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저 아래 동거 글 보니 답답해서요.

어휴 조회수 : 6,639
작성일 : 2020-11-24 13:04:23
저 아래 동거 글 보니 참 답답하네요.
다른거 다 필요없고
동거한것 숨기고 결혼해서
혼인신고도 하고 한참 잘 살고 있는데

갑자기 누가
당신 남편(아내) 나랑 동거했었어요 라던가
아는 지인이
당신 아내(남편) 00랑 동거했었는데 알아? 라던가
하게 되면,

어떤일이 벌어질지 생각해보면
답 나오지 않나요?



IP : 223.39.xxx.35
2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함부로
    '20.11.24 1:06 PM (121.154.xxx.40)

    하는게 아니죠

  • 2. 날날마눌
    '20.11.24 1:08 PM (118.235.xxx.70)

    그렇게 아무일도 아닌건데
    보는사람마다 다 말해버리지 왜저러는지

  • 3. ...
    '20.11.24 1:08 PM (1.231.xxx.180)

    동거사실 이혼사유될걸요.

  • 4. 뭣보다
    '20.11.24 1:09 PM (73.229.xxx.212)

    노량진 공무원 준비하던 시절 같이살다 둘다 공무원.
    결혼할 사람도 공무원.
    노량진에서 둘이 같이 살때 알고지내던 사람들도 공무원 시험 준비중임었으니 상당수는 공무원.
    음.....한다리 건너면 아는 사람 나올거같은 관계도인데 왜 하필 공무원이랑 결혼을.

  • 5. ..
    '20.11.24 1:11 PM (115.140.xxx.145)

    저정도 도덕성이면 밝혀져도 적반하장으로 나오지요
    배째라고 할껄요..상대만 불쌍하지요

  • 6. 호수풍경
    '20.11.24 1:13 PM (183.109.xxx.109)

    그러네요...
    돈 없음 동성 룸메이트를 구하면 되지...
    왜 굳~~~이 동거를,,,
    그래 놓고 별거 아니라니...

  • 7. ㅎㅎㅎ
    '20.11.24 1:16 PM (112.165.xxx.120)

    근데 현실은 그런 말 전하지도 않고 모른척하죠~
    사귀는 사이면 몰라도 이미 결혼한 사람한테 배우자과거 뭐하러 얘기해요??
    그 말하는 인간이랑은 인간관계 끊어야되고.. .
    솔직히 배신감은 느끼겠지만 그걸로 이혼까지 할까싶네요
    속였다는 배신감은 많이 들겠지만......

  • 8. 그분은
    '20.11.24 1:17 PM (203.81.xxx.82)

    그냥 동거한 사람하고 결혼까지 했어야 돈도 아끼고
    이러고 저러고 없을텐데....
    왜 헤어져서는 평생을 불안속에 살아야 하는지...
    누가 알아도 알죠 세상 넓고도 좁고 무인도에서 둘이산것도 아닌데...

  • 9. ...
    '20.11.24 1:18 PM (175.223.xxx.154)

    맨날 동거 사실 말 할 필요 없지 않나요 하는거 웃겨요
    자기들도 캥기니까 말 못하는 거면서
    당당하고 문제없음 밝히지 왜 못 밝히는지 모르겠어요

  • 10. ㅎㅎㅎ님
    '20.11.24 1:23 PM (125.128.xxx.189)

    동거를 숨기고 결혼한 건 큰 잘못이죠.
    그게 밝혀지면 같이 살고싶은 마음이 있겠어요?
    신뢰감이 무너지는 건데요.

    그렇게 자신만만하면 여기다 묻지도 말고 숨기고 결혼하면되지 왜 자꾸 물어보는 걸까요?
    계속 반박하면서 말이에요.
    동거한 사실을 숨기는 게 잘못인지 알면서도 본인 일이니까 말 안해도 된다고 합리화 시키고
    다른사람들의 공감을 통해서 정당화하려는 거죠.

  • 11. ...
    '20.11.24 1:25 PM (222.236.xxx.7)

    이혼할수도있죠 .... 신뢰감이 무너졌는데 그사람이 무슨말을 해도 그게 믿음이 갈까요 .. 그게 쌓이고 쌓이면 못살수도 있죠 ..

  • 12. ㅇㅇ
    '20.11.24 1:28 PM (175.213.xxx.10)

    동거가 가장 큰 이유가 섹하고 싶어서인데
    뭔 비용절감...

