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재채기 크게 자꾸 하는 남편 챙피해요

... 조회수 : 2,238
작성일 : 2020-11-24 12:53:35
비염이 있어서 그런거지만
좀 작게 재채기를 하려고 노력하질 않아요.
마스크 썼어도 손으로 팔 안쪽으로 가리고 하라고 해도 그냥 크게 재채기를 해요.
여긴 더운나라인데 비염이고 콧물 훌쩍거리고 재채기 하면서도
저녁때는 에어컨 아래를 떠나지 않고..
재채기 작은 소리로 하려는 노력을
안 하는 남편이 챙피해서 장보러 같이 가면 떨어져 있게 돼요.ㅠㅠ
IP : 115.66.xxx.245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0.11.24 12:55 PM (175.120.xxx.219)

    옆집 아저씨 재채기하시면
    우리집 창문이 들썩이거든요..심멎!

  • 2.
    '20.11.24 1:01 PM (119.70.xxx.238)

    저랑 똑같네요 전 주의 좀 주고(가리고 하라고) 일행 아닌척 해요

  • 3. 사과
    '20.11.24 1:12 PM (180.70.xxx.189)

    알러지 비염 환자에요.
    일반 재채기 아니고 발작적 재채기에요. 병원에서도 발작적 재채기라고 말해요. 알러지 비염 아니신분들은 이해 못하겠죠.
    그 후에 오는 콧물 코막힘 코간질. 얼굴붓기. 저는 위장장애까지 일시적으로 생겨요. 정말 힘듭니다 ㅠ ㅠ

  • 4. 그게
    '20.11.24 1:24 PM (117.111.xxx.102)

    맘대로 안됩니다 알러지비염이면 그냥 무조건 반사처럼 기침이 나와요
    그게 창피하세요? 월급 벌어올 때는 안창피하죠?
    남편 불쌍하네요

  • 5. ...
    '20.11.24 1:29 PM (117.111.xxx.160)

    이런 글 밥따로물따로를 꼭 달아드리고 싶네요; 비염 그거 금방 고쳐요.
    건강한 남편으로 거듭나게 해드리세요 ㅋ

  • 6. 모르시면 가만
    '20.11.24 1:34 PM (117.111.xxx.102)

    의식적으로 어떻게 할수 없는 부분이라구요
    콧물 재채기 기침 이런거요

  • 7. ...
    '20.11.24 1:36 PM (115.66.xxx.245)

    재채기가 나올거 같다 그러면
    두손으로 입을 좀 막거나 옷이라도 끌어당겨 고개 숙이거나 팔 안쪽으로 가려라 해도 안 고쳐요.
    그렇게 해도 크면 어쩔 수 없지만
    정말 본인 시원하려고 있는대로 크게 재채기 하는 거 같은 모습에
    배려가 없다는 생각에 창피한 마음인겁니다.요즘 같을때 더더욱 그렇구요.
    에어컨 바람을 좀 피하든지..
    콧물 흘리면서 찬바람 맞고 있는거 보면 에휴 ㅠㅠ

  • 8. 비염약
    '20.11.24 1:39 PM (117.111.xxx.102)

    사서 먹이세요

  • 9. 이기적이어서
    '20.11.24 1:45 PM (223.62.xxx.154)

    비염이요?
    나도 비염이에요.조절 안되지 않아요.

    남자들이 주로 재채기 크게하죠.특히 중년이상.
    크게 하면 시원해요.알죠.누가 모르겠어요.
    그래도 옆사람 생각해서 좀 작게하고,모션도 작게하고
    팔로 가리고 하죠.
    크게하면 할수록 시원하니까 그냥 최대한 크게하는거에요.
    이기적인 사람들.
    그런까 지하철이나 사무실이나 버스같은데서도 그냥
    천둥처럼 하는거에요.
    어떤 사람은 에취!가 아니라 너무 크게 한 나머지
    악!!! 와!!! 이런소리로 들려요.

