정도 빌릴때요.. 3 10:00:47 2,559
1300999 20만원 전후 블루투스스피커 산다면... 14 베베 10:00:11 983
1300998 클럽하우스에도 82방 있음 좋겠어요 21 핑~ 09:49:05 1,308
1300997 동네양아치들이 고딩들 데리고 지역화폐 두달만에 47억 깡, 6 지역화폐 09:42:25 1,920
1300996 냉동고기로 김치찜 어찌하나요? 10 ㅇㅇ 09:41:02 612
1300995 동네 다세대 시세 2 시세 09:40:54 721
1300994 대전에서 영유출신이 갈만한 어학원 어디있을까요? 2 슈슈 09:40:32 520
1300993 문대통령이 지시했턴 Lh수사 변창흠한테 맡겼네요. 55 ... 09:35:17 2,554
1300992 ㄴh 공사 토지알박기 글보고 ... 09:33:19 439
1300991 아스트라 제네커 후기 16 .. 09:30:16 3,958
1300990 나를 사랑하는 방법 뭐가 있을까요 20 일어나자 09:28:49 2,047
1300989 국민의힘 후보 오세훈, 박형준 확정 35 ... 09:28:02 2,629
1300988 낙하산 혈투 4 혈투 09:20:18 444
1300987 커피 테이크아웃 잔도 재활용 안되는줄은 몰랐어요. 8 09:20:17 1,801
1300986 옆으로자는데 팔자주름 어찌못할까요? 11 ㅇㅇ 09:08:55 1,646
1300985 담배때문에 엘리베이터에 글써서 붙이려고하는데요 도움부탁드려요 16 ㅠㅠ 08:58:50 1,243
1300984 "바보 나경원? 노무현 코스프레 불쾌" 26 뻔뻔 08:54:20 1,779
1300983 온가족 코로나 검사하고 확진인 아이 등교시킨 학부모.. 41 미치겠다 08:51:30 4,9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