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잃어버린너나 세상끝까지 같은 파란만장한 사랑은 드문거죠?

... 조회수 : 2,111
작성일 : 2020-11-25 16:38:35

영화나 드라마로도제작됐지만

둘다 실화잖아요

이런 절절하고 파란만장?한 영혼까지 사로잡는 사랑

하는 사람 거의 없는건가요?

궁금하네요 보면 다들 나름 열정적이라지만

지극히 심심하게 연애 하더만요

IP : 123.213.xxx.200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11.25 4:40 PM (222.236.xxx.7)

    류시원 김희선 나왔던 세상끝까지요 ..???? 그런 사랑 실제로 하면 너무 힘들지 않나요 ..ㅠㅠㅠ 그드라마 중학교 시절이었나 고등학교 시절에 했던것 같은데 ... 그어린나이에 보면서도 너무 힘들어 보였어요 ..ㅠㅠ

  • 2. ..
    '20.11.25 4:41 PM (123.213.xxx.200)

    잃어버린 너도 실화인데 파랑만장한 사랑이던데 그런 사랑 하는것도 참 드문 확률인듯요

  • 3. ..
    '20.11.25 4:42 PM (123.213.xxx.200)

    그런 사랑은 진짜 운명의파도같은 사랑이라 할려고 그래도 할수가 없는 진짜 아주 극소수의 분들이 경험 하는듯요

  • 4. ..
    '20.11.25 4:45 PM (175.125.xxx.61)

    주진모 주연의 '사랑' 이 생각나네요.

  • 5. ...
    '20.11.25 4:46 PM (123.213.xxx.200)

    실화는 아니지만 아들의 여자 같은 사랑도 그런 사랑 경험했거나 본 사람 있나요? 무슨 불륜 그런 시답잖은거 말고 그건 사랑도 아니고 너무 많아서

  • 6. ...
    '20.11.25 4:47 PM (123.213.xxx.200)

    아들의 여자는 불륜도 있네요 암튼 그런 경험담 좀 들려주세요 궁금하네요

  • 7. ...
    '20.11.25 4:47 PM (223.131.xxx.17)

    세상끝까지.. 아직도 주제곡 생각나고 너무 슬퍼요. 김희선의 처연한 연기, 류시원도 그때는 참 좋았는데...98년도 imf시작된 사회적 우울한 분위기랑 맞물려서, 이래저래 잊을수없는 드라마에요 근데 그런 사랑..극중 혼자 남을 류시원이 평생 김희선 그리며 사는게 안쓰러워서, 너무 힘들것 같아요.

  • 8. ..
    '20.11.25 4:49 PM (123.213.xxx.200)

    세상끝까지가 사랑의 끝판왕인듯 실화라 해도 아주 똑같진 않겠지만 기본적인건 있겠죠 남자의 향기도 실화 아닌가요

  • 9. ..
    '20.11.25 4:57 PM (223.131.xxx.17)

    세상끝까지 잊을 수 없는 한장면. 밤 늦게 지친 류시원이 자취하는 다가구 옥탑방에 걸어 올라가는데, 류시원이 너무 보고싶은 김희선은 (김호진과 엮인 여러가지 사정 상)류시원 앞에 나타나지는 못하고 옆집 계단을 따라 올라가며 류시원을 훔쳐보는 모습...특별할꺼는 없는데 그 배경음악까지 더해져서 잊혀지지 않는 장면이에요. 신파인거 아는데 그래도 재방한다면 넋을 놓고 볼것 같아요. 근데 그런 사랑이 실제 있냐에는... 손에 꼽힌다 정도가 답일것 같아요.