  • 13. ㅅㅅ
    '20.11.24 1:28 PM (221.157.xxx.6)

    연애하며 섹스(혼전경험)한 것과 동거를 비교하던데, 굳이 비교하려면 동거는 이혼과 비교해야해요.

    이혼은 흠이 아닐 수 있지만 미리 상대에게 말은 해야죠.

  • 14. ㅇㅇ
    '20.11.24 1:29 PM (106.248.xxx.154)

    모텔값 비용 절감이죠

  • 15. 결론
    '20.11.24 1:32 PM (73.229.xxx.212)

    앞으로 결혼할 상대에게 동거경험이 있는지는 연애경험이 있는지처럼 물어야하는 사항이라는거 참조.
    설마 별거아닌데 거짓말할리는 없겠죠.

  • 16. 근데
    '20.11.24 1:41 PM (223.62.xxx.163)

    진짜 궁금한게 저밑에도 제가 아이러니한 상황같다 했는데
    동거한 사람이 친구나 내 가족 즉 형제나 자식이다 했을때 그건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요 결혼을 전제로 사귀는데 꼭 밝혀라 하나요 저는 이게 참 딜레마네요 뭐라고 말해줘야 할지 ...결혼 파토 날 수 있는데 오지랖일지 ..말하지 말라고 해야할지 만약에 그런경우가 생기면 다들 어떠실거 같아요?

  • 17. 책임감이
    '20.11.24 1:45 PM (110.70.xxx.48)

    없다고봐요 동거는..
    근데 그런사람들이 지입으로 그걸 밝히겠나요.

  • 18. 이건
    '20.11.24 1:46 PM (125.191.xxx.148)

    동거는 소재일뿐고, 기본 신뢰의 문제이죠.
    돈문제건 동거이건, 상대방에게 신뢰늘 잃을수 있는 요소는 미래 털어놓고
    이해가 되야 결혼하는게 맞는겁니다.

  • 19. 솔직히
    '20.11.24 1:51 PM (73.229.xxx.212)

    결혼했던거 아이있는거 안숨기고도 결혼들해요.
    동거 숨겨야할 정도면 그 결혼은 다시 생각해봐야겠죠.

  • 20. 미친거죠
    '20.11.24 1:57 PM (220.79.xxx.102)

    동거한거 숨기자는거 자체가 구린거죠. 떳떳하면 왜 숨기려해요? 말도 안되는 소리죠.

  • 21. 그렇군요
    '20.11.24 2:01 PM (223.62.xxx.210)

    저는 동거경력 전무후무 하니 오해마시고
    여기에 거의 다 자식을 둔 부모님들 많으시잖아요
    만약에 자식이 어릴때 대학보내서 떨어져 사는데
    몰래 동거하고 나중에 알게 됐고 그런데 헤어졌다치고
    한 십년이 넘어 결혼하려고 하는데 사윗감 며느리감한테 솔직히
    어릴때 얘가 동거했었다 할 수 있나요 ? 저는 그게 참 난감해요
    친구라 해도 형제라 해도 뭐라고 해야할지 사실 모르겠더라구요
    본인이 밝히면 좋겠지만 꼭 밝혀야 한다 그럼 사기결혼이니
    파토나도 말해라 할 수 있는지 궁금했어요

  • 22. 연애하고
    '20.11.24 2:23 PM (203.81.xxx.82)

    동거는 엄연히 다르기에 두 당사자가 솔직히 털어놓고
    상대가 수용하느냐 마느냐에 따라 결혼을 하든 말든 하는거죠

    부모까지 나서서 말할건 없지만 본인은 반드시 밝혀서
    추후에 일어날 사단을 미연에 방지하는게 옳죠
    숨기고 결혼까지 가면 그이후엔 당사자의 문제에서
    집안문제로 번질수도 있으니....

  • 23. 근데요
    '20.11.24 2:34 PM (119.203.xxx.253)

    본인 자식도 부모 모르게 동거할 수 있어요~
    동거가 아니라도 거의 동거처럼 자고가고 밖에서 놀려면 돈 많이 드니까 집에서 많이 놀고요
    반드시 남일이라고 할 순 없어요
    내 자식 일이라도 그렇게 칼로 자르듯 동거를 이혼경력처럼 취급하실 수 있을까요?