  • 10. 위로
    '20.11.24 2:10 PM (123.201.xxx.197)

    제가 쓴 글인가요! 4개월도 넘었어요. 처음엔 코로나 증상인가해서 얼마나 무서웠는지요. 주무시기전에 항히스타민제 드시게 하세요. 많이 졸리거든요. 제 남편은 실내에서만 그러는데도 제가 힘들어요.

  • 11. 제맘이
    '20.11.24 2:28 PM (218.48.xxx.98)

    원글님 맘입니다..ㅠㅠ챙피..왕챙피..

  • 12. 남자들
    '20.11.24 4:21 PM (211.206.xxx.180)

    특징 아닌가요.
    세수할 때 소리내는 사람도 있고, 트림할 때 소리내는 사람도 많죠.

  • 13. ..
    '20.11.24 4:26 PM (14.52.xxx.69)

    우리 남편도 재채기 소리도 커쇼. 심지어 소리도 이상해요. 에취에이~~~~ 하면서...
    딸이 챙피하대요. ㅎㅎ

  • 14. ..
    '20.11.24 7:55 PM (39.124.xxx.77)

    에취에이면 어떻게 하는거죠? ㅎㅎㅎ
    넘 소란스러우면 챙피하긴 하더라구요..

  • 15. 늙어봐요
    '20.11.24 10:17 PM (14.32.xxx.215)

    재채기에 방실금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0705 교회나 절이나 참 .. 00:45:58 12
1290704 "목사가 아이들 세뇌시켜 성착취 확인"..재판.. 1 뉴스 00:39:43 214
1290703 초 2 아이 전반적인 전문가 상담 받아보고 싶은데 추천부탁드려요.. ㅇㅇㅇ 00:37:39 96
1290702 오빠네 부부싸움에 어디까지 간섭 가능할까요? 4 ... 00:35:47 281
1290701 제발 광고에 그 눈 좀!!!!!! 2 멋진배우인데.. 00:34:33 330
1290700 박원순이 재개발 재건축을 결사적으로 막은 이유 10 ㅇㅇ 00:31:42 595
1290699 모드 루이스, 자넷 힐과 같은 화가 또 누가 있을까요? 행복한그림 00:28:51 52
1290698 이게 폐경기 증상일까요 자궁근종 문제일까요-_-; 3 l 00:28:15 348
1290697 일본 올림픽 꼭 했으면 좋겠어요. 4 ... 00:26:26 375
1290696 공수처 차장에 대해 국민들이 목소리를 높이면 사퇴나 거부 6 가능하대요 00:15:16 339
1290695 엔틱이니 원목이니 하는 가구들 쓸만한가요 5 근데 00:09:34 469
1290694 일본 폭망해가는거 보니. 2 옆나라 00:09:22 1,005
1290693 우리 시누 진짜 상대방 감정 같은건 안중에도 없어요 13 휴.. 00:07:01 1,282
1290692 옛날 소풍순서 8 네츄럴 00:05:10 644
1290691 집명의 변경되었는데 무단 거주 하는 경우 1 씩씩이 00:04:44 242
1290690 주호영, ‘성추행’ 주장 여기자 고소...한웅 변호사 ".. 9 뉴스 00:01:45 605
1290689 남자와 여자가 어떻게 차이나는지 느꼈어요. 6 정말 별거 .. 00:00:49 1,061
1290688 가평 hj매그놀리아 병원에서 1 혹시 00:00:38 476
1290687 29일 택배노조 파업 한다네요 3 김치사랑 00:00:29 635
1290686 미스트롯 3 .. 2021/01/28 670
1290685 부동산 복비 ...너무 비싸요 7 부동산 2021/01/28 904
1290684 춥고 외로운 분들 이리로 오세요 3 외로움 2021/01/28 852
1290683 돈에 한맺힌 남편 24 아 짜증나 2021/01/28 2,315
1290682 영화 찬실이는 복도 많지...에서 찬실이는 왜 복이 많나요? 5 ... 2021/01/28 1,294
1290681 무식한 질문인데요 방송은 어디까지가 진짜인가요? 13 ... 2021/01/28 1,224