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래 김장 얘기

김장 조회수 : 1,651
작성일 : 2020-11-25 16:34:51
김장 이야기 읽다가 생각나는데요.. 저는 냉장고 소형 300 리터 인가요? 그거하나있어요. 가정형편이 어려워져서...중고 5만원짜리 1년 쓰다가 고장나서 큰맘? 먹고 처음으로 냉장고 장만했죠. 돈도 없지만 김장할 돈도 없고 또 없으면 없는데로 살자 주의인데요.
문제는 시어머니가 김장을 정말 무지무지 하게 보내옵니다. 저랑 사이도 안좋아요. 작년에 보내온 김장은 반이상은 버렸어요.공간도 없고 ..

올해는 제가 식당일을 하다가 알게된 분에게 김장김치를 얻었어요.
남편에게 시댁에서는 절대 김장 가지고 오지말라고 하소연을 했는데.. ㅠㅠ 무슨 김치를 식당하는 사람들 보다 많이 보냈네요. 냉장고 없는거 뻔히 알면서 왜 보내는건지 정말 화가 많이나요. 물론 생각해서 보내주는거..겠지..하면서도 짜증나요. ..김치때문에 김치냉장고를 살수는 없어요. 형편상. 저많은 김치가 시어지면 냄새때문에 더 고통스러울듯..

공간이 없으니 조금씩 갖다 먹어라 이렇게 해야할걸 왜 시어머니는 제가 싫다는데도 한사코 보내오는걸까요? 너무 싫어요. 김치만 보면.
2명이 김치를 10년을 먹을양이네요.. 물론 봄이 오면 다 버리게 될것..아깝지도 않은가봐요. 왜 당신은 주고도 욕을 얻어먹는가...
IP : 118.46.xxx.158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20.11.25 4:38 PM (122.45.xxx.233)

    아들한테 엄마 김치를 꼭꼭꼭 먹여야 한다고 그러시는지..
    양로원이나 주민센터 통해서 저소득층에 기부하시면 어때요?

  • 2. .....
    '20.11.25 4:41 PM (222.109.xxx.226)

    제 친구는 종종 밥 먹으러 가던 집 앞 식당에 줬데요.
    멀쩡한 김치인데 아무도 안먹어서 버리게 생겼다고
    괜찮은시면 드릴까요 했더니 좋아하시더라고.

  • 3. .....
    '20.11.25 4:42 PM (222.109.xxx.226)

    안먹고 놔둬봤자 어차피 끝은 음식 쓰레기 행이죠.
    근데 음식이라....
    지금 미리 버려도 죄책감, 놔뒀다 버려도 죄책감 ㅡ.ㅡ
    윗분 말씀처럼, 기부 가능하면 하시고, 받겠다는 식당 있으면 주세요.

  • 4.
    '20.11.25 4:50 PM (211.36.xxx.242)

    난 누가 해주면 좋겠던데..둘 데가 없어서 그러는가본데
    누구 말대로 식당이나 당근마켓에 팔든지 이웃에 나누든지
    버리지는 마세요' 힘들여 해준 음식 버리는건 죄예요.

  • 5. ....
    '20.11.25 7:00 PM (221.157.xxx.127)

    김치 당근이라도 판매는 안될겁니다. 제조음식 허가없이 만들어파는거 불법이라 벌금나옴

  • 6. ㅇ헐
    '20.11.25 7:43 PM (116.123.xxx.207)

    아까운 김장을 버리시다니요
    주변에 김치 필요한 분들 많을텐데
    주변에 산다면 저도 한 통 가져다 먹고싶네요
    김치찜 하면 김치 한통 금방 소진하거든요

  • 7. ...
    '20.11.25 11:47 PM (59.15.xxx.61)

    김냉도 중고로 사세요.
    김치가 너무 아깝네요.
    김냉 있으면 여름에도 쓸 일 많고
    식재료나 음식 안버리고 도리어 절약됩니다.

  • 8. ..
    '20.11.26 11:41 AM (119.193.xxx.174)

    저는 카페 지역 주민분한테 김장 2년 정도 사먹었었어요
    판매하시려고 하셨던 분은 아니고 예상보다 김장이 많이 됐다고 10키로만
    판매하신다고 해서 몇년전에 7만원정도 드리고 사먹고
    다음해도 부탁해서 10키로 사먹었어요
    당근에 한번 올려보셔요..저렴하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9595 삼단 우산도 좀 튼튼한게 있나요 2 ㅇㅇ 2021/01/25 953
1289594 요가가 성관계에 어떤 영향을 미치나요? 57 .. 2021/01/25 18,585
1289593 사골국 끓이고 나서 뒤처리요... 3 ^^ 2021/01/25 966
1289592 ebs “포스트 코로나 “다큐 합니다 1 @@ 2021/01/25 841
1289591 자동차세 연납이요 4 주부 2021/01/25 1,995
1289590 아토피가 이정도면 어느정도로 심각한가요? 1 ㅇㅇ 2021/01/25 792
1289589 아래 층간소음 얘기가 있어서 글써봅니다. 34 .. 2021/01/25 3,474
1289588 해외에서 국가지정을 한국으로 바꿔도 되나요 4 핸폰goog.. 2021/01/25 591
1289587 비혼이었는데 부모님 노후 수발 들기 싫어요 103 2021/01/25 15,059
1289586 사십대 비혼녀 독립 8 2021/01/25 2,920
1289585 정의당은 이제 완전히 망했네요. 28 === 2021/01/25 6,499
1289584 눈밑주름ㅡㅡ 주미 2021/01/25 546
1289583 영화추천해요~ 8 ㅇㅇ 2021/01/25 1,175
1289582 이동식 디지털피아노도 괜찮을까요? 1 이동식 2021/01/25 374
1289581 외모에 집착하는 여자들 보면 정신적으로 문제 있어보여요 23 어이없다 2021/01/25 5,280
1289580 집수리 어디까지 할까요? ... 2021/01/25 596
1289579 밥따로 하시는 분들~술 드시나요? 7 나이롱 2021/01/25 969
1289578 주식은 요물 ㅋㅋㅋ 7 ㅋㅋ 2021/01/25 3,740
1289577 발효빵요 2 주이 2021/01/25 724
1289576 레이저프린터 집에서 쓰시는 분들,,, 28 프린터 2021/01/25 2,379
1289575 집 온도 몇도세요? 28 ㅇㅇ 2021/01/25 4,375
1289574 직장에서 (애매한 추행) 7 어이없음 2021/01/25 2,083
1289573 수학공부 어떻게 시켜야할까요 4 11나를사랑.. 2021/01/25 1,380
1289572 거실 카페트요 어케 하면 털이 잘 사나요? 2 ... 2021/01/25 334
1289571 미소된장국 낱개포장 되서 뜨거운 물만 부으면 8 편안 2021/01/25 1,4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