  • 10. 세상끝까지
    '20.11.25 4:57 PM (222.96.xxx.44)

    갑자기 떠오르는 주제가 ㅠ
    생각만해도 너무 슬프네요

  • 11. ..
    '20.11.25 5:00 PM (123.213.xxx.200)

    김호진도 어릴땐 나쁜놈 같았는데 나이 먹고 나니 짠하더만요 진짜 무슨 운명의 장난인지요

  • 12. 드라마
    '20.11.25 5:15 PM (182.219.xxx.35)

    세상끝까지 아직도 가끔씩 생각나는 드라마죠. 김희선 나올때마다 그 드라마 여주인공과 오버랩되기도 하고요.
    소설책으로도 읽었는덕 실화인지 몰랐네요.

  • 13. 미세스씨
    '20.11.25 5:29 PM (175.211.xxx.29)

    아 진짜 잃어버린너 눈 퉁퉁 붓도록 울면서 읽은 기억이 나네요- 김혜수 주연으로 영화까지 봤는데. 아직도 소설 내용이 생생히 기억나요. 부분 문장까지.

  • 14. ...
    '20.11.25 6:22 PM (112.214.xxx.223)

    둘다 이루어지지 않은 사랑인데요?

    미화됐으니 좋아보이는거지
    실상은 파탄난건데
    그게 부럽나요?

    잃어버린너는 남자죽고
    세상끝까지는 여자죽고...

  • 15. ...
    '20.11.25 6:55 PM (119.64.xxx.182)

    암환자인 여자분이랑 결혼식 준비했다가 돌아가셨는데 여전히 혼자 사신다는 분 사연 봤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9580 직장에서 (애매한 추행) 7 어이없음 2021/01/25 2,063
1289579 수학공부 어떻게 시켜야할까요 4 11나를사랑.. 2021/01/25 1,364
1289578 거실 카페트요 어케 하면 털이 잘 사나요? 2 ... 2021/01/25 331
1289577 미소된장국 낱개포장 되서 뜨거운 물만 부으면 8 편안 2021/01/25 1,466
1289576 강아지들 눈동자 색깔 바뀌는거요... 4 멍이맘 2021/01/25 1,263
1289575 시판된장으로 된장찌개 성공했어요.. 15 ㅡㅡ 2021/01/25 2,986
1289574 아들원룸 월세세액공제에 대하여 1 아시는분요 2021/01/25 629
1289573 82에서 독특한 글 많이 봤다 했는데 19 .. 2021/01/25 3,108
1289572 좋은 직장, 이사하는 것. 5 ::: 2021/01/25 997
1289571 예비고3 수학학원 이대로 괜찮을까요? 2 고등학원 2021/01/25 742
1289570 1가구 2주택 이혼할경우 2021/01/25 615
1289569 동서 선물할만한거 추천 부탁드립니다 27 ... 2021/01/25 2,728
1289568 아이허브 계정을 해킹당했어요 3 아이 2021/01/25 1,007
1289567 같이 있어 행복하지 않은 가족이라면 10 ... 2021/01/25 2,102
1289566 Pt받고 있는데 근육 만들고 싶어요 7 근육 2021/01/25 1,277
1289565 네일아트한 손과 손톱을 만져서 성추행 인정이라는군요. 25 .... 2021/01/25 4,944
1289564 일제강점기 조선어학회 이극로 선생의 실제 육성 녹음(파리 소르본.. 7 감사 2021/01/25 546
1289563 결혼식 후 부모님 손님 축의금 부모님 드리나요? 27 ㅇㅇ 2021/01/25 3,890
1289562 받는 입장에서 3 .'.. 2021/01/25 521
1289561 스트리트.푸드파이터 다시 했으면.. 11 2021/01/25 1,576
1289560 첫생리.. 9 ... 2021/01/25 1,277
1289559 인강용 노트북이라고 나오는거요 4 ... 2021/01/25 869
1289558 미군 확진자 25명 발생 3 오늘 2021/01/25 2,241
1289557 코로나로 드러난 기독국제학교(대안학교)의 민낯 6 미국대학진학.. 2021/01/25 1,974
1289556 아파트 입주청소, 최강 더러운 집은 돈 더 내나요? 6 파파 2021/01/25 2,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