  • 24. 11
    '20.11.24 2:43 PM (116.39.xxx.34)

    그 원글은 안봤는데 동거가 성관계에 치중된 문제라고 생각한다면 동거보다 더한거 요새애들 많이 하는데. 전 그게 더 그렇더라고요?자취하는애들은 거의 동거급. 성관계야 스무살넘으면 대다수 하고 남친여친 있으면 경험은 다수일텐데. 아줌마들이 하는말이 다 자고 다녀도 되고 여행도 되는데 동거는 안된다고...

  • 25. 근데
    '20.11.24 2:44 PM (175.121.xxx.111)

    이런차이도 있어요. 이런걸 굳이 말할필요가 있나~해서 안하는거하고 진짜 파토날지도 모르니까 말하지않는거하고.
    말안해도 된다는 사람들 난 성개념에 쿨하고 사귀는거나 동거나 똑같으니 오픈마인드라고 하지만 과연 그게 다일지. 속마음은 자기도 동거이력은 큰 마이너스 이미지라는걸 알고 계산해서 함구하는게 낫겠다는 마음일지는..자기만 알겠죠.

  • 26. . .
    '20.11.24 2:49 PM (223.62.xxx.120)

    자취하는 애들 동거급이라고 싸잡지 마세요. 안하는 애들은 안해요. 여행을 가든 밖에서 뭘 하든 살림 차리듯 산 거랑은 다르잖아요? 절대 같지 않아요.

  • 27. ...
    '20.11.24 4:27 PM (119.64.xxx.182)

    남편과 연애할때 각자 자취했는데 월세가 아깝긴 했지만 동거는 또 다른 문제라 생각해서 안했어요.
    쉽게 쉽게 사귀는 사람 집에 들여 같이 살던 친구들이 있었는데 그건 사실혼이잖아요. 연애랑 다른거 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9374 나..베는 친일파 아닌가요? ㅋㅋㅋ 그럼아웃 03:32:42 35
1289373 코로나 감염 1억명 돌파 직전이네요 ㅇㅇ 03:23:23 72
1289372 길고양이가 제게 배를 보여주고 누웠는데요 2 릴리 03:22:59 127
1289371 코스트코 현대카드 ... 03:20:16 71
1289370 현대판 노예 대학원생 1 .. 03:05:43 337
1289369 호랑이의 모성애 2 링크 02:59:57 232
1289368 (KBS다큐) 라임 옵티머스 사기 - 왜 누가 범죄자인지 관심이.. 2 시사직격KB.. 02:58:36 110
1289367 시니어모델 어떤 걸 배우나요? 궁금 02:54:20 95
1289366 턱밑에 뽀로지가 계속 나요 1 감사 02:51:05 121
1289365 교인님들.. 3 .. 02:44:59 144
1289364 '때'를 놓친 게 인생에선 가장 후회되는 것 같네요. 1 Just i.. 02:44:04 510
1289363 대전은 2주간 진짜 모범 방역였어요 ... 02:36:20 262
1289362 대한민국의 악마는 개독이다 7 아오 02:18:06 407
1289361 하루 확진자 3만명인데..英 런던서 300명 모여 파티 1 뉴스 02:11:44 536
1289360 김나영씨 패셔니스타 5 ㄱㄱ 02:09:09 1,090
1289359 된장에 벌레가 있는데.... 5 이런 된장 01:57:00 549
1289358 올해 초1인데 아직 한글 잘 몰라요. 2 .... 01:53:49 290
1289357 아파트 고민.. 서울1채vs서울1세종1 2 ㅎㅎ 01:51:04 419
1289356 신애라 성격이 부럽네요 12 ㅇㅇ 01:45:26 1,932
1289355 생강 버려야 하나요? 4 ..... 01:42:52 428
1289354 안철수와 단일화 하는 국힘당의 미래.....jpg 8 밝다 01:31:43 714
1289353 서상한 대학에 걸린 현수막에 5 ㅇㅇ 01:21:19 1,322
1289352 4살 아이 한글공부.. 15 ㅇㅇ 01:08:28 667
1289351 외국어(일본어)수강료 좀 봐 주세요. 1 .. 01:05:53 298
1289350 중고나라에서 제 전번 도용해서 사기쳤나봐요 3 재수 01:04:19 5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